믿기힘든 늬~~우~~쓰.....................5

平理 0 2,815 2006.04.24 16:42




석가모니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새로운 학설이 주장되어 학계가 주목하고 있습니다

대웅전큰곰이 살던 곳이라고 주장해서 학계의 주먹을 받았던 이억주씨는 석가모니에 대해

석가모니....석가 (너)뭐니? 의 의미라고 주장하는가 하면

석가모니는 석家의 母니...즉...석씨의 엄니..라고 말해...........ㅡㅡ;;;;;;;....씨발.........ㅡㅡ;;;;



다음 소식입니다

식량난에 허덕이고 있는 북한.....

그중에서도 아사자가 가장많이 나온다는 오지로 이름난 에살램탄광에서 돼지몰살 사건이 발생해서 큰 파문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자세한 소식...노스투기자입니다


--------------------------------------------------------


네 지금 화면에 보이는곳이 에살램탄광인데요....

척박하기로 유명한 이곳은 북한의 식량난중에서도 가장 고통을 받고 있는곳입니다

느닷없는 돼지몰살 사건으로 민심이 더욱 흉흉해졌습니다

비밀리에 주민을 만나 봤습니다

" 아니....물도 없는 이곳에서 물 많이 쳐묵는 돼지가 있단말도 첨 들었슴다.....돼지가 있긴 있었담까? "

다른 주민을 만나봤습니다

" 2천만의 젖줄이신 김주석께서 돼지는 쳐 묵으믄 안된다 했슴다....그거 쳐묵으면 김주석께서 맘이 아프심다..벌 받슴다"

이렇듯 이 지역은 돼지가 없는 척박한 지역이고 위생부의 레위법에 의해 돼지고기 먹는것이 꽁꽁 묶여 있는데요

어려운 식량난과 김주석의 당부에도 불구하고 돼지몰살 사건이 발생했다는데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지역의 일간지인 신악일보에 의하면

이 지역 주민이었던 주애수(31..무직)가 귀신들린 친구를 보자 안타까운 마음에 도와주고 싶어 범행을 결심했다고 합니다

귀신을 불러 낸 후에 돼지에게 들어가게 했다는 귀신 씨나락 까먹는 주장을 해 주위를 어리둥절하게 하는가하면

그 후에 돼지떼가 미친듯이 호숫가 물로 뛰어 들어 자살했다는 돼지 멱으로 창하는 소릴 해서 주민들의 분노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또한 반성은 커녕 주위사람들을 협박한 사실이 알려지자

한주민은 개썅넘시키라며 쉽게 분을 삼키지 못한 모습을 보였다고 합니다

한편 북한당국에서도 노동미사일을 똥꾸멍에 박아서 날려버리라고 주문했다고 이 신문은 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북한 소식이었습니다


----------------------------------------------------------




네......이번엔 영화계 소식인데요

50년전의 영화 <길가면서 서서싸>를 표절했다는 끊임없는 의혹에도 불구하고

50년전의 영화가 오히려 자신의 영화를 베꼈다는 황당한 주장을 펴고 있는

여홓핳감독의 <노아의 飯酒(반주) >가 드디어 극장개봉을 했습니다

영화사상 최초로 별 1/4을 받은 처참한 영화의 극장밖 소식.......

무소유기자 연결해 보겠습니다




--------------------------------------------------------------

네....무소윱니다....영화를 보고 나온 관객들과 대화 나눠 보겠습니다

무소유 :  영화를 보신 소감은?



인드라 : 허점투성이의 쓰레기영화....내가 메가폰 잡아도 이보단 잘하겠다

권광오 : 닝기리.....시나리오 쓴 넘 언넘이여....죽이쁜다...ㅡㅡ;;

건만도사 : 아니.....관객한테 왜 내가 미안하냐?.........ㅡ.,ㅡ

래비 : 뻔한 스토리의 잔인하고 드러운 장면들...감독의 정신상태가 의심되는 최저질의 구역질영화

예진아빠 : 여홓핳야.....걍 포르노 찍고 싶었다고 하지...이게뭐니 이게....?

김장한 : 눈물로 본 영화....정말.....돈아까......ㅜㅜ

신비인 : 이런....캬악 퉤.....

칸 트 : 나는 관객의 객관성에 의문을 제시한다...예고편 봐라...그게 진실이다

토 르 : ↑ 예고편도 표절이다...어디서 나대냐?

유 령 : 이게 실화라고? 관객이 우습냐?  시나리오 없이 찍어도 여홓핳보단 잘 찍겠다

동 포 : 왜 만들었어.... 이 신발쉐꺄~~~

쯧쯧쯧 : 자느라 못 봤쓰~~~~  ㅡㅡ;;;

난릉왕 : 허벅지 꼬집으며 참을성을 시험했다......내 참을성이 10분을 못 넘기다니....그게 분하다...나도 자느라 못봤쓰~~

까마귀 : TV로 보기도 아깝다....표절을 일삼은 감독은 인격이 참 저렴 해 보인다...역겹다

이치로 : 앞으로 30년내에 이 영화를 능가할 최악의 영화는 없을 것........



이상........무소유였슴다

Author

Lv.1 박민철  골드
20 (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6 300원이 적다구욧? 댓글+6 한잔 2004.07.27 2358
45 마리아복음 7장 댓글+3 平理 2006.12.30 3346
44 마리아 복음서 5~6장 댓글+7 平理 2006.09.04 2484
43 마리아복음서 댓글+8 平理 2006.09.01 3013
42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 댓글+4 平理 2007.02.20 3434
41 마리아복음서 1~7장 댓글+2 平理 2007.02.09 3205
40 믿기힘든 늬~~우~~쓰.....................6 댓글+2 平理 2006.05.09 3062
열람중 믿기힘든 늬~~우~~쓰.....................5 平理 2006.04.24 2816
38 믿기힘든 늬~~우~~쓰.....................4 댓글+2 平理 2006.04.19 3057
37 믿기힘든 늬~~우~~쓰.....................3 댓글+3 平理 2006.04.19 2959
36 믿기힘든 늬~~우~~쓰.....................2 댓글+3 平理 2006.04.19 2700
35 믿기힘든 늬~~우~~쓰 댓글+4 平理 2006.04.19 3241
34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20(마지막) 平理 2006.04.03 3210
33 글을 마치며............ 댓글+1 平理 2006.04.03 2579
32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9 댓글+10 平理 2006.03.28 3798
31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8 댓글+8 平理 2006.03.06 3817
30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7 댓글+3 平理 2006.03.03 3018
29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6 댓글+10 平理 2006.02.07 3421
28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5 댓글+8 平理 2005.10.20 4436
27 어느 기독교인의 일기.............14 댓글+17 대서양 2005.06.08 4392
Category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30 명
  • 오늘 방문자 275 명
  • 어제 방문자 624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229,485 명
  • 전체 게시물 15,120 개
  • 전체 댓글수 38,528 개
  • 전체 회원수 1,527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