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개 교단 총무 등, 한기총 재정 유용 검찰에 고소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10개 교단 총무 등, 한기총 재정 유용 검찰에 고소

가로수 0 3,062 2011.12.17 23:22
10개 교단 총무 등, 한기총 재정 유용 검찰에 고소
[노컷뉴스] 2011년 12월 17일(토) 오후 12:10 i_pls_giN6Lz5T.gif  가i_mns_iVLGU64p8.gif| 이메일| 프린트 btn_atcview1017_uKSL4nBS5.gif
[CBS TV보도부 박성석 기자]
2011121712105493770_121123_0_ZW8ByET2.jpg

CBS는 지난 15일 파행사태를 빚고 있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가 천안함과 아이티 성금 등 재정을 유용했다는 재정비리 의혹 보도를 한 바 있다.

한기총 재정 비리 의혹에 대해 예성총회 최귀수 총무와 예장통합 조성기 사무총장, 예장 개혁 신광수 전 총무 등 10개 교단 관계자들이 한기총 길자연 대표회장 등을 상대로 16일 오전 서울중앙지검에 엄무상 횡령죄로 고소했다.

이들은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하면서 한기총의 재정 불법 유용 상황이 심각하다고 밝혔다.

신광수(예장개혁 전 총무) 목사는 "(회관 기금, 아이티 성금, 천안함 성금 등) 기금의 불법 유용, 또는 용도에 맞지 않게 사용하는 부분을 검찰에 고소했다"고 말했다.

10개 교단 고소인들은 우선 한기총이 원로간담회 명목으로 정부 지원금 1,200만 원을 받아 한기총 정관 개정을 위한 사전 담합대회를 개최하는 데 사용했다며 업무상 횡령죄를 범했다고 주장했다.

고소인들은 이어 천안함 건조를 위한 목적 성금 3,000만 원을 특정 목적 이외에 다른 용도로 사용한 것은 그 자체로 횡령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고소인들은 또 아이티 구호기금과 한기총 회관건립을 위한 목적 기금 7억원 상당을 목적 용도에 사용하지 않고 국장 퇴직금이나 현 사무실 리모델링, 급여 등으로 사용한 것은 횡령에 해당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고소인들은 이같은 횡령 의혹에 대해 검찰이 철저히 조사해 엄벌해 달라고 밝혔다. 법조계는 업무상 횡령죄가 성립될 경우, 중형을 면하기 어려울 것을 전망하고 있다.

김경태 변호사는 "업무상 횡령은 형법 제 355조 제 1항에 규정되어 있다"며 "죄가 성립할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 원 이하에 벌금에 처하게 되어 있다"고 말했다.

한기총 재정 유용 사건이 사법부의 손에 넘어 감으로써 이제 검찰이 어떤 판단을 내릴지 주목된다.
kehc1234@cbs.co.kr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5,830 (20.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79 10가지 질문 댓글+1 가로수 2012.05.01 2078
1278 생각 짧은 목사,,,,, 댓글+2 박소은 2012.04.26 3511
1277 기도 해준다며 9억원 가로챈 종교인 구속 가로수 2012.04.14 2986
1276 기계교 피해자, 동갑내기 교주에 휴대폰으로 지령 받아 두 딸 살해 댓글+2 가로수 2012.04.14 4216
1275 손복음 조목사가 천사를 보았다네요(2012.2.26 주일설교 mp3 및 내용) 댓글+8 son of viper 2012.03.30 4018
1274 법륜스님, '기독교'를 말하다 한님 2012.03.18 4027
1273 예수믿는 애들 보면.... ***** 2012.03.01 3839
1272 목사 인산인해, 자격검증은 없는가? 가로수 2012.02.24 3565
1271 실제적인 것만이 이론을 이깁니다. 댓글+3 건설 2012.02.23 4366
1270 만인 웃기는 십자가 위에 붙은 피뢰침 백호 2012.02.17 4889
1269 남성의 빙의는 댓글+2 불자 2012.02.13 3468
1268 밤에 아이들이 놀라서 울 때 댓글+1 불자 2012.02.13 2930
1267 목사가 자녀 3명 시신 수일째 방치 댓글+1 가로수 2012.02.11 2423
1266 [[기사]] 나는 목사다--<조동욱 충북도립대학교수·한국정보처리학회 부회장> 가로수 2012.02.06 2860
1265 "사탄이 깃들었다"며 교회 장로 살해한 범인 검거 가로수 2012.01.27 2045
1264 ‘그것이 알고싶다’ 천안 쥐찬양교회 성폭행 목사 ‘경악’ 댓글+1 가로수 2012.01.26 4106
1263 사찰을 기도원으로, 보살을 주의 종으로 댓글+1 가로수 2012.01.23 2580
1262 사이트 오류좀 고쳐주세요. 댓글+4 엽록체 2012.01.19 2547
1261 바이블연구 개독청소하자 2012.01.14 2466
1260 [[펌]2011년 개독 성범죄 총결산. 가로수 2011.12.28 4471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0 명
  • 오늘 방문자 24 명
  • 어제 방문자 373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450,971 명
  • 전체 게시물 14,429 개
  • 전체 댓글수 38,199 개
  • 전체 회원수 1,58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