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세기 35장

창세기 35장

1 2,468 2006.12.03 15:23
01 하나님이 야곱에게 이르시되 일어나 벧엘로 올라가서 거기 거하며 네가 네 형 에서의 낯을 피하여 도망하던 때에 네게 나타났던 하나님께 거기서 단을 쌓으라 하신지라
02 야곱이 이에 자기 집 사람과 자기와 함께한 모든 자에게 이르되 너희 중의 이방 신상을 버리고 자신을 정결케 하고 의복을 바꾸라
03 우리가 일어나 벧엘로 올라가자 나의 환난 날에 내게 응답하시며 나의 가는 길에서 나와 함께 하신 하나님께 내가 거기서 단을 쌓으려 하노라 하매
04 그들이 자기 손에 있는 모든 이방 신상과 자기 귀에 있는 고리를 야곱에게 주는지라 야곱이 그것들을 세겜 근처 상수리나무 아래 묻고
05 그들이 발행하였으나 하나님이 그 사면 고을들로 크게 두려워하게 하신 고로 야곱의 아들들을 추격하는 자가 없었더라
06 야곱과 그와 함께한 모든 사람이 가나안 땅 루스 곧 벧엘에 이르고
07 그가 거기서 단을 쌓고 그 곳을 엘벧엘이라 불렀으니 이는 그 형의 낯을 피할 때에 하나님이 그에게 거기서 나타나셨음이더라
08 리브가의 유모 드보라가 죽으매 그를 벧엘 아래 상수리나무 밑에 장사하고 그 나무 이름을 알론바굿이라 불렀더라
09 야곱이 밧단아람에서 돌아오매 하나님이 다시 야곱에게 나타나사 그에게 복을 주시고
10 그에게 이르시되 네 이름이 야곱이다마는 네 이름을 다시는 야곱이라 부르지 않겠고 이스라엘이 네 이름이 되리라 하시고 그가 그의 이름을 이스라엘이라 부르시고
11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니라 생육하며 번성하라 국민과 많은 국민이 네게서 나고 왕들이 네 허리에서 나오리라
12 내가 아브라함과 이삭에게 준 땅을 네게 주고 내가 네 후손에게도 그 땅을 주리라 하시고
13 하나님이 그와 말씀하시던 곳에서 그를 떠나 올라가시는지라
14 야곱이 하나님의 자기와 말씀하시던 곳에 기둥 곧 돌 기둥을 세우고 그 위에 전제물을 붓고 또 그 위에 기름을 붓고
15 하나님이 자기와 말씀하시던 곳의 이름을 벧엘이라 불렀더라
16 그들이 벧엘에서 발행하여 에브랏에 이르기까지 얼마 길을 격한 곳에서 라헬이 임산하여 심히 신고하더니
17 그가 난산할 즈음에 산파가 그에게 이르되 두려워 말라 지금 그대가 또 득남하느니라 하매
18 그가 죽기에 임하여 그 혼이 떠나려 할 때에 아들의 이름은 베노니라 불렀으나 그 아비가 그를 베냐민이라 불렀더라
19 라헬이 죽으매 에브랏 곧 베들레헴 길에 장사되었고
20 야곱이 라헬의 묘에 비를 세웠더니 지금까지 라헬의 묘비라 일컫더라
21 이스라엘이 다시 발행하여 에델 망대를 지나 장막을 쳤더라
22 이스라엘이 그 땅에 유할 때에 르우벤이 가서 그 서모 빌하와 통간하매 이스라엘이 이를 들었더라 야곱의 아들은 열둘이라
23 레아의 소생은 야곱의 장자 르우벤과 그 다음 시므온과 레위와 유다와 잇사갈과 스불론이요
24 라헬의 소생은 요셉과 베냐민이며
25 라헬의 여종 빌하의 소생은 단과 납달리요
26 레아의 여종 실바의 소생은 갓과 아셀이니 이들은 야곱의 아들들이요 밧단아람에서 그에게 낳은 자더라
27 야곱이 기럇아르바의 마므레로 가서 그 아비 이삭에게 이르렀으니 기럇아르바는 곧 아브라함과 이삭의 우거하던 헤브론이더라
28 이삭의 나이 일백팔십 세라
29 이삭이 나이 많고 늙어 기운이 진하매 죽어 자기 열조에게로 돌아가니 그 아들 에서와 야곱이 그를 장사하였더라

Comments

도사님 2007.03.26 22:28
22절 : 이스라엘이 그 땅에 유할 때에 르우벤이 가서 그 서모 빌하와 통간하매 이스라엘이 이를 들었더라 야곱의 아들은 열둘이라

---> 아버지 야곱과 사랑을 나눈 여자를 첫아들 루우벤이 또 정을 통하니 아비와 구멍동서가 되었네요. 아유 기특하셔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70 창세기 20장 댓글+1 2006.12.03 4191
1169 창세기 21장 댓글+2 2006.12.03 4139
1168 창세기 22장 댓글+8 2006.12.03 5331
1167 창세기 23장 댓글+1 2006.12.03 3998
1166 창세기 24장 댓글+2 2006.12.03 3885
1165 창세기 25장 댓글+3 2006.12.03 4786
1164 창세기 26장 댓글+1 2006.12.03 3998
1163 창세기 27장 댓글+2 2006.12.03 3864
1162 창세기 28장 댓글+1 2006.12.03 4167
1161 창세기 29장 댓글+1 2006.12.03 4302
1160 창세기 30장 댓글+2 2006.12.03 2620
1159 창세기 31장 댓글+1 2006.12.03 2646
1158 창세기 32장 댓글+1 2006.12.03 2701
1157 창세기 33장 2006.12.03 2393
1156 창세기 34장 댓글+1 2006.12.03 2587
열람중 창세기 35장 댓글+1 2006.12.03 2469
1154 창세기 36장 2006.12.03 2468
1153 창세기 37장 2006.12.03 2404
1152 창세기 38장 댓글+4 2006.12.03 2961
1151 창세기 39장 댓글+1 2006.12.03 2526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26 명
  • 오늘 방문자 167 명
  • 어제 방문자 295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67,990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