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com님께] 도덕적 상대주의


[elcom님께] 도덕적 상대주의

※※※ 0 2,091 2003.09.28 10:20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 강 민 형)
날 짜 (Date): 1996년02월02일(금) 12시17분06초 KST
제 목(Title): [elcom님께] 도덕적 상대주의



저는 '도덕 = 약속'이라는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시대와 사회의 차이에 따라

윤리는 모습을 달리 합니다. 겉모습만 다른 것은 아니지요. 세계관이 다르면

윤리관의 핵심도 달라집니다. 그러므로 저는 어떤 초월적인 실존에 의해 주어진

거역할 수 없는 절대 윤리 규범이란 것에 대해 회의적입니다.


혹자는 도덕적 상대주의가 도덕적 붕괴를 가져온다고 하는데 저로서는 이러한

논의를 납득하기 어렵습니다. 신이 내린 절대주의 도덕관이라면 도덕관의

붕괴는 막을 수 있습니까? 오랜 역사를 돌이켜보면 인간이 신의 그림자 아래

고분고분 억눌려 있었던 시기는 별로 없습니다. 틈만 나면 신의 그늘을 벗어나려

했지요. 그런 일로 골머리를 앓은 것은 모세만이 아닙니다. 신으로부터 달아나는

것은 인간의 본능입니다. 그러므로 '스스로의 필요에 따라' 만들어진 상대주의적

도덕관에 비해 '신의 뜻대로 주어진' 절대주의적 윤리관은 종교가 다같이 쇠락

하고 있는 현대 사회에서는 오히려 위험할 수 있습니다. 제가 언젠가 이 보드에

'종교는 붕괴되고 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물귀신처럼 윤리마저 끌어안고 쓰러지려

한다. 따라서 우리는 도덕을 종교로부터 분리해야 한다.'라는 요지의 글을 쓴 것은

그때문입니다.


기독교 이후 시대(post-christian age)인 오늘날 도덕적 붕괴의 주범은 도덕적

상대주의가 아닙니다.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6 기독교적인 틀 ※※※ 2003.10.06 2099
295 '예수와 사랑'에 대한 약간의 보론 ※※※ 2003.09.30 2098
294 노아의 홍수 : 사소한 문제들 ※※※ 2003.09.30 2097
293 Re: ^^;;; ※※※ 2004.07.10 2094
열람중 [elcom님께] 도덕적 상대주의 ※※※ 2003.09.28 2092
291 [R] moondy님의 질문 ※※※ 2003.09.30 2092
290 Re: [문화] ‘신앙과 돈’ 양립할 수 없나 ※※※ 2004.07.10 2092
289 예수는 모방자인가 - 그 밖의 자료 ※※※ 2003.09.29 2091
288 신약이 씌어진 시점과 경위 ※※※ 2003.09.29 2091
287 '두 명의 예수'에 대한 기독교인들의... ※※※ 2003.10.06 2089
286 네비게이터... 댓글+1 ※※※ 2003.09.27 2085
285 to daemul ※※※ 2003.10.06 2085
284 Symond가 키즈를 떠나야 한다? ※※※ 2003.09.30 2083
283 [to doni] 우상을 불태운 왕 ※※※ 2003.09.30 2081
282 낙태... 남은 이야기 ※※※ 2003.09.30 2081
281 [r] guest(바람돌이)님께 댓글+1 ※※※ 2003.09.29 2080
280 하야니님께 : 다시 고정된 지구 ※※※ 2003.10.02 2078
279 Re: 미국 테러 사건에 대한 한국인의 감정 ※※※ 2003.10.06 2075
278 호세아 4:2-9 ※※※ 2003.09.30 2073
277 종교사가 잔혹한 이유는... ※※※ 2003.09.30 2072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4 명
  • 오늘 방문자 483 명
  • 어제 방문자 604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53,487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5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