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적인 개독들의 모습..

[기사]사회지도층 154명 외국대학 가짜박사 의혹

칸트에미 0 3,137 2006.10.22 13:56
 
[연합뉴스] 2006년 10월 22일(일) 오전 10:20 i_pls.gif  가i_mns.gif| 이메일| 프린트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대학교수, 고위 공무원 등 사회 지도층 인사 154명이 국내에서 학위가 인정되지 않는 4개 외국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아 활동중이라고 국회 교육위 소속 주호영(朱豪英.한나라당) 의원이 22일 주장했다.

주 의원이 교육부 산하 학술진흥재단(학진) 으로부터 제출받은 국감자료에 따르면 학진은 지난해 10월 미국의 '퍼시픽웨스턴대', '퍼시픽예일대', '코헨 신학대'와 러시아의 '극동예술아카데미' 등 외국대학 4곳이 자국내에서도 정규 교육과정으로 인정받지 못한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학위 인정을 거부키로 결정했다.

그러나 이 같은 결정 이전에 박사 학위를 받은 154명은 전.현직 대학교수 12명을 비롯, 연구원, 고위 공무원, 정부산하기관 간부, 목사 등 사회 지도층 인사로 활동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별로는 코헨 신학대 출신이 89명으로 가장 많고, 퍼시픽웨스턴대 34명, 극동예술아카데미 22명, 퍼시픽예일대 9명 등의 순이었다.

코헨신학대 출신들은 주로 대형교회 목사 등으로 활동중이었고, 퍼시픽웨스턴대의 경우 교육부 소속 공무원, 서울의 4년제 대학 교수, 과학기술부 산하기관 고위 간부 등으로 활동 폭이 넓었다.

극동예술아카데미는 주로 음악 전공자들이 박사 학위를 받아 서울과 지방 소재 대학에서 음대교수로 재직중인 경우가 많았다.

특히 학진의 학위접수 거부 결정이후 검.경은 퍼시픽웨스턴대와 코헨 신학대, 극동예술아카데미 학위 수여자들의 `가짜 학위' 의혹에 대한 수사를 진행중인 상황이어서 형사 처벌 가능성도 있다고 주 의원은 전했다.

학진도 향후 수사 결과에 따라 이들 대학과 학위 수여자들을 특별관리대상으로 분류한 뒤 인터넷에 공개하고, 학위신고 취소 조치 등을 취할 계획이란 입장을 전해왔다고 주 의원은 말했다.

그러나 이들 4개 대학은 현재까지도 국내 유명인사를 지도교수로 광고하는 등 한국인 학위 희망자를 모집중인 것으로 나타났고, 특히 퍼시픽예일대의 경우 지난 6월 대전에서 학위 수여식을 여는 등 피해자 확산이 우려된다고 주 의원은 지적했다.

주 의원은 "국민의 피해가 예상되는데도 학진이 법원의 최종 판결 때까지 기다린 후 후속 조치를 취한다는 것은 너무 안이한 자세"라며 "교육부와 학진은 이 같은 사실을 국민에 널리 알리고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야웨'의 명령으로 살육된 90만 5천 154명의 기록 댓글+19 가로수 2007.08.07 38521
2431 한국교회의 오적(五賊) 알면뭘해 2012.10.08 7047
2430 개독에 미쳐 무고한 자식을 죽인 마녀새1끼 개독청소하자 2012.04.14 4931
2429 '기독교은행 세우자' 목사가 수십억 사기 가로수 2011.08.03 4021
2428 <펌> 기독교에서 강남 '칼빈 길' 제정하고 싶어 찬성운동한다네요.. 대한민국 절반 이상은 기독교인이 아닌데.. 절대로 반대입니다… 소리꾼 2009.04.23 3551
2427 “이기식 美 양궁대표팀 감독 기독교 신앙행위 논란” NY 타임스 댓글+2 가로수 2008.08.21 4870
2426 [기사]"죽어서 지옥가?"... 내 딸 울린 '지옥동영상' 가로수 2008.02.26 4180
2425 [기사]신도 돈 10억 가로챈 목사 징역 3년 가로수 2008.02.02 3515
2424 사회사업가.억대횡령범..어느 목사의 두얼굴 가로수 2007.12.14 3502
열람중 [기사]사회지도층 154명 외국대학 가짜박사 의혹 칸트에미 2006.10.22 3138
2422 [펌]추석과 설날을 없애자! 댓글+31 가로수 2006.10.13 4191
2421 [펌]연못골 신앙상담 댓글+5 가로수 2006.08.26 3280
2420 전재산 종교단체에 기증했더니…엉뚱한 곳에만 ‘펑펑’ 가로수 2007.10.16 3275
2419 [기사]'목사안수증' 밀거래/부산 가로수 2007.09.29 3935
2418 김상후님께-- 기독교 저주의 맛뵈기입니다. 댓글+2 자유인 2003.12.31 3228
2417 현지문화 ‘하류’ 취급…반감 부르는 과잉선교 가로수 2007.09.04 3303
2416 전무후무한 천인공노할 기독의 집단만행 "마녀" 댓글+2 반 아편 2003.11.08 5322
2415 남양주서 안수기도 하다 3살배기 딸 폭행치사 댓글+1 가로수 2007.08.13 3433
2414 패륜의 종교 꽹과리 2003.09.30 3747
2413 기독교의 추악한 친일행각 댓글+1 꽹과리 2003.09.29 3344
2412 '야웨'의 명령으로 살육된 90만 5천 154명의 기록 댓글+19 가로수 2007.08.07 38521
Category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22 명
  • 오늘 방문자 440 명
  • 어제 방문자 437 명
  • 최대 방문자 927 명
  • 전체 방문자 63,322 명
  • 전체 게시물 15,166 개
  • 전체 댓글수 38,666 개
  • 전체 회원수 1,46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