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몬이 내가 몰몬교를 비판하는 이유는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몰몬이 내가 몰몬교를 비판하는 이유는

zelkova 2 4,214 2009.11.20 16:43

정말 자기가 다니는 교회에 대한 나쁜 이야기를 한다는 것은
여기 계신 많은 분들이 느끼듯이 누워서 침뱉기라는 것을 압니다
 
정말 비판하는 삶이 결코 행복하지 않다는 것도 압니다
이곳에서 나쁜 이야기를 많이 들을 수 있다는 것도 압니다
쌍소리가 난무하는 이곳에 이 글을 쓴 이유는
 
저와 같은 바보가 더 이상 없길 바라는 마음에서 입니다
여러분들도 이러한 마음을 이해해주시리라 생각합니다
 
정말 저는 저는 부족할지언정 교회는 주님은 제 신앙은 온전하길 원했습니다
자녀에게 내가 살아온 길은 평탄치 못하지만
제 자녀들 만큼은 올바른 신앙안에서 살아가길 지금도 원합니다
 
하지만 이것은 이제 제 교만이라는 것을 압니다
교회에 맡겨버린 인생이 이렇게 허무할 수가 없습니다
 
제가 나뿐놈인데 나보다 더 나뿐 놈이 한 소리를 믿으라고 하니
어떻게 그럴 수 있습니까?
 
남자도 순결해야 한다는 가르침이 올바르게 생각해서
순결하기 위해서 무척 노력했었는데
말은 그렇게 입에 바른 소리하고 자기는 남몰래 물불 안가리고
실속을 챙겼더군요
 
신앙의 길이 험난한 줄 알았지만
이단이라는 멍에를 20년동안 지고 살았지만
지금처럼 허무하고 분한 것은 처음입니다
 
전 지금도 몰몬교를 다니는 사람들을 존경합니다
하지만 그 밑바탕에 교회를 설립한 사람에 대한 신뢰는
무너져 내려졌습니다
 
제가 욕을 먹더라도 제가 올린 내용을 여러 사람들이 알아주었음 좋겠습니다
제발 주위에 있는 몰몬교 ,예수그리스도 후기성도교회 회원들에게 알려주십시요
처음부터 샅샅이 다시 한번 살펴보라구요
인륜을 저버린 종교가 결코 오래갈 수 없다구요
부탁드립니다
 

예수그리스도 후기성도교회
몰몬교 회원들은 모릅니다
 
그들의 초기 예언자요 선견자요 계시자인 조셉스미스의 일부다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모릅니다
 
그는 남편이 있는 유부녀와 결혼했습니다
그는 자녀를 임신해 만삭이 다 된 임신 7개월의 지나 디 에이치 영과 결혼하였습니다
그렇게 임산부와 결혼 한 것이 공식적으로 2명입니다
그렇게 유부녀 즉 남편이 있는 부인과 결혼한 것이 8명입니다
 
위와 같은 예는 성경에도 나옵니다
성모 마리아와 예수의 예가 그 예입니다
예수도 마리아가 정혼한 요셉이 있는 상태에서 임신하게 됩니다
 
조셉스미스는 친언니와 친동생이 함께 결혼합니다
그렇게 결혼한 것이 3쌍입니다
 
성경에 나오는 예는 제가 알기로는
야곱의 부인 라헬과 레아 그리고 그의 두 여종도 친자매간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조셉스미스는 자신의 친동생이 말라리아로 죽자
4개월 뒤 2명의 조카가 있는 제수씨를 7번째 부인으로 삼습니다
 
