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을 절대적 진리라고 그 누가 말했던가?

zkfcm.gif ar.gif


칼츠님의 칼럼입니다.

나는 "공의(公義)"가 "힘있는 자의 독재적 이기심"으로 해석되기도 한다는 것을 교회에서 처음 배웠다.

과학을 절대적 진리라고 그 누가 말했던가?

칼츠 0 3,389 2005.09.29 02:07

과학을 절대적 진리라고 그 누가 말했던가? 
 
2003/07/24
 
 
과학을 발전시키는 것은 바로 오류이다.
무슨 말이냐 하면 과학은 오류를 하나씩 제거해 나가면서 발전한다는 말이다.
이 과정에서도 필연적으로 새로운 오류가 발생한다.
또한 섣부른 결론내림으로 인해 비웃음과 분쟁을 유발하기도 한다.

결국 새로운 가설들은 실험과 관찰, 그리고 지루한 검증과정을 피할 수 없다.
무자비한 반증의 과정을 통과하지 못한 가설은 폐기된다.
물론 세월이 흐른 뒤에 새로운 증거나 막다른 길이 나오면 슬며시 재등장하기도 한다.
그 한 예가 우주상수일 것이다.


과학은 인간의 불완전성과 착오와 오류의 가능성이 전제되어 있다.
그런 전제가 없다면 검증이라는 과정은 불필요하기 때문이다.
검증이라는 과정은 바로 오류수정의 핵심적인 기제이다.
비록 유쾌하지 못할지라도 검증이라는 과정을 거쳐야 하며,
만약 거부한다면 오류를 발견할 수 없으며, 곧바로 우리는 희망과 사실을 혼동하게 된다.


기독교인들은 슬며시 안티들의 지식과 두뇌회전도를 들먹이면서 우쭐대지만,
그들은 검증되지 않는, 아니 검증할 수 없는 것을 가지고 절대적 진리라고 우기는 경향이 있다.

이런 자들에게 해줄 수 있는 말은 두 가지다.
(인터넷 서핑 중에 우연히 본 사이트의 대문에 있는 말들이다)

"물리학자와 형이상학자의 차이는 어느 한 쪽이 다른 한쪽보다 똑똑하다는데 있는 것이 아니다.
중요한 차이는 형이상학자에게는 실험실이 없으며, 종종 관찰의 과정을 생략한다는 것이다."

"사람들이 믿음의 체계들에 대해 그것이 자신에게 도움이 되는지 알아보려고 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그러나 절망이나 두려움에 빠져 검증되지 않은 믿음의 체계에 전적으로 자신을 내맡긴다는 것은
건전한 인간의 이성을 광란으로 몰아가는 죄악이다."


분명하게 말하지만 과학은 절대적 진리가 아니라 절대적 진리에 다가가기 위한 하나의 바람직한 수단이다.

과학법칙은 그 자체가 진리가 아니라, 진리를 표현하는 언어이다.
우리가 말실수를 할 때가 있듯이 법칙도 수정될 소지가 있다.
이런 변경과정은 희망이나 감정이 아니라 검증과 증거에 입각해야 한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 목사들이 범죄를 저지르고도 당당할 수 있는 이유 칼츠 2005.09.29 3270
20 [부실한 토론사례] 삶살이님의 억지 비판 칼츠 2005.09.29 3256
19 유치하기 짝이 없소. 칼츠 2005.09.29 3254
18 정말로 토론을 하고 싶다면 기독교인들이 하지 말아야 할 것이 있습니다. 칼츠 2005.09.29 3250
17 기독교인들의 착각 칼츠 2005.09.29 3352
16 도스토예프스키를 들먹이는 자들에게.. 칼츠 2005.09.29 3332
15 종교는 무지하거나 나약한 자들의 선택 칼츠 2005.09.29 3452
14 여름성경학교 비판 칼츠 2005.09.29 3253
13 신과 영혼이 우리에게 미치는 것은? 칼츠 2005.09.29 3186
12 지루한 과학과 쉬운 종교 칼츠 2005.09.29 3254
열람중 과학을 절대적 진리라고 그 누가 말했던가? 칼츠 2005.09.29 3390
10 변화와 개선, 탐구와 정립화과정을 폄하하지 말라 칼츠 2005.09.29 3324
9 기독교가 유난히 비판받는 이유는 - 우연히님 보십시오. 칼츠 2005.09.29 3452
8 창조설 주장자들의 증명법과 그 결과 칼츠 2005.09.29 9355
7 도대체 기도를 해야 하는 이유는? 칼츠 2005.09.29 3439
6 비유를 좋아하는 기독교인에게 - 나도 성경을 좋아할 때가 있다. 칼츠 2005.09.29 3340
5 기독교는 발전을 저해하는 종교 칼츠 2005.09.29 3245
4 이성만으로 모든 것을 알 수는 없습니다? 칼츠 2005.09.29 3283
3 기독교인들이 말하는 "진리"라는 것 칼츠 2005.09.29 3445
2 초라해 보이지만 찬란한 사람 - 몰러 칼츠 2005.09.29 3438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0 명
  • 오늘 방문자 635 명
  • 어제 방문자 1,876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349,868 명
  • 전체 게시물 14,428 개
  • 전체 댓글수 38,225 개
  • 전체 회원수 1,66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