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 비난과 비판과 죽이기 (jhan님께)


[R] 비난과 비판과 죽이기 (jhan님께)

※※※ 0 2,105 2003.09.30 03:31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강 민 형)
날 짜 (Date): 1998년04월08일(수) 05시03분21초 ROK
제 목(Title): [R] 비난과 비판과 죽이기 (jhan님께)



> 저야 적어두 '비난'이 아닌 '비판'이라고 생각한 것이고 생각/관점이 비판적이라면
> 상대가 개방적이라면 그건 도움이 되는 일이라는 간단한 논리를 가지고 건 기대
> 아닌 기대였죠.  대화라는 것 자체가 이런 묵시적 승인에서 이루어지는 것이라고
> 생각하니까요.  공감이 가는 비판을 해달라는 '주문'이 너무 무거운 것이라면,
> 주문 취솝니다.
>
> 기독교의 멸절이 비난과 비판 사이, 어느 곳에 있는진 잘 모르겠습니다.
> 단, 기독교의 멸절을 위한 노력이 종교 행위의 무의미를 주장하는 것이 아니였으면
> 하는 '기독교적 종교인'으로서의 바램입니다.

1. '비난'과 '비판'은 어떻게 다릅니까?

2. 당신의 논법대로라면 제가 비난을 하든 비판을 하든 '당신이 개방적이라면'

  그것은 당신에게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은 제가 걱정할 일이 아니지

  않습니까?

3. 저는 기독교의 무의미를 주장합니다. 아편으로서의 의미는 일부 인정하지만요.

  인류 역사상 단 한순간도 기독교가 불가결했던 시기가 있었으리라고 생각지

  않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4. 기독교 멸절에 대한 저의 희망은 비난이나 비판이라기보다는 죽이기에 속하는

  모양입니다. 그렇지만 기독교인들을 '죽이겠다'라거나 개종시키고자 하는 것은

  아닙니다.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6 신에게도 자유의지가 있는데... ※※※ 2003.09.30 2069
335 to aRoNg ^^ ※※※ 2003.10.06 2070
334 ctrlkey님께 (윗글 보충) ※※※ 2003.09.29 2071
333 to aileron 댓글+1 ※※※ 2003.10.06 2072
332 김마가님께 ※※※ 2003.09.27 2073
331 ... ※※※ 2003.09.30 2074
330 이거 혹시... ※※※ 2003.09.30 2075
329 Re: 댓글+1 ※※※ 2003.10.06 2078
328 [R][ToStaire]궁금증 (예수 vs. Symond) ※※※ 2003.09.30 2081
327 [RNB님께] 선악이 뭐길래... ※※※ 2003.09.30 2086
326 elcom님의 사실과 진실 ※※※ 2003.09.30 2088
325 해부학자들의 과장된 피해 의식... ※※※ 2003.09.30 2089
324 전지전능에는 문제가 없지요 ※※※ 2003.09.30 2092
323 파스칼 ※※※ 2003.09.28 2093
322 [R] guest(마리아)님의 '참 궁금합니다' ※※※ 2003.09.30 2096
321 to Gatsbi again :) ※※※ 2003.09.30 2096
320 [to guest(마리아)] 몇 가지 질문에 대한.. ※※※ 2003.09.30 2098
319 Re: [문화] ‘신앙과 돈’ 양립할 수 없나 ※※※ 2004.07.10 2100
318 다시 [R] 성서를 안다고요? ※※※ 2003.09.30 2101
317 beyond Symond ※※※ 2003.09.30 2103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84 명
  • 오늘 방문자 650 명
  • 어제 방문자 843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23,382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7 개
  • 전체 회원수 1,60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