神의 입자 ‘힉스’ 흔적 발견… 비밀의 門 99.9% 다가갔다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神의 입자 ‘힉스’ 흔적 발견… 비밀의 門 99.9% 다가갔다

가로수 0 4,921 2011.12.14 11:41
神의 입자 ‘힉스’ 흔적 발견… 비밀의 門 99.9% 다가갔다
[서울신문] 2011년 12월 14일(수) 오전 03:29 i_pls_BtAPn6EVpxjQU6.gif  가i_mns_R2WKHZu6hMt1H.gif| 이메일| 프린트 btn_atcview1017_PbREL32unIsp.gif
20111214032953244h2_034446_0_3CZUFbvqp.jpg[서울신문]인류가 137억년 전 우주탄생의 신비에 99.9%까지 다가섰다. 늦어도 내년 여름에는 결말을 보게 된다.

유럽입자물리연구소(CERN)는 13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공개세미나를 갖고 “거대강입자가속기(LHC)에서 양성자 충돌실험을 반복한 결과 힉스 입자(Higgs boson)로 추정되는 흔적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롤프 디터 호이어 CERN 소장은 “그러나 아직 힉스 입자의 존재 여부를 확실하게 얘기할 수는 없으며, 추가실험을 통해 입증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발표는 LHC에 설치된 4대의 검출기 중 2개인 CMS와 ATLAS를 연구하는 두 팀의 연구성과가 각각 발표된 후 이를 종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CMS팀은 128Gev(기가전자볼트) 대역에서 힉스 입자가 존재할 확률을 2~3시그마(95~99.7%), ATLAS팀은 126Gev 대역에서 2.3시그마(96%)로 추정했다. 하지만 이 같은 확률은 과학적 발견으로 인정받기에는 미흡하다.

CERN은 목표 확률을 5시그마(99.99994%)로 잡고 있으며, 170만번에 한 번 정도 틀리는 수준이다. 로이터는 “과학적 발견은 수백만 개의 사과가 예외없이 모두 아래로 떨어지는 것을 보고 나서야 중력이 있다고 주장할 수 있는 수준”이라며 “그중 하나라도 땅으로 떨어지지 않거나 보지 못했다면, 과학적 발견이 될 수 없다.”고 설명했다. 나머지 0.3~5% 포인트를 채우기 위한 실험에서 지금까지의 결과를 모두 부정하는 내용이 나올 수도 있다는 의미다.

다만 원리가 다른 CMS와 ATLAS에서 비슷한 수치와 결과가 나왔다는 점에서 힉스 입자의 존재를 입증하는 것은 시간문제라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CERN은 “내년 여름 무렵에는 존재 여부가 확실하게 밝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물리학자들은 ‘힉스 입자의 발견은 최소한 지난 100년간 최대의 과학적 성과가 될 것’이라고 입을 모은다. 힉스 입자는 137억년 전 빅뱅 직후 1000만분의1초 동안만 존재했으며, 힉스 입자 연구는 곧 우주 탄생 직후 ‘찰나’의 순간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를 연구하는 것과 같다. 특히 힉스 입자는 우주 만물을 구성하는 입자들에 각기 다른 질량과 역할을 부여한 것으로 추정된다. 그래서 ‘신의 입자’ ‘창조의 천사’ ‘우주를 만든 벽돌’이라는 별칭을 갖고 있다.

힉스 입자가 발견되면 우주 만물의 분류표인 ‘표준모형’이 옳다는 점이 입증된다. 나아가 힉스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면 이론적으로는 물질 창조나 변환에 접근할 수도 있다. ‘신이 우주를 창조했다.’는 설명 대신 우주 창조를 과학으로만 설명할 가능성도 높아진다.

이 때문에 LHC에만 100억 달러가 넘는 천문학적인 돈이 투자됐다. 하지만 힉스 입자가 존재하지 않는다면 과학자들은 물리학 교과서를 처음부터 다시 써야 한다.

Author

Lv.76 가로수  최고관리자
353,097 (7%)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81 드디어 가톨릭 교황이 본색을 드러냈네요 돌아온개독청소하자 01.12 275
1380 유튜브 영상툰에서도 까이는 개독들ㅋㅋㅋ 돌아온개독청소하자 2021.12.20 419
1379 진짜 궁금한것. 누구 대답좀..인간의 자유의지 댓글+2 dkgma 2021.11.10 473
1378 국민청원 동참 부탁드립니다. 예수 2021.08.11 553
1377 순환 논리(모순)로 뒤범벅 가로수 2021.06.12 810
1376 인생의 등불 댓글+13 자룡철박 2011.07.20 3539
1375 ▶미래를 파는 사람들 이드 2005.03.04 3814
1374 故이병철 회장의 종교에 대한 질문들의 답변에 대한 반론 종교의 해악 가로수 2013.11.14 1773
1373 10가지 질문 댓글+1 가로수 2012.05.01 1394
1372 말썽꾸러기의 장난에 불과한 기독교의 신? 댓글+19 가로수 2009.10.17 4863
1371 "신천지에 빠진 아내, 육적인 가족은 사치라며 떠났다" 가로수 2020.03.12 2046
1370 '합의하에 했다'…수십년간 신도 성폭행 목사 가로수 2019.11.01 1927
1369 까치상어 처녀생식 첫 확인..암컷뿐인 수족관서 출산 댓글+1 가로수 2019.09.26 1415
1368 허풍 그리고 구라 가로수 2017.09.10 2819
1367 예수가 실존인물이라고? 가로수 2014.08.11 2713
1366 2014년 지구종말, 천사장 미카엘 몸무게 135Kg....이런 잡소리 지껄이는 여자다! 가로수 2010.01.20 2727
1365 아프리카의 기독교 국가들이다. 이들은 왜 못사냐? 가로수 2017.08.26 2411
1364 뭐? 기독교인 성범죄가 적다고? 댓글+2 가로수 2017.08.26 2810
1363 하나님을 망령되이 일컫는 죄가 얼마나 큰지? 모르는 자들이여~들으라~살아계신 유일신 하나님의 천벌을 전하노라~ 온우주의… 댓글+1 ㄷㄷㄷ 2017.08.22 3315
1362 [뉴스앤조이]기독교인일수록 논리와 놀자 댓글+3 디스플러스 2005.08.30 2666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67 명
  • 오늘 방문자 146 명
  • 어제 방문자 164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33,824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3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