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 또 이어서...


Re: 또 이어서...

※※※ 0 2,385 2004.07.10 09:06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 강 민 형 )
날 짜 (Date): 2003년 1월 23일 목요일 오후 02시 08분 40초
제 목(Title): Re: 또 이어서...


예수가 "성경책"을 읽는게 중요하다고 한 적이 있는지,
궁금하구요, 그런 적이 있다면, 그 점을 얼마나 강조해서 말했는지가
궁금해요. 제가 기억하기로는 "나를 믿으라." 라든가.. "서로 사랑해라"..
라든가, 그런건 예수가 많이 강조한 걸로 아는데, "성경책" 읽으라고
한거는 잘 기억이 안나서요...
그럼 미리 감사의 말씀을..
-------------------------------
예수 당시에는 '성경'이란 개념이 없었죠. 신약은 당연히 없었지만 구약도

지금처럼 정리되어 있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요즘의 구약 개념에 억지로

끼워맞춘다면 율법서, 예언서, 역사서까지는 성경이고 그 이외에 주석서,

기도서, 탈무드 등은 성경이 아닙니다만 당시에는 '성경'과 '성경 아닌

문서'의 구별이 그다지 엄격하지는 않았습니다. 오히려 예수는 '그까짓

율법서 줄줄 외어서 뭐할건데?'라는 쪽이었고 예수가 구약을 인용한 예도

거의 없습니다. 가끔 발견되는 구약 인용 장면은 복음서 저자들의 취향에

의한 왜곡으로 보는 편이 더 정확합니다.


* 나를 믿으라, 서로 사랑하라 등등은 예수가 아니라 요한 복음서의 저자나

  바울 일파의 작품입니다. *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6 to aRoNg : 유교적 사상? ※※※ 2003.10.01 2412
475 Re: 선천적/후천적 동성애 ※※※ 2003.10.06 2412
474 부활은 기독교 신앙의 근본인가 ※※※ 2004.02.09 2408
473 Re: 기름 부은 자 ※※※ 2003.10.01 2393
472 Re: 기독교 그렇게 나쁜 종교 아니다! ※※※ 2004.07.10 2391
열람중 Re: 또 이어서... ※※※ 2004.07.10 2386
470 to RNB " African Eve에 대한 자료 ※※※ 2003.09.30 2385
469 창세기 저자들도 창조신화를 믿지 않았다. ※※※ 2003.09.27 2384
468 Re: 삼위일체 신화 댓글+1 ※※※ 2003.10.06 2384
467 국민일보와 조용기 목사 ※※※ 2003.09.30 2383
466 [R] 여호수아가 태양을 멈춘... ※※※ 2003.09.30 2383
465 통일교 ※※※ 2003.09.30 2382
464 야훼/엘로힘 그리고 창세기의 복수자료설 ※※※ 2003.10.02 2368
463 [R] 기계론적 인간관을 믿는 분들께? 댓글+1 ※※※ 2003.09.30 2367
462 예수가 지옥의 고통을??? ※※※ 2004.02.09 2364
461 to faure again (인신 제물) ※※※ 2003.10.01 2360
460 왜 예수가 문제인가 ※※※ 2003.09.30 2343
459 유월절... 댓글+1 ※※※ 2003.09.27 2335
458 노아의 방주를 찾아서 ※※※ 2003.10.02 2334
457 제오님께. 밀알 이야기 계속... ※※※ 2003.10.02 2323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4 명
  • 오늘 방문자 408 명
  • 어제 방문자 588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57,566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5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