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나는 목사다--<조동욱 충북도립대학교수·한국정보처리학회 부회장>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기사]] 나는 목사다--<조동욱 충북도립대학교수·한국정보처리학회 부회장>

가로수 0 3,111 2012.02.06 23:22
[[기사]] 나는 목사다--<조동욱 충북도립대학교수·한국정보처리학회 부회장>
2012년 02월 05일 (일) 19:22:03
 
내 고교 친구가 운영하는 카페에 갔더니 오늘 소개하고 싶은 글이 나와 있었다.
물론 여자 이야기이다. 다른 것 같으면 읽어나 봤겠나. 여자에 관한 것이니 읽어보지. 아무튼 글의 내용은 여성의 상반된 심리를 나타낸 것인데 한 편으론 이 글을 읽으면서 일부이겠지만 요즘 일정 규모 이상의 교회 목사님들의 모습과 얼마나 유사한지 모르겠다.
내용인 즉 우선 여자는 남자가 옷을 멋있게 빼입으면 바람둥이라고 생각하고 잘 차려 입지 않으면 거지 취급한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도 성도들이 옷을 멋있게 빼입으면 헌금을 많이 낼 사람으로 생각하고 잘 차려 입지 않으면 거지 취급한다.
또 여자는 남자가 자기를 칭찬하면 거짓말한다고 생각하고 칭찬을 하지 않으면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인간이라고 생각한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도 성도들이 은혜 많이 받았다고 하면 거짓말 인 줄 알지만 좋아하고 이런 말을 하지 않으면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성도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여자는 남자가 원하는 걸 모두 들어주면 그를 역이용하고 하나라도 해 주지 않으면 남자는 뭘 모르는 사람이라고 여긴단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도 신도들이 목사님이 원하는 것을 모두 들어주면 그를 더 이용할 생각을 하고 안 들어주면 뭘 모르는 신도로 생각한다.
 
또 여자는 남자가 여자를 자주 찾아주면 그를 지겨운 남자라고 생각하고 그렇지 않으면 자기를 배반했다고 생각한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은 신도가 심방 요청을 많이 하면 지겹다고 생각하고(물론 심방 갔을 때 주는 것이 많은 돈 많은 신도는 예외지만) 그렇지 않으면 교회를 떠날 신도로 생각한다.
 
또 여자는 남자가 사귄지 얼마 안 되어 사랑한다고 말하면 남자는 건방진 사람이 되고 남자가 사랑의 말을 미루면 여자는 그 이유를 의심한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은 신도가 등록한지 얼마 되지 않아 교회 직분을 맡으려고 하면 이 사람은 건방진 신도가 되고 또 아무런 의욕을 보이지 않으면 그 이유를 의심한다.
 
그리고 여자는 길을 건너갈 때 남자가 도와주지 않으면 매너 없는 남자이고 도와주면 그것이 남자들이 흔히 쓰는 전술이라고 생각 한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은 교회 건물 증축할 때 건축헌금을 많이 내지 않으면 신앙심이 없는 신도로 보고 건축 헌금을 많이 내면 그것이 장로가 되기 위해 흔히 쓰는 전술이라고 생각한다.
 
정말 웃기는 것은 여자의 눈물처럼 빨리 마르는 것이 없다고 한다. 마찬가지로 목사님들처럼 눈물이 빨리 마르는 분들도 없는 것 같다. 자기의 목회 방향이 정말 마음에 안 들어 떠나는 신도들은 그 간 아무리 잘 했어도 쳐다도 안 본다. 임진년. 목사님들의 교회 생활이 예수님 닮는 모습이 돼 상처 받는 주의 자녀들이 단 한 명도 없는 한 해가 되길 간절히 기도해 본다.
 
 
 
------   목사들이 예수를 닮지 않은게 아니라 목사들이 예수를 닮아서 저러는 것이지요
           
            아비나 어미를 나보다 더 사랑하는 자는 내게 합당치 아니하고 또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좇지 않는 자도 내게 합당치 아니하리라. 자기 목숨을 얻는 자는 잃을 것이요
            나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잃는 자는 얻으리라." [마태복음 10:37~39]
 
           
            "또 내 이름을 위하여 집이나 형제나 자매나 부모나 자식이나 전토(田土)를 버린 자마다
             여러 배를 받고 또 영생을 상속하리라." [마태복음 19:29]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8,177 (48.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74 故이병철 회장의 종교에 대한 질문들의 답변에 대한 반론 종교의 해악 가로수 2013.11.14 418
1373 10가지 질문 댓글+1 가로수 2012.05.01 348
1372 말썽꾸러기의 장난에 불과한 기독교의 신? 댓글+19 가로수 2009.10.17 3713
1371 "신천지에 빠진 아내, 육적인 가족은 사치라며 떠났다" 가로수 03.12 940
1370 '합의하에 했다'…수십년간 신도 성폭행 목사 가로수 2019.11.01 845
1369 까치상어 처녀생식 첫 확인..암컷뿐인 수족관서 출산 댓글+1 가로수 2019.09.26 589
1368 허풍 그리고 구라 가로수 2017.09.10 1941
1367 예수가 실존인물이라고? 가로수 2014.08.11 1809
1366 2014년 지구종말, 천사장 미카엘 몸무게 135Kg....이런 잡소리 지껄이는 여자다! 가로수 2010.01.20 1625
1365 아프리카의 기독교 국가들이다. 이들은 왜 못사냐? 가로수 2017.08.26 1370
1364 뭐? 기독교인 성범죄가 적다고? 댓글+1 가로수 2017.08.26 1613
1363 하나님을 망령되이 일컫는 죄가 얼마나 큰지? 모르는 자들이여~들으라~살아계신 유일신 하나님의 천벌을 전하노라~ 온우주의… 댓글+1 ㄷㄷㄷ 2017.08.22 2373
1362 [뉴스앤조이]기독교인일수록 논리와 놀자 댓글+3 디스플러스 2005.08.30 1684
1361 인공적으로 '유령'을 만들어내는데 성공 가로수 2014.11.09 1358
1360 하느님, 고대사에 대한 잘못 된 인식에 대해 댓글+8 신비인 2014.08.23 2936
1359 소검님의 댓글에 대한 소감 댓글+1 사람 2014.08.22 1294
1358 자기의 신을 내세우는 소검님에 대해 댓글+1 사람 2014.08.22 1356
1357 활발이님의 <개종> 사이트 방문 소감 댓글+4 사람 2014.08.21 1630
1356 활발이님에게 - 답변을 요구합니다. 댓글+6 사람 2014.08.21 1648
1355 자기의 신을 내세워 남의 신을 비판하는 안티에 대해 댓글+2 사람 2014.08.20 188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74 명
  • 오늘 방문자 508 명
  • 어제 방문자 602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00,753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