입맛 더럽죠
 
조셉스미스는 친엄마와 친딸과 함께 한달 간격으로 결혼합니다
둘 다 유부녀 상태였습니다
 
조셉스미스는
14살부터 56세의 여인까지 나이를 상관하지 않습니다
40살도 안된 나이로 정말 대단한 정력입니다
 
위와 같은 내용을 현재 몰몬은 모릅니다
다만 일부다처 했다는 이야기는 알고 있습니다
 
교회를 1830년 4월 6일에 만들어서
처음으로 1833년 페니 앨거를 시작으로 비밀결혼을 시작합니다
유부녀는 결혼해도 본남편과 계속 삽니다
 
1842년 교리를 발표하기 전에 이미 약 30여명의 부인을 둡니다
물론 회원들은 몰랐습니다 발표이후 극소수 몇명만 압니다
 
1852년 브리감 영이 공식적으로 일부다처 한다고 자백합니다
그는 일부다처 하는 것이 죽은 사람이 행복할 정도로 고민을 많이 했다고 했지만
그는 1852년 고백할 때 이미 약 30명의 부인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물론 일반회원들은 몰랐죠
 
제가 충격을 받은 것은
14살도 좋고 56살도 좋고 다 이해할 수 있을 지라도
아이를 임신한 만삭인 몸의 여인과 결혼을 했다는 사실에
입을 벌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어떠한 이유가 있었을지라도
천사가 명했을지라도
주님이 명했을지리도
하나님 아버지가 명했을지라도
이루어질 수 없는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이곳에 이 글을 남깁니다
몰몬
예수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회원을 아시는 분은
이러한 사실을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저와 같은 바보가 생기지 않도록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그들은 모르고 있습니다
제가 그랬듯이
 
왜 스미스는 이미 다른 남자들과 결혼해 살고 있는 11명의 여자와 결혼해 성관계를 가졌으며 그들과 결혼하기 전에 왜 그들의 남편 일부를 선교사로 보냈습니까? 왜 그가 부모가 버젓이 살아있어 결혼하고 싶지 않은 14살 짜리 헬렌 마 킴볼을 포함해 어린 10대 소녀들과 결혼했습니까?http://www.signaturebooks.com/excerpts/insacred.htm
이들 대부분은 다음 교회가 소유한 계보 사이트에 문서로 남아있습니다. http://www.familysearch.org (Joseph Smith, 1805 birth를 한번 쳐보세요.)
 왜 스미스는 엠마를 자신의 등에서 떼기 위해 나왔던 교리와 성약 132편 '계시'가 나오기 전 10년 동안 일부다처제를 비밀리에 행했습니까? http://www.utlm.org/onlinebooks/changech9c.htm 
왜 교회는 조셉 스미스가 자신들의 어린 여동생에 대해 성추행을 한 것을 복수하기 위해 몰몬교인이었던 오빠들이 조셉 스미스에게 타르칠을 하고 깃털을 온 몸에 바르고 조셉 스미스를 거세시키기 위해 Dennison의사를 데려온 사건을 두고 사탄이 그를 박해해 적몰몬들이 그렇게 했다고 거짓 가르쳤습니까? http://www.mormoncurtain.com/topic_joesephsmith_section2.html 
 
 
조셉 스미스가 일부다처제를 실천하고 가르친 것은 소수의 친구들만이 알고 있었으며 지역사회로부터는 비밀로 지켜졌다. 이로 인해 소문이 난무하고 간음한다는 비난이 퍼부어졌다. 이러한 비난에 응답하여 일부다처제를 비난하고 결혼을 다룬 계시 한 편이 몰몬교 경전인 교리와 성약 1835년 판에 첨가되었다.

