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0 2,002 2003.09.30 03:12
[ Christian ] in KIDS
글 쓴 이(By): staire (강 민 형)
날 짜 (Date): 1998년02월15일(일) 04시56분30초 ROK
제 목(Title): ...



1. 그게 그거 아니냐고 생각하실지 모르지만 저는 저의 'Symond관'이 아니라

  '예수관'을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저는 개인적으로 'Symond에 대한

  성토는 시간 낭비'라고 생각합니다.

2. 저의 예수관을 다른 사람들에게 강요할 생각은 없습니다. 제가 강요한다고

  순순히 받아들일 사람도 없겠지만요. 게스트님께서 저의 예수관을 물으셨기

  때문에 정직하게 답변 드렸을 뿐입니다. 누군가 묻지 않으셨다면 애초에

  그런 글을 쓸 이유도 없습니다.

3. 저도 성경이라면 읽을 만큼 읽었습니다. 요즘도 매일매일 일정 분량을 반드시

  읽습니다. 그러니 '성경을 좀 읽어보라'는 막연한 충고보다는 구체적으로

  저의 지식이 어디에서 허술함을 드러내고 있는지 지적해 주셨으면 합니다.

  (저 역시 저의 지식이 얼마나 엉성한지 알고 있으니까요.) 그리고 저의 성경

  읽는 방식이 못마땅한 것은 이해합니다만 '성경은 그렇게 읽는 게 아니다'라는

  호통으로 그것을 고칠 수 있다고 기대하지 마십시오. 당신 나름의 성경 읽는

  방식이 어떤 면에서 어떻게 우월한지 몸소 보이심으로써 저를 설득해보십시오.

4. 저에게 항의성 메일을 보내시기 전에 위의 사항들을 고려해 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저는 그런 논변은 메일보다 보드에서 하는 편을 선호합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저는 컴맹이라 받은 편지는 어찌어찌 갈무리하는데 보낸 편지를

  저장하는 손쉬운 방법을 모르거든요. :)


                    ----------- Prometheus, the daring and enduring...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6 창조되었는가? ※※※ 2003.09.30 1977
335 [RNB님께] 선악이 뭐길래... ※※※ 2003.09.30 1979
334 김마가님께 ※※※ 2003.09.27 1982
333 열받게 만드는군 ※※※ 2003.09.28 1983
332 이거 혹시... ※※※ 2003.09.30 1984
331 신에게도 자유의지가 있는데... ※※※ 2003.09.30 1993
330 to Gatsbi again :) ※※※ 2003.09.30 1994
329 Re: [문화] ‘신앙과 돈’ 양립할 수 없나 ※※※ 2004.07.10 1995
328 Re: 댓글+1 ※※※ 2003.10.06 1999
327 to aRoNg ^^ ※※※ 2003.10.06 1999
326 Re: [p] "제사금지-신사참배 교회탓" 댓글+1 ※※※ 2003.10.06 1999
325 파스칼 ※※※ 2003.09.28 2000
열람중 ... ※※※ 2003.09.30 2003
323 성경 날조 : 허술한 조작도 조작이다 ※※※ 2003.09.30 2005
322 전지전능에는 문제가 없지요 ※※※ 2003.09.30 2007
321 다시 [R] 성서를 안다고요? ※※※ 2003.09.30 2008
320 [R][ToStaire]궁금증 (예수 vs. Symond) ※※※ 2003.09.30 2008
319 [R] 스테어님께 - 크리스마스 ※※※ 2003.09.30 2009
318 Re: to daemul : 관념과 대상의 실재 ※※※ 2003.10.06 2010
317 [R] 비난과 비판과 죽이기 (jhan님께) ※※※ 2003.09.30 2011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1 명
  • 오늘 방문자 507 명
  • 어제 방문자 590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55,899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5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