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RE] 눈먼 시계공

초보안티들에게 엄청난 날개를 달아 줄 창조과학회 허접사기자료에 대한 반박게시판입니다

re][RE] 눈먼 시계공

(ㅡ.ㅡ) 0 2,130 2003.09.30 14:44
[ freeeXpression ] in KIDS
글 쓴 이(By): eyedee (아이디)
날 짜 (Date): 1996년03월26일(화) 14시40분56초 KST
제 목(Title): re][RE] 눈먼 시계공


    >글 쓴 이(By): guest (evolved)
    >제 목(Title): RE: 눈먼 시계공
   
    >음... 창조론 믿는 사람은 '눈먼 시계공'을 읽은 후에 쓰라구요?
    >음..저..그러다가 말이죠...
   
    >음.... 창조론 믿는 사람이...이르기를...
    >음.... 진화론 믿는 사람은 성경을 읽어본 후 글을 쓰라면 어떡한다죠>?
    >음...쩝
   
    좋은 지적입니다. 다행이 성경에 창조에 관한 기록은 몇 쪽 안되기 때문에
    금방 읽어볼 수 있습니다.
   
    자세히 읽어보면 신화같은 기록만 있을 뿐 아무런 근거 제시도 없습니다.
   
    믿고 안믿고는 개인의 자유이지만 믿음을 떠나 객관적으로 보면 교조적
    창조론의 허구성을 알 수 있습니다.
   
    가장 대표적인 오류는 창조론 1장과 2장의 기록이 논리적으로 모순 된다는
    겁니다.
   
    1장을 보면 3일째 식물이 창조되고 5일째 동물을 만들고 6일째 남자와
    여자를 만들었다고 되어있습니다.
   
    그런데 2장에서는 아담을 만든 후 식물을 만들고 나중에 다시 동물을
    만듭니다.
   
    그래도 아담이 외로워보여 그가 잠든 사이 갈비 뼈를 빼내 이브를
    만듭니다.
   
    즉 1장: 식물 ->동물 -> 남자와 여자  ..인데
        2장: 남자 ->식물 ->동물 ->여자  순서입니다.
   
    아무리 두리뭉실하게 해석해도 명백한 모순을 피할 수 없습니다.
    둘중 하나가 틀리거나 둘다 틀려야하는 것입니다.
   
    이런 잘못이 생긴 연유는 학자들에 의하면 유태족에게 여러가지의 창조
    설화가 있어 구전되어 오다가 나중에 이 중 두개의 다른 버젼의 창조기가
    한 성경에 기록되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1장에 보면 물을 위아래로 나누고  아래의 물은 한쪽으로 모여 뭍이
    드러나고 위 아래의 물 사이(the expanse)를 하늘로 부르기로 했으며 4일째
    낮을 관장하는 큰 빛 (태양) 밤을 관장하는 작은 빛(달)과 별들을 하늘에 
    만들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그러나 아시다시피 달은 태양 빛을 반사할 뿐 스스로 빛을 못내지
    않습니까? 큰 빛이라고 불리는 태양보다 작은 빛에 포함된 별들의 전체
    빛의 크기는 상대가 안되죠. 우리 은하계만 100억갠지 천억갠지 하는 별이
    있다는데..
   
    그리고 인간의 관점에서 하나님이 큰 빛 작은 빛이라는 표현을 썼다고
    주장할지 모르지만 우주의 별중애서 육안으로 보이는 것은
    0.000000........00000001%도 안됩니다. 우리눈에 보이지도 않는 별들을
    무수히 만들면서 인간을 위해 밤을 관장하는 작은 빛을 만들었다는 것은
    이해가 안갑니다.
   
    더구나 우리가 말하는 밤과 낮은 태양계의 일이지 우주의 별들은 이와 아무
    관련이 없습니다. 
   
    그리고 이 주장을 액면대로 받아들이면 우주의 외곽은 물로 되어
    있어야하고 식물의 역사가 태양이나 별보다 선행해야하는데...그런 증거가
    있나?...쩝...
   