이 그리스도의 교회가 간음과 일부다처제라는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는 비난을 받아왔으므로 우리는 한 남자가 한 부인만을 가져야 하며 둘 중 하나가 사망하여 재혼할 자유가 주어지는 경우에만 제외하곤 한 여자나 한 남편만을 가져야한다는 믿음을 선포하노라. (교리와 성약 1835년 판, 101편)

1876년 이전에 출간된 모든 교리와 성약 판에는 일부다처제를 부인한다는 이 내용이 실려있었으나 1876년 이후에 출간된 판에서는 이 내용이 일부다처제를 명하는 132편으로 대치되었다. 스미스는 1830년대부터 일부다처제를 실천해왔으면서도 1843년 전까지 자신의 일부다처 계시(132편)를 내놓지 않았다

• 아브라함서는 아브라함이 살았다는 시기로부터 수 세기가 지난 후로 밝혀진 흔한 이집트 장례 문서를 담은 파피루스를 거짓으로 번역한 것이기 때문에 왜 교회는 파리루스가 뉴욕시에 있는 메트로폴리탄 미술 박물관에서 발견되었던 1966년 이래로 다른 식으로 알려져 왔는대도 이 사실을 교인들에게 숨기고 계속해서 이 책이 거룩한 기원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하는거죠? http://www.irr.org/MIT/Books/BHOH/bhohintr.html
 
1835년 7월, 서커스단을 따라다니며 사람들에게 진귀한 물건을 보여주고 돈을 받는 사업을 하던 Michael Chandler라는 자가 Kirtland 라는 마을에 4개의 이집트 미이라와 몇개의 파피루스 문서를 가지고 나타난다. 그곳에서 Joseph Smith라는 인물 (몰몬교의 창시자임)을 만나게 되는데 이 Joseph Smith라는 몰몬교 예언가 이자 목사는 그당시에는 대부분의 언어학자들도 할수 없었던 이집트언어 해석을 할수 있다고 Michael Chandler에게 자신을 소개하게 된다. Chandler는 Smith에게 자신이 가져온 파피루스 문서를 보여주게되는데, 이 파피루스를 보고난 Smith는 이 파피루스가 아브라함에의해 직접 쓰인것이며 자신이 해석을 할수 있다고 주장하기 시작함. 결국 Smith주위의 교인 몇몇이 돈을 모아 이 문서를 $2400불에 교회이름으로 사들이게 된다

(Joseph Smith가 우연히 발견한 금쟁반에 씌여있는 북미원주민 인디언들의 글을 해석해서 쓴 글이라 주장하며, 그 내용은 아메리카 인디언들이 유대인들의 후손들 중 하나.. Jospeh Smith는 금쟁반이 없어졌다고 했으며 실제 그 금쟁반을 본 사람은 Joseph Smith 혼자 뿐인 듯 함
1844년 Joseph Smith는 살해당하게되며 이 아브라함이 썼다는 파피루스 원본은 Smith의 가족들이 보관하게된다. 이후 어떤 연유로 이 문서들은 시카고로 흘러들어가게 되며 1871년 시카고 대화재때 이 파피루스 문서는 불에타 없어지게 된다.
그러나 1967년 불에타 없어졌다고 여겨지던 이 파피루스가 뉴욕시의 메트로폴리탄 뮤지엄에 다시 나타나게된다.
이 파피루스 문서가 재발견됬다는 사실은 아주 중요한 의미를 지니게 되는데 그 이유는 1967년에는 이집트언어의 정확한 해석이 보편적으로 가능하게 된 시점이기 때문이다. 즉 이 파피루스가 처음 발견됬을때 이집트문자의 해석은 거의 불가능한 시대였으며 Joseph Smith는 자신이 성령의 힘을 빌어 해석을 할수 있었다고 언급 해왔다.
 
