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신(姦神)을 섬기는 목사들의 교회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간신(姦神)을 섬기는 목사들의 교회

가로수 0 3,257 2010.04.05 17:44



990046354_cba0a59b_Idolship.jpg



[1]  정치권력과 간통하는 목사들

목포 기독교교회협의회(이하 목기협) 소속 목사들이
특정 후보를 밀어주는 편향적 정치 놀음판을 벌인 것에 대해 실로 분노한다.

3월 30일 목기협 회장 신봉수 목사(그리스도의교회)를 비롯해
임원과 전직 회장단을 포함하여 사실상 목포를 대표하는 교계 목회자들 50여 명이
이 지역 시장 선거에 예비 출마한 '정종득 후보 지지 기도회'를 한 것은
너무 부끄럽고 추악한 짓이다.

정 후보와 목포 교회 목사들 간의 불미스런 유착은
지난 4년 전 선거에서도 여러 차례 있어 왔다.
(관련 기사
)

이날 한 시간 늦게 또 다른 장소에서는 목포장로교연합회 소속 장로들 역시
정 후보 지지 모임을 했다. 정말 가슴 저린 탄식과 화를 참을 수 없다.


 ▲ 기도회 설교하는 정용환 목사. 목기협 전 회장이며 수십 년 
     목포 지역 교계를 사실상 좌지우지해 오고 있다.(뉴스앤조이)




[2]  여기서 말하는 간신(姦神)이란 사악한 우상을 말할뿐더러
      바로 그것을 섬기는 목사들과 그들의 교회를 지칭하는 말입니다.

목사들이 정치에 목매는 이유가 있다.
군부독재를 감행한 정치군인들과 동일하다

일주일에 일요일 하루 일하고 고액연봉 챙기고,
교회일은 부목사와 전도사 장로 권사 집사..아랫것들 다 시키고 ..
할 일이 없어 심심해..정년도 없이 늙어 벽에 바르도록 해먹으니까
소일꺼리로는 정치만큼 좋은 취미가 없다는 것이다.

목사들이 배부른 단계에 이르면,
그 다음은 정치판에 가서 기웃거린다라는 말이 있읍니다.
그동안 역사가 가르쳐준 진실입니다.
인간의 심성이 그리 쉽게 변하지 않으니까요.

목회에 진정으로 힘쓰는 목회자들이라면,
저런 행동을 할 시간이나 어디 있겠습니까.

정치 목사들이 없는 세상을 기대해보지만,
그저 안타까울 뿐입니다.





[3] 세계에서 한국사람들 만큼 정치 좋아하는 사람들 없다.


해방후 한국점령군 사령관이었던 하지 중장이 당시 시궁창 한국 정치판을 보고 한 말이다.
정치 맛들이면 선거 때마다 후보들 찾아와 굽실 거리는 재미.
부목사 이하 전도사들에게 누가 전도 많이하고 어느 담당 교구에서
헌금 많이 나오나 그런것만 계산하고 성적매겨 퇴출시키고...

요즘 어떤 목사들에게서 예수 가르침을 찾는것은 우물가에서 숭늉 찾기다.
목사 까운 걸치고 성경옆구리에 끼고 있으면 거룩해 보이는 악세사리일 뿐...


악어와 악어새들 ....

생태적(生態的)으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면서,
결과적으로 이익을 주기도 하고 받기도 하면서
함께 생활하고 있는 현상이라는
 상리공생(相利共生) ....
좋은 얘기 같기는 한데 ....

언제 부터인가 교회라는곳은 신자들의 공동체가 아닌
사회생활에 필요한 또 다른 공간으로 변모해 버리고 말았읍니다.
각자의 이해득실에 따라, 필요에 따라 다니는 곳으로 말이지요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8,177 (48.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4 반기독교 운동의 방향 깊은사색 2008.08.14 3249
833 창세기에서 이미 기독교는 죽었다. 眞如 2003.10.26 3246
832 결국 예수를 팔아 먹고 산 루터, 칼뱅, 츠빙글리 모두 사기꾼이라는 결론이네 가로수 2008.05.28 3245
831 [펌]종교의 미래 가로수 2011.05.14 3245
830 악어 닮은 부리, 소형 비행기 크기, 5천만년전 오리 가로수 2008.10.01 3243
829 조용기 목사의 재림 한님 2012.06.16 3241
828 천국행 티켓을 받을 자격이 있는지 없는지 자가 진단법 댓글+2 가로수 2005.05.04 3238
827 종교세를 도입하라! 댓글+4 최개바라 2009.03.07 3238
826 도전하는 젊은이들을 위한 잠언 50 꽹과리 2003.10.07 3237
825 야수(野獸)의 부활 가로수 2007.08.10 3237
824 리그베다의 창조의 노래 댓글+4 인드라 2004.04.04 3237
823 전지 전능 하다면서 뭐하러 설교 하고 다니냐? 댓글+1 후시딘 2008.05.02 3236
822 천국의 정체... 가로수 2010.04.06 3236
821 [기사]피랍자 모친 “피랍, 신나고 재미있다”…네티즌 분개 가로수 2007.09.04 3235
820 테레사와 머거리지의 대화로 보는 기독교인의 봉사 gate 2008.02.23 3235
819 지금의교회는 댓글+4 통한의세월 2008.06.16 3232
818 저좀 도와주십시오 댓글+1 대갈왕자님 2008.02.27 3231
817 구약의 오류 일부 변증하였습니다. 댓글+6 협객 2010.12.20 3231
816 교회 시간낭비에요~~~~ 댓글+1 애무새 2008.06.18 3230
815 아직도 비둘기가 지구상에 있어요? 댓글+1 가로수 2004.07.01 3229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90 명
  • 오늘 방문자 453 명
  • 어제 방문자 602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02,505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