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jyoun님의 '과학을 맹신하는...'


sjyoun님의 '과학을 맹신하는...'

※※※ 0 1,817 2003.09.30 04:31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강 민 형)
날 짜 (Date): 1998년 11월  1일 일요일 오전 05시 28분 11초
제 목(Title): sjyoun님의 '과학을 맹신하는...'



> 과학을 맹신하는 것에 대해 정작 책임을 질 사람들은 과학자와 철학자들이라고
> 생각합니다. 일반인들이 믿고 있는 그 많은 잘못된 가설과 철학들은 누가 만든
> 것입니까? 다 과학자, 철학자들이 만들어 놓은 것입니다. 그런 교과서를 쓰는
> 사람들도 과학자이고 철학자이구요.

예리큰아버님다운 얘기로군요. 솔직이 어이가 없는데요. :)


과학자는 스스로의 연구 결과를 맹신할 수 있습니다. 과학자도 인간이니까요.

하지만 과학자들의 사회는 과학자 개개인보다 냉엄합니다. 와일즈 교수가 페르마의

정리를 증명했을 때 수학계는 축제 분위기였지만 혹독한 검증 과정을 생략하지

않았습니다. 더우기 지금이라도 누군가 '와일즈의 증명에 오류가 있다'고 나선다면,

그리고 그 근거가 설득력 있는 방식으로 제시된다면 그것을 가벼이 묵살하지 않을

것입니다. 수학자들은 와일즈의 증명에 동의하지만 '맹신'하지는 않기 때문입니다.

일반인들이 믿고 있는 그 많은 잘못된 (잘못인지 아닌지를 어떻게 아시는지 너무나

궁금하지만) 가설과 철학들은 다 과학자, 철학자들이 만들어 놓은 것이기는 합니다.

그렇지만 맹신하라고 만들어놓은 것이 아닙니다. :)


제가 가장 한심스럽게 생각하는 것은 초자연적인 현상을 묘사할 때 흔히 등장하는

'현대과학으로도 설명하지 못하는...'이라는 표현입니다. 현대과학이라고 해봐야

20세기의 과학일 뿐입니다. 세월이 지나면 유치한 수준의 상식이 되거나 어쩌면

오류로 판명될지도 모르는 것이 현대과학이라는 놈입니다. '과학자'라면 이 점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입니다. 그러니 현대과학으로 설명하지 못하는 현상들이

얼마든지 일어나더라도 이상한 일이 아닙니다. 주의해야 할 것은 그런 현상들을

제대로 검토해보지도 않은 채 묵살해서는 안된다는 점일 뿐입니다. '현대과학으로

설명할 수 없는...'이라는 말에 감동하는 사람이란 알고보면 평소에 현대과학을

대단한 것인 양 맹신하고 있는 사람들일 뿐입니다.


교과서에 대해서도 불만이 있으신 모양인데 그럼 화학 교과서가 이렇게 씌어져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물분자(분자라는 것이 실재한다면)는 2개일지도 모르는 수소원자(원자라는 것이

 실재한다면)와 1개라고 추측되는 산소원자(역시 실재한다면)가 전자라고 흔히

 불리는 듯한, 있는지 없는지 알 수 없는 것을 공유함으로써 결합되어 있을지도

 모른다고 (모든 물분자가 그러한지 현재까지 확인된 물분자만 그러한지 알 수

 없을 듯 하지만) 일부일지도 모르는 과학자들(이라고 간주되지만 정체를 확인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고 추측되는 듯한 녀석들)이 믿고 있다고 생각되기도 하는 듯

 하지만 단언할 수 없을지도 모르지 않을까 싶다"


제오님의 말씀대로 교과서를 맹신하도록 하는 교육 시스템의 개선이 요구될

뿐입니다.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6 [R] faure님의 '편협함에 대하여' ※※※ 2003.09.30 1864
135 몰몬, 여호와의 증인, 그리고... ※※※ 2003.09.27 1859
134 승리했는가... ※※※ 2003.09.29 1858
133 [R] Re: 왜 예수가 문제인가 ※※※ 2003.09.30 1858
132 공의로우신 하나님? (전인권님께) ※※※ 2003.09.27 1857
131 666에 대한 새로운(?) 해석 ※※※ 2003.09.28 1856
130 신으로부터 자유로운... ※※※ 2003.09.30 1855
129 인간의 사랑은 신의 사랑보다 위대하다... ※※※ 2003.09.27 1851
128 기독교는 정말 우월한가? ※※※ 2003.09.28 1849
127 hbh님께 감사!! ※※※ 2003.09.29 1841
126 윗글에 대한 답 댓글+1 ※※※ 2003.09.30 1831
125 상처받은 적이 있던가? ※※※ 2003.09.27 1830
124 [R] 2월 27일자 guest(캐사르)님의 글 ※※※ 2003.09.30 1827
열람중 sjyoun님의 '과학을 맹신하는...' ※※※ 2003.09.30 1818
122 [to guest(guest)] 육식에 대하여 ※※※ 2003.09.30 1817
121 Re: 세습.. ※※※ 2003.10.06 1813
120 헤로디아를 위하여... ※※※ 2003.09.27 1809
119 Satan? That's me! ※※※ 2003.09.27 1808
118 [마리아님께] 한 가지 더... ※※※ 2003.09.30 1805
117 하야니에게 - 핀트가 안 맞음 ※※※ 2003.09.28 1797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5 명
  • 오늘 방문자 343 명
  • 어제 방문자 626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33,428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5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