이집트언어학자들이 이 파피루스에 쓰인 고대 이집트문자를 해석하고 난 뒤 내린 결론은 이문서는 전혀 아브라함과 아무런 관계도 없으며, Book of Breathings 이라고 알려진 이집트인들의 장례식때 읽는 애도문 인 것으로 밝혀졌다. Book of Breathings이라는 문서는 이집트 역사 후기 이후에나(예수가 나오기 겨우 몇세기전) 쓰이기 시작하는데, 이 Book of Breathing은 Book Of Dead에서 기원되어 발전되어 온것으로 이집트인들은 사람이 죽으면 무덤에 이 문서를 같이 묻는 습관이 있었다. 이문서에는 주문과 이교도 신들에 관한 글들이 씌여 있으며, 성경과는 다른 것을 믿는 이교도들에 의해 씌여진 것이 분명하다.
또한 이문서에서 사용된 이집트 단어는 87개인데 반해 Joseph Smith가 번역한 책에는 수천개의 영어단어가 사용되고 있다. 예를 들어 "Khons"라는 이집트의 달의 신의 이름을 Joseph Smith는 177개의 영어단어에 매치를 시키고 있다. (즉 Khons라는 한 이집트 단어가 177개의 뜻이 있다는 허무맹랑한 주장을 하는것임.) 따라서 Book Of Abraham은 Joseph Smith가 자기 맘대로 상상을 해서 해석한 것임이 분명하다
 
딜레마
1. 파피루스에 아브라함에 대한 언급이 전혀 없는점.
2. 삽화 1 에 나오는 사자형태의 소파는 아브라함이 아니라 이교도의 신인 Osiris 라는점.
3. 이 파피루스는 BC 4000년에 씌여진것이 아니라 그 훨씬 후인 BC 50 - AD 50 년 사이에 쓰여졌다는 점. 따라서 아브라함이 쓴것이 아님이 자명하다는 점.
 
아브라함서의 진짜 소스가 화재로 소멸되었다는 답변으로 얼버무릴 작정이라면  물어보아야 할 몇가지 핵심 질문들

1.    센센 (Sensen) 파피루스가 아브라함서의 소스가 아니었다면 왜 조셉 스미스와 그의 서기들은 번역 바로 옆에 있는 센센 부분으로부터 나온 글자들을 조셉 스미스의 "이집트 알파벳과 문법"에 넣었을까?

    2.    현재의 아브라함서를 보면 팩시밀리 1이 첫장에 나와았는데도 왜 조셉 스미스는 팩시밀리 1 옆에 있지도 않았던 파피루스 한 조각을 아브라함서의 소스로 사용했을까?

    3.    왜 기원전 2000년 파피루스만 화재로 소멸되었을까? 다시 말해 만약 조셉 스미스가 아브라함의 글을 담고 있던 기원전 2000년 파피루스와 사자의 서를 담고 있던 기원전 500년 파피루스 두 개를 구입했다면 왜 기원전 500년 파리루스만 고스란히 남고 하필이면 기원전 2000년 파피루스는 하나도 남아있지 않는 걸까?

    4.    왜 애초부터 사자의 서는 그보다 1500년이나 더 오래된 파피루스와 함께 묻혔다가  발견된 걸까?

    5.    왜 팩시밀리의 "복원된" 부분은  엉터리로 복원된 걸까?
게다가 이것들은 왜 제대로 번역되지 못한걸가?

    6.    어떻게 이집트어의 번역이어야할 문서에 히브리어가 나타날 수 있을까?

휴 니블리의 엉터리 연구에 대한 뛰어난 분석을 보려면 The Word of God 에 담긴
ED Ashment의 논문을 보라.
 
아브라함서에 담겨있는 잘못 복원된 아브라함서 사본 1에서 보듯 머리가 벗겨진 아브라함이 그의 아들을 칼로 죽이려고 하는 것을 보여주는 그림을 기사 첫번째 페이지에 천역색으로 담고 있다는 것이다. 이집트 학자들과 교회는 이 팩시밀리가 잘못 복원된 것이며 진짜 제대로 복원된 그림이라면 칼을 들고 있지 않은 자칼 머리를 한 사제라는 것을 지난 100년 전부터 알아왔다

