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가 사랑의 종교라면 유교도, 불교도, 이슬람도, 그밖의 수많은 종교들도,
심지어는 종교 아닌 다른 가치관들도 나름의 방식으로 사랑을 말하고 있음을 잊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by staire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공생애 신화 특별전-제3회 - 펌

동의보감 0 3,475 2006.09.28 19:28
[교리]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공생애 신화 특별전-제3회
번호 : 5   글쓴이 : gottama
조회 : 218   스크랩 : 1   날짜 : 2006.09.10 16:51
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4&regdt=20060910165156&disk=19&grpcode=AdConversion&dncnt=N&.jpg 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6&regdt=20060910165156&disk=4&grpcode=AdConversion&dncnt=N&.jpg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7&regdt=20060910165156&disk=3&grpcode=AdConversion&dncnt=N&.jpg
-어지신 목자 헤르메스 신-   -어지신 목자 아폴로신-          -어지신 목자 예수-


-어지신 목자를 대표하는 신 헤르메스.
 위 사진을 보면 경악을 금치 못할 것이다.
 왼쪽은 헤르메스신(From Left), 두번째는 아폴로신, 세번째는 예수다.
 어떠한가?
 신앙이란 고정관념이나 종교란 허울을 벗고 있는 그대로 진실하게 비교해 보라!
 아폴로신의 의복과 생김새 체스쳐 얼굴 방향 헤어스타일 모든것이 예수와 완벽히 동일하다. 
 예수가 그리스신화에서 그대로 유대화된 증거를 더 원하는가?
 
라이언 일병 구하기와 같이 유치하고 황당한 생명관이 고대 희랍에도 궤변 철학적
기반을 두고 횡횡한 것으로 보인다.

  예수판 라이언 일병 구하기 에피소드를 보자
  (의미있는 한 생명이 종교적으로 의미가 덜한 수십 수백의 생명보다 귀하다는 
   옹졸하고 편협한 무지적 고대 사상이다.)!

  "내가 너희에게 분명히 말한다.
   그가 그 양을 찾으면,
   길을 잃지 않은 아흔아홉 마리 양보다,
   오히려 그 한 마리 양을 두고 더 기뻐할 것이다.
   "And if it turns out that he finds it,
    truly I say to you,
    he rejoices over it more than over the ninety-nine which have not gone astray."
     (마 18:13)
-
 
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1&regdt=20060910165156&disk=3&grpcode=AdConversion&dncnt=N&.jpeg
-디오니소스가 악(해적)을 무찌르기 위해 출정하는 모습니다.
  예수설화도 유목민 특유의 남성적.전투와 군대개념을 도입했다.
  선장의 모습은 예수와 동일한 의복과 외모를 지녔다.-

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2&regdt=20060910165156&disk=20&grpcode=AdConversion&dncnt=N&.gif
  -천사가 수난받는 디오니소스를 위해 기도하고 있다.-

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5&regdt=20060910165156&disk=3&grpcode=AdConversion&dncnt=N&.jpgdownload.php?grpid=13yPT&fldid=H7ZF&dataid=5&fileid=3&regdt=20060910165156&disk=22&grpcode=AdConversion&dncnt=N&.gif
-디오니소스와 완전히 동일한 체계를 승계한 기독교 초기의 부조-
  왼쪽 부조에 집중해 보라!
  왼쪽 사진은 서양 신화학계에서 엄청난 소용돌이를 몰고온 핵폭탄급 신화학의 위대한 발견이다.
  예수가 처음 만들어 지던 초창기 예수신화 시절, 즉 그리스 신화와 철학이 유대교와
  만나 오늘날 문자주의 기독교로 진화하는 결정적 중간 화석 중 매우 귀중한 화석이다.
 
예수가 디오니소스의 포도밭에 있고 디오니소스의 포도송이를 들고 있다.
풍성한 디오니소스의 포도밭이 배경이요 포도송이가 주렁주렁하고 예수가 그 안에서
 디오니소스를 대신해 이집트식 십자가를 들고 있다.
 
 신화학자는 처음 이 부조를 발견하고 기절할 정도의 발견이라고 외쳤다고 한다.
 예수신화를 역사적 관점에서 깊이 연구하는 학자의 마음이라면 백번 이해가 갈 것이다.
 
 오늘날 이스라엘 학자들이 예수의 실존성을 100% 부인하고 조롱하고 신화라고 비웃는
 배경을 명확관화하게 알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다.
 
 디오니소스처럼 토가(그리스 철학자들이 걸치고 토론하던 가운)를 걸치고 있고 머리도
 디오니소스 헤어스타일이다.
 그리고 디오니소스처럼 포도송이를 들고 있고 왼손엔 십자가를 들고 있다.
 로마 카타콤브에도 이런 예수상이 있다.
 
 시조새의 발견만큼이나 충격적인 중간화석 중에서도 태풍급이라 하겠다.
 
 디오니소스가 예수신화 작성에 얼마나 절대적 영향을 끼쳤는지 단적으로
 보여준다.
 
[이 게시물은 반기련님에 의해 2006-09-29 23:47:52 자유 게시판에서 이동 됨]

Author

Lv.1 동의보감  실버
200 (2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 [충격적인 예수의 어록(기독교 경전내용)] 가로수 2011.03.07 3349
97 섬득한 신의 행동 댓글+8 가로수 2007.08.08 4723
96 12월 25일 예수탄생일이 아닌데 왜 지켜야 되는가? 댓글+20 버드랑자 2006.12.23 7163
95 무능한 아버지를 위한 변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6) 신생왕 2006.12.15 3510
94 왕이 태어나면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5) 댓글+2 신생왕 2006.12.11 3578
93 소음에 묻혀버린 크리스마스 메시지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4) 신생왕 2006.12.09 3111
92 크리스마스는 노는 날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3) 신생왕 2006.12.07 3090
91 크리스마스는 즐거운 날인가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2) 신생왕 2006.12.05 2765
90 아버지는 왜 그렇게 무능해? (크리스마스, 그 계절병에 몸살을 앓는 벗들을 위해 1) 댓글+1 신생왕 2006.12.05 3233
89 '예수신화 만든 유대인 범인을 잡다'-특별기고 (펌) 댓글+4 동의보감 2006.09.28 5775
88 여기까지의 (펌글)은 다음 '개종'카페에 게시된 글입니다 동의보감 2006.09.28 2980
87 십자가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십자가 사건 특별전-제2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615
86 십자가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십자가 사건 특별전-제1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640
열람중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공생애 신화 특별전-제3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476
84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공생애 신화 특별전-제2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299
83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공생애 신화 특별전-제1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849
82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탄생신화 특별전-제02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3157
81 [세계최초]예수+디오니소스 탄생신화 특별전-제01회 - 펌 동의보감 2006.09.28 4301
80 <안내>시리즈 전부 48시간 게시후 해당 게시판이동함 ravencrow 2006.09.28 2684
79 예수탄생과 동방박사 록도 2006.07.09 4795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4 명
  • 오늘 방문자 45 명
  • 어제 방문자 221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202,902 명
  • 전체 게시물 15,132 개
  • 전체 댓글수 38,571 개
  • 전체 회원수 1,52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