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 re) 엘과 야웨


[R] re) 엘과 야웨

※※※ 1 2,016 2003.09.30 03:22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강 민 형)
날 짜 (Date): 1998년03월05일(목) 10시31분32초 ROK
제 목(Title): [R] re) 엘과 야웨



저는 엘이 야훼보다 높다고 진지하게 주장할 생각은 없습니다. 왜냐면 저는 엘의

존재도 야훼의 존재도 믿지 않기 때문입니다. 저의 글은 가벼운 '야유'에 지나지

않습니다. 게스트들의 숙제에 대한 밀린 답글을 다 썼기 때문에 기분전환 삼아

저의 '성경 bug 리스트'의 한 꼬투리를 옮겨 썼을 뿐입니다.  :)


그러나 분명한 것은... 성서 기자는 (신명기의 편집자가 아니라 문제의 구절을 쓴

원저자) 엘과 야훼를 별개의 신으로 생각했으며 실제로 이스라엘은 야훼를 믿는

부족만이 아닌 다양한 종교적 바탕을 갖는 이질적 공동체였다는 사실입니다.

그리고 저는 진지하고 독실한 기독교인이 신명기의 그 구절을 어떻게 해석하는지

보고 싶기도 합니다. (특히 '모세오경의 복수자료설은 켸켸묵은 이론'이라고

자신있게 선언하시던 하야니님의 반응이 궁금합니다.)


한 가지 덧붙인다면 (감히) 구속주와 창조주의 관계는 어느 편이 선행한다느니

하는 정도가 아니라 엘파와 야훼파, 바알파, 기타 갖가지 잡신들의 만만치 않은

갈등과 칼부림을 거쳐 서서히 정리되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므로 어느 문서가

먼저 씌어졌는가, 어느 문서가 어느 문서를 참조하여 씌어졌는가의 문제는

일괄적인 순서 부여를 통해 결정할 수 있을 만큼 간단하지 않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 gilin님의 글을 자주 대하지는 못하지만 심후한 내공(?)에 늘 감탄하고 있습니다.

  먼 곳에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 2003.09.30 03:23
본문은 아래글에 대한 스테어님의 답변입니다.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gilin (고  석)
날 짜 (Date): 1998년03월05일(목) 10시19분16초 ROK
제 목(Title): re)엘 과 야웨




엘과 야웨와의 관계에 있어서 어느 편이 높은 신이냐를 판단하는 근거로서, 신명기
32장의 구절로만으로 확정짓는 것은 다소 무리라고 보입니다. 엘이 가나안
만신전의 최고신이라는 것은 우가릿 문서에서 증명된 것이고, 사막에서 비롯된
야웨신이 가나안에 정착하면서 엘신이 가진 여러가지 속성들-엘 엘리온, 엘
샤다이, 엘 올람등-을 야화 시키고 야웨와 동일시 했다는 것은 자명합니다.

  그렇다고 성서기자가 야웨와 다른 신으로서의 엘의 우위성을 표명한 것이라고는
보여지지 않습니다. 다시 말하면 야웨는 이스라엘 고유의 신명이었고 엘은 신에
대한 일반명사였으므로 성서의 기록자가 자신의 고백으로 아니면 은연중에 자기
뜻을 노출한 것이 엘이 야웨보다 더 뛰어난 신이라는 것을 고백했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표현이 다소 어색하군요)



  야웨의 신명에 대한 창세기와 출애급기 사이에 대한 모순이란 창세기가
출애급기보다 먼저 쓰여졌다는 전제에서만 시간적인 문제가 제기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구약성서눗×諍?가장 먼저 쓰여진 부분들은 출 15장, 사사기 5장으로
봅니다. 여기에 벌써 야웨란 신명의 약어인 야 또는 야웨란 신명이 등장합니다.
그러므로 이스라엘 고유의 신은 야웨였으며 후대에 엘 신과의 갈등(?) 내지는
토착화 작업중에 야웨가 바로 엘신이다 라는 등식으로 발전시킵니다.(스테어님의
표현으로는 갈취)

따라서 출애급기와 창세기의 저작연대 내지는 종교사의 발전과정을 바꾸어
생각하시면 문제가 해소되리라 보여집니다.
이는 전통적인 신앙고백인 신 26장 4-5절에 창조주에 대한 고백이 결여되었다는
데서 구속주(출애급)에 대한 고백이 창조주의 고백보다 선행 한다는 데서도 알 수
있습니다.

작은 도움이 되시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6 질문이 있습니다 댓글+1 ※※※ 2004.02.09 2027
335 to faure (해괴망칙한 성경 해석) ※※※ 2003.09.30 2026
334 프라하님과 하야니님께 : 예수의 추태 ※※※ 2003.10.02 2024
333 성경을 읽읍시다 ※※※ 2003.10.02 2019
332 지난주 주일학교에서 ※※※ 2003.10.06 2019
331 Re: 전쟁과 기독교 ※※※ 2004.07.10 2019
열람중 [R] re) 엘과 야웨 댓글+1 ※※※ 2003.09.30 2017
329 Re: 헌금 ※※※ 2003.10.06 2017
328 다시 Pris님께 : 원시 종교 ※※※ 2003.09.30 2013
327 비기독교인은 '세상의 부'를 추구한다 ※※※ 2003.09.30 2013
326 Re: [문화] ‘신앙과 돈’ 양립할 수 없나 ※※※ 2004.07.10 2011
325 예수의 성? 댓글+1 ※※※ 2003.09.30 2010
324 Re: [질문] 추천해주세요. 기독관련도서 ※※※ 2003.10.06 2010
323 Re: [문화] ‘신앙과 돈’ 양립할 수 없나 ※※※ 2004.07.10 2010
322 성경과 장애자 : 도니에게 ※※※ 2003.09.30 2009
321 바리새인 : 오소리님과 프리시아님께 ※※※ 2003.10.02 2009
320 [R] 스테아님께 질문 드립니다. ※※※ 2003.09.30 2008
319 [R] moondy님의 질문 ※※※ 2003.09.30 2008
318 [R] guest(Lion)님의 Re: 바보같은 짓 ※※※ 2003.09.30 2005
317 Re: 궁금한게 있는데요. 댓글+1 ※※※ 2003.10.06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