 
• 내가 선교사였을 때 나는 하나님과 예수가 조셉 스미스를 방문했다고 가르쳤습니다. 이제 나는 첫번째 시현에 대해 오직 천사 한 명만이 나타나거나 주님만이 나타나거나 또는 많은 천사들이 나타났다고 하는 최소한 세 개의 또 다른 상반되는 스미스의 이야기가 있다는 것을 압니다. 만약 내가 신의 방문을 받았다면 너무도 명확한 인상을 받아 누가 얼마나 많은 존재가 방문했는지를 기억하게 될 것입니다. 만약 하나님과 예수가 조셉 스미스에게 나타나 그에게 이 세상의 어느 교회도 참되지 않으니 아무 교회도 가입하지 말라고 했다면 왜 그는 감리교회에 가입했습니까? 그가 이미 알고 있다면 1823년 형 알빈이 죽고 난후 왜 조셉은 "신이 존재한다면"을 기도했을까요? 왜 교회는 부흥회가 실재로는 1824년에 일어났는데도 1820년에 시작한 것으로 가르칩니까? 왜 1820년에 스미스가 '박해'를 받았다는 증거가 전혀 없습니까? http://www.i4m.com/think/lists/mormon_questions.htm
왜 모로나이 천사는 조셉 스미스와 그의 어머니 루시에 의해서는 니파이 천사로 불리웠습니까? 내가 천사의 방문을 받았다면 나는 천사의 이름을 올바로 기억하리라 생각합니다. http://www.utlm.org/onlinebooks/mclaims1.htm
 
 조셉 스미스가 1832년 직접 작성한 첫번째 시현 이야기입니다. 지금 몰몬들이 믿고 있는 공식적인 첫번째 시현의 내용과 얼마나 다른지 직접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이 이야기를 영어로 보고 싶으면http://www.xmission.com/~research/about/docum6.htm
조셉 스미스가 직접 쓴 원고를 보고 싶으면http://www.utlm.org/images/changingworld/chwp153firstvision.gif

1805년 12월 23일 미국, 버몬트주, Sharon에서 기독교로 나를 가르치신 훌륭한 부모님에게서 태어났습니다. 내가 10살쯤 되었을 때 나의 아버지 조셉 스미스 일세는 뉴욕주 온타리오 군 팔마이라로 이사했으며 빈곤한 환경으로 9명의 자녀가 있는 대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열심히 일해야했습니다. 가족을 부양하기 온 힘을 쏟아야 했으므로 우리 가족은 교육의 해택은 받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나는 글을 읽고 쓰는 것과 산수의 기초를 배운 게 내가 받은 교육의 전부입니다.

12살쯤 되었을 때 내 마음은 내 자신의 불멸의 영혼의 복지에 대한 모든 중요한 관심으로 심각하게 인상을 받았는데 이로 인해 가르침을 받은대로 경전에는 하나님의 말씀이 담겨있다고 믿고 경전을 상고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내 자신을 경전에 적용하고 다른 종파들의 성직자들을 친밀하게 알고 있었으므로 굉장히 놀라게 되었습니다. 왜냐하면 내가 알기로는 이들이 성스러운 말씀이 담겨져 잇는 것에 걸맞는 성스러운 걸음걸이와 경건한 대화로 자신들의 직업을 좋아하지 않는다는 것을 발견하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12살부터 15살 때까지 나는 인류가 처한 세상의 상황—인류의 마음에 가득차 있는 분쟁과 분열, 악과 가증, 그리고 암흑—에 관하여 많은 것들을 내 마음 속에 곰곰히 생각해보았습니다.
나는 내 자신의 죄를 확신했으므로 크게 상심했습니다.

