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성철 스님은 천추의 한을 안고 떠났나?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왜 성철 스님은 천추의 한을 안고 떠났나?

이기쁨 3 3,173 2010.08.01 08:26
부처는 지옥에 있다 [ 증 인 동 영 상 ]등

http://blog.naver.com/shalom11111

☞ 그의 유언
내 죄는 산보다 높고 바다보다 깊은데 내 어찌 감당하랴.
내가 80년동안 포교 한것은 헛것이로다.
우리는 구원이 없다.
죄 값을 해결 할자가 없기 때문이다.
딸 필히와 54년을 단절하고 살았는데 죽을 임종시에 찾게 되었다.
필히야, 내가 잘못했다. 내 인생을 잘못 선택했다.
나는 지옥에 간다.

Author

Lv.1 이기쁨  실버
0 (0%)

주 예수를 믿으라 그리하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얻으리라.(행16장31)

Comments

가로수 2010.08.01 10:21

성철스님 따님 이야기...그런거 없습니다. 

따님은 속명은 이수경이고, 법명은 불필입니다.

'필하'는 누구를 말하는지 모르겠군요. 

성철스님이 출가를 직접 권유했고, 법명도 직접 지어 줬습니다.

안거 끝날때마다 불필과 만나셨구요.  

뭐를 단절 하고 살았다고 하는지...누가 지어 낸 거죠. 

마지막 말씀은 "참선 잘 하그래이" 였습니다.  시봉인 원택스님 책에 있죠.

부처님은 악마다라는 얘기는 원래 불교 사상이 개똥에도 부처님이 있다고 하잖아요. 

색은 공이고, 공은 색이고...있는건 없는거고, 없는건 있는거고...등등...

선승의 선시를 기독 목사님이 입맛대로 해석 하셨더군요. 

기독교가 태생부터가 사기로 점철되어있다고해서 끝까지 사기질을 하는 짓은 옳지 않습니다.

가로수 2010.08.01 10:32

불교수행을 통하여 선문답으로 설하신 열반송의 내용을 간교한 개독들이 글자그대로 받아들여  황당하게
 둔갑시킨 글입니다.

그리고 원문 내용도  다르게 왜곡해서  많은 사람들에게 오해를 불러일으키도록했습니다.

성철스님 열반송은 다음과 같습니다..


生平欺狂男女群(생평기광남녀군)
彌天罪業過須彌(미천죄업과수미)
活陷阿鼻恨萬端(활함아비한만단)
一輪吐紅掛碧山(일륜토홍괘벽산)

일생 동안 남녀의 무리를 속여서

하늘을 넘치는 죄업은 수미산을 지나친다.

산채로 무간지옥에 떨어져서 그 한이 만 갈래나 되는지라

둥근 한 수레바퀴 붉음을 내뿜으며 푸른 산에 걸렸도다.


여기서 특히 "일생 동안 남녀의 무리를 속여서 하늘을 넘치는 죄업은 수미산을 지나친다.

산채로 무간지옥에 떨어져서 그 한이 만 갈래나 되는지라." 이부분을 가지고 기독교인들이 선교에 이용합니다

 이 말씀은 이세상과 저새상을 벗어나 있는 말씀을 가합적 세상인 이 현실에 적용하였기 때문입니다..
 
석가모니 부처님께서도 맨발로 인도전역을 누비시며, 평생을 법을 전하셨음에도 불구하고,
 
"나는 단 한마디도 법을 설 한적이 없다" 고 말씀 하셨습니다.....

이 말씀은, 중도의 자리 , 완성의 자리에서 볼때에는 이 세상이 가합적으로 이루어진 세상이기 때문이요,
 
진공의 세상이 아니라는 뜻 입니다.


즉 진짜 세상이 아니기에, 중도의 자리에 계신 부처님께서는 단 한마디 말씀을 통하여, 즉설로 표현을 하신 것입니다..

 이와같이 개독들이 수준낮은 인식으로 문자에 치우쳐서 무지한 언어로 고승대덕의 열반송을 폄하 왜곡하여

자신들의 전도에 이용하려는 수작입니다.

헐미트 2010.08.03 00:41
예수가 죽을때 아버지 왜 나를 버리셨나이까라는 말은 무슨 의미일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9 소설한번 써봅니다.. 댓글+2 알고싶어요 2010.08.04 2790
열람중 왜 성철 스님은 천추의 한을 안고 떠났나? 댓글+3 이기쁨 2010.08.01 3174
997 [펌]왜 성철 스님은 천추의 한을 안고 떠났나? 댓글+1 가로수 2010.08.01 4678
996 안타까운 분이시군요. 조명 2010.08.02 2436
995 여기 여러 질문 중 단 한가지 만이라도 명쾌한 답변을 해주실 수 있습니까? 댓글+1 가로수 2010.07.31 3336
994 여기 여러 질문 중 단 한가지 만이라도 명쾌한 답변을 해주실 수 있습니까? 댓글+8 알고싶어요 2010.08.04 3081
993 최소한 하나는 명쾌하게 답할 수 있습니다. 협객 2010.12.01 2406
992 과거 기독교인이 쓴 글에 단 답변입니다. 가로수 2010.07.31 2876
991 무신론자와 함께하는 성경공부 2탄 - 성경 속의 빠굴 Two! 가로수 2010.04.17 3924
990 "천국에 보내주려고"…모친 살해 30대 구속 댓글+1 가로수 2010.07.29 2414
989 성서의_오류__신약편 가로수 2007.07.27 4101
988 성서의_오류__구약편 댓글+2 가로수 2007.07.27 3926
987 사랑이 기독교의 본질이라고 생각지 않습니다. 댓글+6 가로수 2008.11.13 8970
986 선악과 질문 댓글+12 중매쟁이 2010.07.25 3174
985 기독교인들이 흔히 저지르는 논리상의 오류 댓글+1 가로수 2010.07.24 3721
984 [재탕]조작 된 바이블로 진실을 말할 수 있을까? 가로수 2010.07.24 3146
983 바이블의 모순들 가로수 2010.07.24 3211
982 종교의 미래 어떻게 보시나요? 댓글+1 빈깡통 2010.07.24 2514
981 마귀에게 속지 마세요. 댓글+30 이기쁨 2010.07.04 4141
980 맑시즘이 기독교를 이기지 못하는 이유 댓글+1 검비 2010.07.03 2483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7 명
  • 오늘 방문자 423 명
  • 어제 방문자 1,048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480,935 명
  • 전체 게시물 14,430 개
  • 전체 댓글수 38,200 개
  • 전체 회원수 1,58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