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에 와닫는글(크리스찬들은 꼭보세요)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가슴에 와닫는글(크리스찬들은 꼭보세요)

예수누규 0 3,203 2010.11.08 19:42

어느날 한 블로그 싸이트에서 이글을 읽고 너무 공감이되서요 올림니다.


고양이 기도

마을 사람들이 모여 신에게 찬양과 기도를 올리기로 하였다.
하지만 마을에는 기도를 집전할 만한 사람이 없었다. 결국 산속에서 수도하는 수도사를 초대하여, 그의 집도 하에 저녁마다 예배를 드렸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저녁기도 시간이면 떠돌이 고양이가 나타나 훼방을 놓았다.
예배 시간 내내 주변을 어슬렁거리며 심하게 울어대는 것이었다.
고양이 울음이 신경에 거슬려서 방해가 되는 한편으로, 간혹 고양이 울음이 들리지 않으면 '어째서 들리지 않나?' 하고 궁금해져서, 이래저래 기도에 방해가 되었다.

주민들이 고양이 울음에 신경을 빼앗겨 명상과 기도에 집중을 하지 못하자 결국 구루(수도사의이름)는 기도 시간이면 고양이를 멀찍이 묶어 놓으라고 시켰다.
이렇게 해서 매일 기도를 올리는 시간이 되면 사람들은 문제의 고양이를 잡아 예배 장소로부터 멀리 떨어진 올리브나무 숲에 고양이를 묶어 놓게 되었다.

구루가 세상을 떠나고 나서도 저녁기도를 올리는 시간이면 사람들은 어김없이 고양이를 묶어 놓았다.
얼마 후 고양이마저 늙어 죽었다.
그러자 사람들은 다른 떠돌이 고양이를 잡아 와서라도 고양이를 묶어 놓고 나서야 기도를 올렸다.
그렇게 예배를 드리던 사람들도 마침내 모두 늙어 세상을 떠났지만, 남은 후손들은 저녁 시간이 되면 어김없이 기도를 올렸다.
묶어 놓앗던 떠돌이 고양이도 죽고 마을을 떠도는 다른 고양이조차 보이지 않게 되자, 후손들은 이웃마을로 가서 고양이를 비싼 가격에 사다가 올리브나무에 단단히 묶어 놓은 다음에야 기도를 올렸다.
그리고 마침내 그 마을 사람들은 고양이를 묶어 놓지 않고 행하는 기도나 예불은 상상할 수가 없게 되었다.

오랜 세월이 지난 후, 구루의 유식한 제자들이 학구적인 전례 규범에 대한 연구서를 출간했다.
주제는  '저녁 기도를 올리는 시간에 고양이 한 마리를 올리브나무에 묶어 두는 일의 중요성'에 관한 것이었다.

다시 더 오랜 시간이 흐르면서, 고양이와 올리브나무에 대한 연구가 이어졌고, 그에 따른 다양한 학파가 생겨났다.
고양이를 기도 시간 삼십 분 전에 묶어 둬야 하는지 아니면 물푸레나무에 묶어 둬야 하는지, 나무에 묶을때 몇 미터 지점에 묶어야 하는지 등을 두고, 이들 학회는 지금도 나름대로 치밀하고 세밀한 각종 의견을 개진하고 있다.

Author

Lv.2 예수누규  실버
2,010 (91.8%)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94 개독들아! 댓글+5 김변호사 2008.05.06 3221
893 [퍼온글] 몇십년을 믿던것을 돌아보니 가로수 2006.08.27 3218
892 봄날양, 해로 가지고 헛소리 하지 마세요. 댓글+36 지나가다 2004.05.14 3218
891 행악자는 예수에게 악행에 대한 모든 것을 맡기고 마음의 평정을 찾았단다. 그럼 피해자는? by덤바위 댓글+2 한잔 2005.10.29 3211
890 삼위 일체를 부정하는 백과사전들... 가로수 2007.11.10 3209
889 진리는 배우는 것이 아니라 깨닫는 것이다. 가로수 2007.08.15 3208
888 기독교에대한 토의가 사변일수밖에 없는 이유 댓글+3 인드라 2004.04.04 3207
887 미련을 떱니다. 댓글+2 새비 2010.09.28 3207
886 지금 천주교를 공격해야 합니다. 댓글+8 협객 2010.12.14 3206
885 [기사]성직자가 가요주점 가나" 충고에 목사 3명이 폭행 댓글+1 가로수 2008.04.09 3204
열람중 가슴에 와닫는글(크리스찬들은 꼭보세요) 예수누규 2010.11.08 3204
883 바벨탑 사건은 사실이다? 가로수 2007.08.09 3203
882 짧은(옅은) 소견...!!^^ 댓글+14 그룹천사 2010.05.31 3202
881 이곳에도 예수님의 사랑은 있다..변함없이.. 댓글+1 김성우 2007.12.13 3200
880 국가자격증 장사한 목사 등 10명 적발 댓글+1 가로수 2008.03.26 3197
879 여기 있습니다. 댓글+3 가로수 2008.12.18 3196
878 입맛에 맞게 계속 고무줄 늘이듯 작업했던 성서 집필자들, 그러다 끊어지면? 댓글+2 군덕네 2004.03.01 3194
877 한국교회의 부패가 많은 사람을 신천지로 가게 만든다는 사실 아십니까? 댓글+9 rlaaldud 2010.11.29 3194
876 한국을 망친 친일파 개독(62) - 백년설 댓글+2 한심 2008.06.21 3193
875 나는 바보로 소이다! 노한후 2008.11.23 3192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8 명
  • 오늘 방문자 231 명
  • 어제 방문자 647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29,538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