    천문학적 지식이 없었던 옛날 사람들이 만들어낸 설화로 보면 의문점이
    없어지지요.
   
    창세기 4장에 보면 아담 식구의 족보가 거론됩니다.
   
    순서대로 보면...
   
    1. 아담과 이브의 동거
    2. 카인의 출생
    3. 아벨의 출생
    4. 카인의 아벨 살해
    5. 카인의 결혼
    6. 카인의 아들 에녹의 출생....
    7. 셋(아담과 이브의 셋째 아이)의 출생
   
    입니다.
   
    이중 서술은 1,2,3,...,7 순서로 되어있지만 5와 6이 7에 선행하는지는
    분명치 않습니다.
   
    하지만 1,2,3,4,7순서는 확실하죠.
    카인이 아벨을 죽인 직후는 때는 세상에 세상에 아담과 이브, 카인 밖에
    없는데 카인이 다른 사람들의 복수를 두려워하는 대목이 나옵니다.
   
    그 사람들이 물론 아담과 이브는 아니지요 (카인은 고향을 떠나도록 명령을
    받으니까요) 그리고 카인은 결혼해서 아이도 낳고 도시도 건설합니다.
   
    도데체 그 사람들은 다 어디서 온겁니까? 외계인인가? 창조를 여러번 했나?
   
    아이구...이런 글을 쓰기는 시간도 아깝고 손가락도 아프군요....
    그럼 이만,,

<br><br>[이 게시물은 (ㅡ.ㅡ)님에 의해 2005-07-29 12:44:10 창조잡설 비판(으)로 부터 이동됨]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81 [O2/커버스토리]“죽기 전3분 신경물질 대량방출… 환각 경험한 것일 뿐” 가로수 2011.06.11 3130
280 [펌]연대측정에 대한 창조론자들의 오류 가로수 2008.11.29 4913
279 [펌]900살 인생과 70살 인생 댓글+1 가로수 2008.11.26 5034
278 새처럼 숨쉰 육식공룡 가로수 2008.10.02 4195
277 지구에 운석이 대격돌해서 생깄지만 알려지지 않은 거대 임펙트 크레이터를 보고 댓글+3 가로수 2008.09.28 5732
276 [진화/창조론] 과학자들의 '가설', 기독인들의 '확신' 댓글+4 엘피냐 2008.06.23 4176
275 [펌]진화론, 창조론 논쟁이 계속되어지는 이유. 댓글+3 가로수 2008.03.26 5176
274 뜻밖의 비교 사진... 지구의 모든 물과 공기, 총 부피는? 가로수 2008.03.15 5285
273 콩 심은 데 팥이? 상식 뒤집은 유전 댓글+1 가로수 2008.02.13 4490
272 창조 년대기 댓글+1 가로수 2008.02.05 4508
271 5300년전의 인간을 기독교인들은 어떻게 설명할까? 가로수 2008.02.05 5038
270 하늘에서 내리는 그 많은 물은 어디서? 가로수 2008.02.02 3853
269 진화론은 가설일 뿐이다(3) 댓글+1 할배 2007.11.20 4301
268 꽃이 존재하는 건 1억3천만년 전 `꽃의 빅뱅` 덕분 가로수 2007.12.05 4239
267 진화론은 가설일 뿐이다(2) 댓글+2 할배 2007.11.19 4257
266 진화론은 가설일 뿐이다(1) 댓글+16 할배 2007.11.18 4864
265 노아의 홍수 이후 바벨탑 사건까지의 인구 증가 댓글+3 가로수 2007.08.19 7723
264 2500년전에 벌어진 천지창조 편입사건 댓글+1 꽹과리 2003.10.01 4822
263 우상에 대한 잘못된 견해 댓글+2 꽹과리 2003.09.29 4019
262 노아의 홍수 이야기... 댓글+3 가로수 2005.12.25 5517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8 명
  • 오늘 방문자 507 명
  • 어제 방문자 728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23,967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7 개
  • 전체 회원수 1,60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