그래서 경전을 상고함으로써 나는 인류가 주님께 오지 않고 참되고 살아있는 신앙으로부터 배도했으며 신약에 기록된대로 에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기초해 세워진 사회나 종파가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어제, 오늘 그리고 영원히 같다는 것과 하나님은 하나님이기 때문에 인간을 외형으로 판단하지 않으신다는 것을 경전에서 알게 되었으므로 내 자신의 죄와 세상의 죄로 슬픔을 느꼈습니다

태양과 지구의 찬란한 빛과 또한 달이 장엄하게 하늘을 가로지르고 또한 별들이 그 노선에서 빛나는 것을 보았으며 또한 내가 서있는 지구와 들판의 짐승들과 하늘의 조류들 그리고 물의 물고기들과 인간들이 지상에서 장엄하고 아름답게 걷는 것을 보았으며 또한 굉장히 위대하고 놀아운 것들을 다스리는 인간의 힘과 예지는 인간을 창조하신 분의 형상을 따른 것입니다.
이러한 것들을 고려했을 때 내 마음은 감동하여 외쳤습니다. "현자가 잘 말했듯이 "어리석은 자는 마음 속으로 이르기를, 하나님은 없도다 하는도다" (시편 14:11).
내 마음은 감동하여 외쳤습니다. "이 모든 것들이 법을 만드시고 그 법의 테두리 내에서 모든 것의 법령을 선포하고 구속시키시고 영원을 세우시고 영원부터 영원까지 과거에도 계셨고 지금도 계시고 앞으로도 계실 존재의 전지전능한 힘을 간증하며 나타내는도다.”

내가 이 모든 것들을 고려하고 그 존재가 영과 진실로 섬길 그러한 자들을 찾는다는 것을 고려했을 때 나는 주님께 자비를 베풀어주시라고 외쳤습니다.

주님께서 광야에서 외치는 내 외침을 들으셨습니다. 내 나이 16세에 주님께 간구할 때 대낮의 태양보다 더 밝은 빛 기둥이 내 위로 내려와 머리 위에 머물렀으며 나는 하나님의 영으로 충만하게 되었습니다.
주님께서 나에게 하늘을 여셨으며 나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나의 아들 요셉아 너의 죄가 사함받았노라. 네 길을 가고 내 키 안에서 걷고 내 계명을 지키라. 보라 나는 영광의 주라. 내 이름을 믿는 자들이 영생을 받을 수 있도록 내가 세상을 위해 십자가에 달렸었노라.”

"보라 세상은 이 순간 죄 간운데 놓여 있나니 아무도 선을 행하지 않는도다. 이들이 복음을 피하고 내 계명을 지키지 않는도다. 그들이 입술로는 나를 가까이 하나 그들의 마음은 내게서 멀리 또났도다.”
"지구의 거민에 대한 나의 분노가 타올라 그들의 불경에 따라 그들을 방문하여 예언자와 사도의 입으로 말한 것들을 이루리라. 보라 기록된 대로 나의 아버지의 영광을 입고 구름을 타고 속히 오리라.”
그리고 내 마음은 사랑으로 충만했으며 여러 날 동안 나는 큰 기쁨으로 기뻐할 수 있었으며 주님은 나와 함께 계셨습니다. 그러나 나는 하늘의 시현을 믿으려는 사람을 한 사람도 찾을 수 없었습니다. 그렇지만 나는 이것을 내 마음에 깊이 생각했습니다.
 
조셉 스미스가 죽고 난 후 15년 이상 동안 몰몬교 지도자들은 조셉 스미스에게 나타나 몰몬교의 시작을 알리는 인격체는 아버지와 아들이 아닌 천사들(angels)이라고 확인했다. 몰몬교회 지도자들이 같은 목소리로 아버지와 아들의 출현을 첫번째 시현과 몰몬교의 시작으로 보기 시작한 것은 1874년부터다
 
브리감 영 – “주님은 권능과 위대한 영광 속에서 천군을 데리고 오지 않았으며 그의 천사들을 겸손하고 낮고 천한 기원의 젊은이에게 대화하기 위해 하늘의 진실을 알려주기 위해 하늘의 진리로 무장한 천사들을 보내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나 주님은 후일 예언자요 선견자요 계시자가 된 이 똑 같은 신분이 낮은 조셉 스미스 이세에게 그의 천사 한 명을 보냈습니다. 그리고 그에게 그당시의 다른 어떤 종파에도 속하지 말하고 말했습니다. 이 종파들이 다 틀렸기 때문이었습니다…”
Journal of Discourses, vol. 2, p. 171 (1855년)

