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의 지문을 비교해 보자.

bs5.gif ar.gif


예수는 참 기묘한 존재이다. 기독인들의 견해에 따르면 완전한 인간이면서 또한 완전한 신이라한다.
온갖 기적질로 점철된 공생애 기간 동안의 예수를 반신반인의 애매한 존재로 일단 인정해 주자.
그러면 공생애 이전 즉 유소년 시절의 예수의 존재는 어떻게 정의해야할까?
만약 그때도 신이었다면 그 기간 동안은 신으로서 직무 유기 기간이 되겠고 성령의 세례를 받기 전이기 때문에
그때는 아직 인간이었다면 공생애 기간 동안의 예수는 무당이란 말과 동일하다고 생각하지 않는가?

예수의 지문을 비교해 보자.

손오공 0 1,515 2004.05.09 09:22
현재 지구라는 혹성에서 생존하고 있는 인류가 약 70억명이라 할 때 한가지 분명한 것은 각자 개인의 모습,지능,재능 그리고 생각하는 방식 등이 조금씩은 틀리다는 사실일게다.물론 일란성 쌍둥이라도 비슷하다 할 뿐이지 역시 그 두사람은 별개의 존재라는 뜻이 되겠다.



우리는 가끔씩 착각들을 한다.

동양인인 우리가 구미의 백인들을 보면 비슷하게 보인다.

흑인들 역시 일본인과 중국인 그리고 한국인을 잘 구별 못한다.

그러나 비슷하다는 것과 동일하다는 뜻은 엄연히 다르지 않은가?



우리는 손가락 지문을 통해 각 개인의 상이점을 구별하는 방법을 알고 있다.

그렇다.인류가 70억이라면 70억명의 전혀 다른 자아가 존재한다는 뜻이 틀림없겠다.



한국의 기독교는 理神論을 인정하지 않는다.

물론 범신론이나 타 종교의 神 역시 인정하지 않는다.

그들이 인정하고 믿는 것은 삼위일체인 유일신 야훼만을 믿는다 한다.



여기에서 우리가 확인해야할 것은 그들이 믿는 신앙의 대상인 야훼니 예수니 그리고 성령등은 인격신이라는 명제가 되겠다.

즉 질투하고,분노하고,증오도 하고 가끔은 사랑도 하는 그러한 신이 기독교의 신이라는 뜻이다.



궁극적 실재인 초월자가 인간과 바슷한 감정을 가졌다는 발상자체가 너무나 유치한 고대인의 사고관의 유물이라고 아니할 수 없지만 그러한 신을 믿는 이가 있다는 게 현실임으로 일단 그 신의 존재를 인정해 주자.



문제는 그들이 그리고 그대가 과연 같은 신을 믿느냐 하는데 있다.



이단 삼단 논쟁을 하라는 뜻은 결코 아니다.

소위 같은 교파 같은 교회 내에서 믿는 예수가 과연 같은 존재인지 확인해 보라는 뜻이 되겠다.



A4 용지를 한장 씩 준비해 보자.

그리고 그대가 알고 있는 믿고 있다는 예수의 모습을 한번 서술해 보시라.

글 쓰는 게 귀찮으면 녹음도 문제 없겠다.

과연 같은 예수인지 비교해 보시라.



모습,인생관,구원관,부활관,영생관...등등...



그렇다.그대들은 같은 예수를 믿는게 아니고 비슷한 예수를 믿고 있는게 아닌가?

아시겠는가?

인격신의 한계를....



필자의 견해에 동의할 수 없는 사람은 나중 천국가서 예수의 지문을 비교해 보시던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4 예수의 호칭..랍비(선생님)라는 호칭에 만족하는 예수 손오공 2004.05.09 1658
열람중 예수의 지문을 비교해 보자. 손오공 2004.05.09 1516
352 예수의 형상....목사들은 거짓증거함에 부끄러움이 없다 손오공 2004.05.09 1559
351 예수의 신성은 언제부터 시작되었을까? 손오공 2004.05.09 1626
350 Re: 예수의 신성은 종교회의에서 결정됨..... FAQ 에서 (공부용) 동포 2004.05.09 1419
349 예수는 과연 대속물로서 가치가 있는가 손오공 2004.05.09 1460
348 예수는 사탄임을 고백한 바이블 손오공 2004.05.09 1613
347 구약의 메시아와 예수의 차이점 손오공 2004.05.09 1602
346 예수도 이단이다? 손오공 2004.05.09 1379
345 ->자전거님... 문서를 그대로 해석하시기 전에... crow 2004.05.09 1686
344 독생자인가? 맏아들인가? 손오공 2004.05.09 1605
343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숫염소로다 손오공 2004.05.09 1413
342 예수는 무당인가 아니면 해리성 정체 장애증 환자인가 혹은 비열한 신인가? 손오공 2004.05.09 1493
341 [출생과 가족]동정녀 탄생설의 허구 손오공 2004.05.09 1608
340 Re:동정녀 탄생설의 허구 한마디 2004.05.09 1577
339 예수와 형제들 그리고 친구....예수는 얼마나 외로웠을까? 손오공 2004.05.09 1395
338 예수와 가족 손오공 2004.05.09 1583
337 [감성]우리가 오해하고 있는 것...오늘도 변신하는 예수 손오공 2004.05.09 1473
336 그대는 예수를 아는가! 손오공 2004.05.09 1492
335 예수는 과연 고통을 아는가? 손오공 2004.05.09 1548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36 명
  • 오늘 방문자 154 명
  • 어제 방문자 9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65,804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