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경찰때문에 강간범이 폭행범으로 둔갑했다' 진정

비정상적인 개독들의 모습..

[기사] <대체>'경찰때문에 강간범이 폭행범으로 둔갑했다' 진정

꽹과리 0 3,194 2006.04.14 18:57
<대체>'경찰때문에 강간범이 폭행범으로 둔갑했다' 진정
2006년 4월 14일 (금) 18:18   뉴시스

【대전=뉴시스】

경찰의 수사력 부재로 성폭행범이 단순 상해범으로 둔갑, 거리를 활보하고 있다며 경찰을 상대로 진성서가 접수돼 물의를 빚고 있다.

더욱이 경찰은 피해자 가족의 거센 항의와 진정이 제기되자 재조사에 착수, 경찰력의 한계에 따른 성폭력 피해자의 이중고 양산이란 비난을 받게 됐다.

대전시 서구 문모씨(56)씨는 "딸이 괴한에게 차안에서 구타와 함께 추행을 당한 뒤 성폭행 직전에 행인에게 구출됐는데 경찰은 시민이 잡은 강간치상범을 단순 상해범으로 처리, 하루만에 풀어줬다"고 경찰청에 14일 진정서를 제출했다.

진정서에 따르면 문씨의 딸 A모씨(25)는 지난 11일 오후 11시30분경 대전시 서구 내동 모 교회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차에서 내리려는 순간 40대 남자가 갑자기 나타나 A씨를 조수석으로 밀어 넣은 뒤 얼굴을 마구 때리고 상의를 벗기려 했다.

또 이 괴한은 가슴 등을 만지다 A씨가 반항하자 계속 주먹을 휘둘렀으며 마침 이곳을 지나다 범행을 목격한 윤모씨(50)와 격투 끝에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그러나 이 용의자 L모씨(39)는 내동지구대에서 강간치상으로 1차 조사를 마친 뒤
서부경찰서
로 넘겨졌지만 다음날 L씨는 단순 상해죄로 불구속 입건돼 풀려났다.

문씨는 "경찰은 '구타만 했다'는 용의자의 진술만을 토대로 강간범을 폭행범으로 둔갑시켰다"며 "범인을 검거한 윤씨와 피해자의 진술이 성폭행범으로 일치함에도 상해범으로 바뀐 것은 경찰이 무능하거나 죄명을 뒤바꿔야할 뭔가가 있었던 것"이라며 강력하게 이의를 제기했다.

문씨는 이어 "딸은 당시의 충격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으며 괴한이 다시 나타날까봐 외출도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실제로 경찰은 피해자 A씨에 대해 녹화진술이나 여경을 동원한 수사 등을 하지 않았던 것으로 밝혀졌으며 지구대 조사만을 토대로 용의자를 풀어줬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또 피해자 가족이 수사 결과에 반발, 민원을 제기하자 재조사에 착수해 불신을 자초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경찰관계자는 "피해자를 불렀지만 응하지 않았고 용의자가 성폭행 시도 등에 대해 전면 부인해 상해죄로 판단했다"며 "재조사에 들어가 아직 조사가 끝나지 않았기 때문에 결과에 대해서 속단하기 이르다"고 말했다.

김양수기자 yskim@newsis.com



Author

Lv.15 한님  최고관리자
25,050 (81.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49 [삽질] 그리스도의 십자가 고난 재연 꽹과리 2006.04.15 3414
2248 [기사] 운전연습중 차량, 대학 돌진 학생 덮쳐 꽹과리 2006.04.15 4284
2247 [기사] 문제작 ‘다빈치 코드’, 시사회 없이 전세계 동시개봉 꽹과리 2006.04.14 3397
2246 [삽질] “예수님 고통 깨닫고 통곡”… 부천 광석교회 고난 체험행사 꽹과리 2006.04.14 4147
열람중 [기사] <대체>'경찰때문에 강간범이 폭행범으로 둔갑했다' 진정 꽹과리 2006.04.14 3195
2244 [삽질] 김포성시화 부흥성회 外 꽹과리 2006.04.14 4059
2243 [삽질] “다빈치코드로 촉발된 불신앙 중단해야” 꽹과리 2006.04.14 3952
2242 [기사] 종교사학, 불상에 절했다고 교수해직? 꽹과리 2006.04.14 3632
2241 [기사] 오강남 교수, 예수와 부처를 넘나들다 꽹과리 2006.04.14 3652
2240 [기사] [정동칼럼] 다빈치코드와 한국 기독교 꽹과리 2006.04.14 4613
2239 [기사] 교황 성(聖)금요일 묵상서 유전학자들 질타 꽹과리 2006.04.14 4086
2238 [기사] 성당서 기도하던 신도 7명 질식…1명 숨져 꽹과리 2006.04.14 3582
2237 [기사] 판교 신드롬 꽹과리 2006.04.14 4158
2236 [기사] 한인 범죄자 중 85%가 교인(?) 꽹과리 2006.04.14 3648
2235 [기사] 갈 곳 없는 노인들 '기도원 철거' 반대 농성 꽹과리 2006.04.14 3537
2234 [기사] 예수 얼음 위를 걸었다 플로리다대 연구팀 주장 꽹과리 2006.04.14 3671
2233 [기사] "한국이 기독교 국가냐"…영화 '다빈치코드' 찬반 격돌 댓글+1 꽹과리 2006.04.13 3385
2232 [기사] 26년전 수녀 살해혐의 신부 재판 개시 꽹과리 2006.04.13 4211
2231 [기사] 종교시설 털다 경찰서 신세 꽹과리 2006.04.13 3733
2230 [기사] 교회건물 철거 항의 구청서 농성 꽹과리 2006.04.13 3483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9 명
  • 오늘 방문자 785 명
  • 어제 방문자 1,977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346,315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225 개
  • 전체 회원수 1,66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