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인님에게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신비인님에게

사람 4 832 2014.08.16 08:23
안녕하십니까?
일전에 부탁드린 일이 있는데, 아무 조치도 답변도 하지 않으시는군요.
침묵으로 일관하실 일이 아니라 어느쪽이든 뜻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잊혀질 권리"라고들 하던데, 이런 권리를 인정해주실 뜻이 없으신가요? 

Author

Lv.8 사람  로열
10,125 (60.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신비인 2014.08.16 13:34
음 제가 휴가 다녀 오기전에 지운다고 지웠는데,
아무래도 제가 눈으로 보고 지우는게 아니다 보니 한계가 있었나 봅니다.
기술 운영자님과 상의 해서 조처를 다시 하도록 하겠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정말죄송합니다.
 
 
안티뉴스 운영자 신비인
사람 2014.08.16 15:11

아량을 베풀어주시니 감사합니다.
오래된 글들을 지워주십사 해서 너무 죄송합니다.
어떻게든 보답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안티뉴스"에도 종종 들리도록 하겠습니다.

가로수 2014.08.16 19:58
제가 지운다고 지웠는데, 혹시 누락된 글이 있으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바로 처리하여 드리겠습니다.
사람 2014.08.17 23:48
감사합니다.  다시 검토해보고 올려도 좋은 글들은 다시 올리겠습니다.
아니, 그에 더해서 새로운 글들을 올리는 것이 좋겠지요. 어쨌거나 나름으로 보답드리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74 "신천지에 빠진 아내, 육적인 가족은 사치라며 떠났다" 가로수 03.12 389
1373 '합의하에 했다'…수십년간 신도 성폭행 목사 가로수 2019.11.01 424
1372 까치상어 처녀생식 첫 확인..암컷뿐인 수족관서 출산 댓글+1 가로수 2019.09.26 349
1371 허풍 그리고 구라 가로수 2017.09.10 1617
1370 뭐? 기독교인 성범죄가 적다고? 댓글+1 가로수 2017.08.26 1309
1369 아프리카의 기독교 국가들이다. 이들은 왜 못사냐? 가로수 2017.08.26 1115
1368 하나님을 망령되이 일컫는 죄가 얼마나 큰지? 모르는 자들이여~들으라~살아계신 유일신 하나님의 천벌을 전하노라~ 온우주의… 댓글+1 ㄷㄷㄷ 2017.08.22 2094
1367 인공적으로 '유령'을 만들어내는데 성공 가로수 2014.11.09 1063
1366 하느님, 고대사에 대한 잘못 된 인식에 대해 댓글+8 신비인 2014.08.23 2556
1365 소검님의 댓글에 대한 소감 댓글+1 사람 2014.08.22 1043
1364 자기의 신을 내세우는 소검님에 대해 댓글+1 사람 2014.08.22 1066
1363 활발이님의 <개종> 사이트 방문 소감 댓글+4 사람 2014.08.21 1358
1362 활발이님에게 - 답변을 요구합니다. 댓글+6 사람 2014.08.21 1341
1361 자기의 신을 내세워 남의 신을 비판하는 안티에 대해 댓글+2 사람 2014.08.20 1598
1360 기독교의 사랑 비판 댓글+1 예수구라스도 2014.08.18 1225
1359 활발이님에게! - 내용 수정 댓글+6 사람 2014.08.17 1369
1358 교황과 권력의 속성 댓글+1 사람 2014.08.17 910
1357 예수는 피해자인가? 댓글+1 사람 2014.08.16 947
열람중 신비인님에게 댓글+4 사람 2014.08.16 833
1355 귀신 장사꾼을 향한 호들갑 댓글+2 가로수 2014.08.15 945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6 명
  • 오늘 방문자 301 명
  • 어제 방문자 93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582,623 명
  • 전체 게시물 14,424 개
  • 전체 댓글수 38,160 개
  • 전체 회원수 1,59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