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 안에서 행복하라고? 왜 그래야 하지?

zkfcm.gif ar.gif


칼츠님의 칼럼입니다.

나는 "공의(公義)"가 "힘있는 자의 독재적 이기심"으로 해석되기도 한다는 것을 교회에서 처음 배웠다.

주님 안에서 행복하라고? 왜 그래야 하지?

칼츠 0 3,279 2005.09.29 02:43

주님 안에서 행복하라고? 왜 그래야 하지? 
 
2003/09/05
 
 
필자가 얼마전 "기독교의 도덕은 복종의 원리"라는 글을 올린 적이 있다.

그때 필자의 의도는, 신과 그 독생자에 대한 복종상태에서 벗어나는 행위는
모두 부도덕하다는 관념을 가진 기독교리를 비판하려 했던 것이다.


하지만 기독교인들은 그 복종을 당연한 것으로 여기기 때문에 그 글은
사실 아무런 효과가 없다. 단지 비기독교인들에게나 통할 일이다.


기독교인들은 "주안에서 승리하세요, 주안에서 행복하세요" 라는 식으로
행복의 범위를 한정해 버린다.

이런 인사말을 통해 기독교인들은 복종의 미덕을 칭송하면서 자신의 믿음을 다지게 된다.


그들에게는 "주님"이 절대적이고 무한한 존재이기에 별 문제가 없는 축복일지 몰라도
반기독인들에게는 "주님"이 별 볼일 없는 존재이므로, 그런 인사는 저주와 마찬가지다.


이 차이점은 단순한 이유에서 생기는 것이다.

기독교인들은 자기들만의 전제를 모든 이가 인정하는 전제로 착각하기 때문이다.

 

어째서 "주님"이 절대적 존재인가?

기독교인들은 성경속에 나타난 "주님"의 헛짓과 개소리가 보이지 않는가?


그렇다. 그들은 보이지 않는다. 보이더라도 변명하기에 급급하다.

기독교인들은 자신의 신념체계가 믿음이라고 하는 극히 빈약한 근거에
의존한다는 것을 모르고 있기에 아예 "믿음"을 종교의 최고가치에 올려둔다.

바울이 고린도 교회에 보내는 편지에서 강조한 "사랑이 제일이라"는 구호는
최소한 현대교회의 대다수 교인들에게는 공허한 메아리일 뿐이다.

 


생각이 여기까지 이르면 "주 안에서.."라는 말로 시작되는 인사를 받으면
그 입에다 썩은 생선을 쑤셔 넣고 싶어진다.

하지만 그들은 그 말이 주는 의미를 모르고 인사하는 것이고,
그래서 어떤 악의가 포함되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생각하기에
나는 그런 인사를 받으면 쓴웃음을 지으며 받아준다.

하지만 필자는 심성이 곱지 못하므로 한마디 덧붙인다.

"주 밖에서도 사랑해줘봐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1 신의 부존재를 증명하라? 칼츠 2005.09.29 3928
80 여전히 적응이 안되는 마릴린맨슨 칼츠 2005.09.29 3523
79 성령이 임하면 보인다. 칼츠 2005.09.29 3914
78 서부언덕이라는 자칭 안티의 글 비판 (기독교 비평까페) 칼츠 2005.09.29 3544
77 우리가 추구해야할 것은.. 칼츠 2005.09.29 3532
76 웃기는 파티마 예언 칼츠 2005.09.29 4276
75 미국의 법원과 우리나라 법원에서의 논쟁을 보면서 칼츠 2005.09.29 3763
74 진화론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비웃으며.. 칼츠 2005.09.29 3824
73 신앙이 용기를 갖게 한다고? 칼츠 2005.09.29 3578
72 아내와 수녀와의 대화 칼츠 2005.09.29 4910
71 발상의 전환, 그리고 위대한 태양 칼츠 2005.09.29 3810
70 예수가 메시아인 증거를 제시할 기독교인은 없는가? (강집사. 너 말야!) 칼츠 2005.09.29 3641
69 성경이 하나님의 영감으로 작성된 것이라면 칼츠 2005.09.29 3807
68 일리야 프리고진, 열역학 제 2법칙, 그리고 창조 칼츠 2005.09.29 4094
열람중 주님 안에서 행복하라고? 왜 그래야 하지? 칼츠 2005.09.29 3280
66 예향에서 이명신이라는 분과의 대화 칼츠 2005.09.29 3439
65 양자역학에 대한 기독교인의 오해 칼츠 2005.09.29 3664
64 외계인은 존재할 것이다. 그러나...... 칼츠 2005.09.29 3291
63 창조주의자들의 확률론에 대한 양자론적 반박 칼츠 2005.09.29 3275
62 기독교의 의도는 비겁자가 되라는 것일 뿐 칼츠 2005.09.29 3228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1 명
  • 오늘 방문자 707 명
  • 어제 방문자 1,876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349,940 명
  • 전체 게시물 14,428 개
  • 전체 댓글수 38,225 개
  • 전체 회원수 1,66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