윌포드 우드럽 – “그리스도가 돌아가신 똑같은 조직과 복음은…다시 이 세대에 확립됩니다. 어떻게 왔습니까? 하나님으로부터 온, 하늘에서 와서 인간과 대화를 하고 그에게 세상을 휘감았던 어두움을 계시한, 거룩한 천사의 사역으로부터 왔습니다…천사는 그에게 복음이 인간들 가운데 없으며 세상에는 하나님의 왕국의 참된 조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Journal of Discourses, vol. 2, p. 196 (1855년)

히버 시 킴볼 – “ 하나님이 인격체로 우리의 예언자 조셉 스미스를 불렀다고 생각합니까? 하나님이 그를
 불렀으나 하나님이 직접 와서 부르신 게 아니라 하나님은 베드로를 보내 그렇게 했습니다.”
Journal of Discourses, vol. 6, p. 29 (1857)
 

존 테일러 - "몰몬교라고 불리는 것이 어떻게 시작되었습니까? 우리는 천사가 내려와
그 자신을 조셉 스미스에게 계시했다고 읽습니다.”
Journal of Discourses, vol. 10, p. 127 (1863)
 
1852년 5월 29일자 데저렛 신문을 찍은 사진. 조셉 스미스가 첫번째 시현을
이야기하면서 "천사들"이 그에게 나타났다고 한 대목을 보라. "천사들"이라는 단어는 지금의 "History of The Church(교회 역사)"에는 제거되고 없다
 
"...오늘 오후 오하이오주, 뉴베리에 사는 에라스투스 홈즈(Erastus Homes)가 나를 찾아와 교회가 세워진 것에 대해 묻고 교리에 있어 더 완벽하게 가르쳐 달라고 했습니다. 나는 그에게 내가 유년기 적, 즉 6살부터 내가 14살 때쯤 되어 천사들의 첫번째 방문을 받을 때까지 내가 겪은 것을 그에게 간략하게 이야기해주었습니다. 또한 나는 그후 몰몬경에 관해 내가 받은 계시들과 교회가 생겨나고 오늘날까지 발전한 것에 대해 간략하게 이야기해주었습니다."
 
 
"...This afternoon, Erastus Holmes, of Newbury, Ohio, called on me to inquire about the establishment of the church, and to be instructed in doctrine more perfectly. I gave him a brief relation of my experience while in my juvenile years, say from six years old up to the time I received the first visitation of angels, which was when I was about fourteen years old; also the revelations that I received afterwards concerning the Book of Mormon, and a short account of the rise and progress of the church up to this date."
 
1971년 봄 교회 역사학과의 Dean C. Jesse가 Dialogue: A Journal of Mormon Thought.에 실은 또 다른 이야기가 더 중요하다. Jessee는 우리에게 이 이야기는 "예언자의 서기였던 Warren Parrish에 의해 작성된 예언자의 1835-36년 일기"에 기록되어 있다.

…나는 강력한 기도로 주님을 불렀으며 불기둥이 내 머리위에 나타나 내 머리위에 머물렀다. 그리고 형용할 수 없는 기쁨으로 나를 채웠으며 한분이 온 주변으로 퍼졌으나 아무것도 타지 않는 불기둥 가운데 나타나셨다. 또 다른 분이 처음 분처럼 곧 나타나 그가 나에게 말하기를 너의 죄가 사함받았느니라. 그는 나에게 예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간증했다. 그리고 나는 이 시현에서 많은 천사들을 보았다. 나는 이 첫번째 커뮤니케이션을 받았을 때 14살쯤 되었다…(Joseph Smith's Diary, 1835-36, p.24, as quoted in Dialogue: A Journal of Mormon Thought, Spring 1971, p.87).

