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유 받아라' 부부와 세 딸 폭행·유린… 가짜목사 엽기행각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치유 받아라' 부부와 세 딸 폭행·유린… 가짜목사 엽기행각

가로수 0 4,958 2012.07.11 15:08

'그것이 알고싶다' 가짜목사, 신도에게 개와 성관계 강요 "기뻐한 거 모르지"
TV리포트|
송승은|
입력 2012.07.15 00:10
|수정 2012.07.15 00:10
[TV리포트 송승은 기자] 가짜 목사가 여성 신도에게 폭언 폭행은 물론 개와의 성관계까지 요구했던 것이 드러나 경악하게 만들었다.

14일 방송된 SBS TV '
그것이 알고 싶다' 856회 성전에 갇힌 여인들 편에서는 가짜 목사의 파렴치한 행각을 파헤쳐 고발했다.

50대 윤목사는 충청남도 금산에 컨테이너 건물을 짓고 구원을 갈망하는 강미선(53)씨 가족을 불러들였다. 미선씨는 몇 해 전부터 히브리어에 정통해 성경을 새롭게 해석하며 신앙상담을 해주던 윤목사를 마음 깊이 따르고 있었던 터라 남편, 세 딸과 함께 윤목사의 성전으로 들어갔다.

윤목사는 보통 교회와 달리 성경, 예배, 찬양을 모두 금지 시킨 채 오로지 자신만을 믿고 따를 것을 강요했다. 자신이 곧 예수이자 구세주라는 것이다. 사람은 제 몸속에 독을 품고 있기에 메시아인 자신과 육체적 결합으로 그 독을 정화해야만 구원에 이를 수 있다고 했다. 황당하기 그지없지만 윤목사에게 절대적 신뢰를 갖고 있던 미선씨는 그 모든 것이 영적인 성장과 치유의 과정이라고 믿었다.

폭행도 마찬가지다. 윤목사가 직접 회초리를 들 때도 목사 부인 최씨가 손찌검을 할 때도, 심지어는 목사 지시로 딸들이 엄마인 자신을 폭행할 때도 참고 견디는 것이 곧 구원의 길이라 여겼다.

하지만 그가 세 딸과 그것도 자신이 보는 앞에서 공개적으로 성관계를 맺는 순간에 이르러서야 미선씨는 정신이 번쩍 들었다고 했다. 그제야 사태를 깨달은 그는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지만 딸들은 여전히 윤목사 손아귀에 있다.

미선씨는 "윤목사는 나한테 개하고 성관계를 하라고 했다. '너 나한테 순종한다고 하지 않았니'라며 늑대 같은 소리로 말했다"며 분노했다. 윤목사 명령대로 개 앞에 앉았던 치욕스런 당시 상황을 들려주며 자살을 결심했었다고 전했다.

이에 윤목사는 "너 그때 어땠는지 알아? 한편으로는 기뻐한 거 모르지"라고 궤변을 늘어놓으며 미선씨에게 욕설을 퍼부었다.

사진=SBS TV '그것이 알고 싶다' 화면 캡처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8,277 (49.7%)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34 [펌]기독교에 대한 단상(斷想) 가로수 2007.06.04 5209
1333 만인 웃기는 십자가 위에 붙은 피뢰침 백호 2012.02.17 5204
1332 바이블이 존재해야 할 이유가 있나요? 가로수 2007.06.01 5176
1331 뭐 야 ! 작은예수 2007.12.07 5166
1330 [펌]한국 개신교의 비밀(秘密) 가로수 2007.06.04 5131
1329 인간 이병철 “신이 있다면 자신의 존재 왜 드러내지 않나” 댓글+11 가로수 2011.12.17 5114
1328 (경)재림예수(축) 댓글+2 재림예수 2006.11.21 5097
1327 안티뉴스 운영자가 회원 손님 여러분들께 드리는 글! 댓글+2 신비인 2008.12.16 5055
1326 [펌]왜 성철 스님은 천추의 한을 안고 떠났나? 댓글+1 가로수 2010.08.01 5040
1325 아주 조금밖에 않되는 성직자들의 행태 댓글+1 가로수 2007.07.19 5014
1324 531명을 죽인 형제 복지원 한님 2012.06.05 4992
1323 [[펌]2011년 개독 성범죄 총결산. 가로수 2011.12.28 4988
열람중 '치유 받아라' 부부와 세 딸 폭행·유린… 가짜목사 엽기행각 가로수 2012.07.11 4959
1321 기독교...세뇌 그리고 이야기 댓글+4 꽹과리 2003.11.05 4937
1320 사기꾼 목사 파포브 2 가로수 2009.06.20 4933
1319 방주에 들어간 사람과 동물들 댓글+1 마이크 2008.06.17 4907
1318 성경 의 모순을 깨달았었던 나 댓글+20 깡새 2011.05.20 4894
1317 한국의 개신교인들과 이성적 대화는 불가능하다 댓글+31 오브르 2003.10.04 4893
1316 아인슈타인이 하나님을 인정했고 가장 사랑하는 하나님이라고 고백했다. 댓글+9 독수리 2010.06.10 4829
1315 귀신이 있는가? 없는가? 고 정다빈 접신 무당을 통해서 임상적, 현상적 사실을 확인 해보도록 하자. 댓글+13 예수은혜 2009.10.16 4819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82 명
  • 오늘 방문자 460 명
  • 어제 방문자 586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25,117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7 개
  • 전체 회원수 1,60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