독자들은 이 첫번째 시현 이야기 어디에도 이 두 인격체가 하나님과 그리스도라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 아무 것도 없음을 알아차릴 것이다. "그는 나에게 예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간증했다"는 문구는 인격체들이 아버지와 아들이 아니었음을 보여주는 것 같다. 만약 조셉 스미스가 말을 하는 인격체가 예수였다는 것을 보여줄 작정이었다면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을 것이다. "그가 하나님의 아들(the Son of God)이다는 것을 그분은 나에게 간증했다". 그러나 한편 그가 말을 한 인격체가 아버지였다는 것을 보여줄 작정이었다면 다음과 같이 말했을 것이다. "예수 그리스도가 그분의 아들(His son)이다고 그분은 나에게 간증했다."

더욱 혼란시키는 것은 조셉 스미스가 "이 시현에서 많은 천사들"이 있다고 진술한 것이다. 다른 두 이야기에는 "많은 천사들"이 나오지 않는다.

또한 조셉 스미스의 1835-36년 일지가 그 당시의 교회 역사의 기초 자료로 사용되었으나 이 혼란스러운 이야기를 담고 있는 부분이 생략되었다는 것은 주목해 볼만한 일이다
 
Messenger and Advocate (1권 13쪽)에는 “교회의 부흥을 다룬 온전한 역사”라고 되어있으며 같은 책 42쪽에는 “사건들에 대한 올바른 진술”이라고 되어있다.  1835년 2월판 Messenger and Advocate에서는 올리버 카우드리는 조셉 스미스가 어떻게 하나님과 처음으로 접촉하게 되었는지를 말해준다.
 

독자 여러분은 팔마이라에서 우리의 형제 조셉 스미스의 나이에—이 부분은 잘못된 것으로 17년째 되는 해라고 되었어야 합니다—종교적인 동요가 있을 때를 내가 언급한 것을 기억할 것입니다. 다음에 언급하는 시간을 제대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필요하므로 이 교정된 부분을 기억해 주기 바랍니다. 이는 곧 1823년에 일어났다는 뜻입니다….이 동요가 계속되었을 때 그에게는 하나님(Supreme being)이 존재하는지를 아는 것이 매우 중요했는데 그가 하나님에게 받아들여졌다는 확신을 갖을 수 있도록 하나님의 온전한 허락을 받기 위해 그는 은밀하게 주님을 불렀습니다…
 
 
1823년 9월 21일 저녁 휴식을 취하러 잠자리에 들기 전에 우리의 형제의 마음은 오랫동안 그의 마음을 동요시켰던 주제로 사로잡혀 있었습니다. 그의 마음은 열정적인 기도로 쏟아내었습니다…무언가가 나타내주기를 계속 기도할 때 한 순간 낮과 같은 빛이 …방에 들어왔으며…한 순간 어떤 인격체가 그 앞에 서있었습니다…그는 그가 자신을 주님의 계명으로 보내진 천사(messenger)로 특별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그의 죄가 사함받았다는 것을 그에게 입증하기 위해 왔다는 것을 선포하는 것을 들었습니다…(Messenger and Advocate, vol. 1, pp.78-79).
 
 
이 역사에 관해서는 몇 가지 주목할 게 있다. 첫째, 이 이야기는 틀린 데가 없는 “올바른” 이야기라는 점이고 둘째는 조셉 스미스가 글을 쓰는데 도와줬다는 사실이고 셋째는 팔마이라에서 종교 부흥회가 있었던 날짜가 1823년이라는 점이다. 그리고 넷째는 조셉 스미스가 이 당시 “하나님이 존재하는지를” 알고 싶어했다는 것이고 다섯째는 “주님의 계명으로 보내진 천사”가 그에게 나타나 그에게 그의 죄가 사함받았다고 말했다는 점이다. 만약 독자 여러분이 이 이야기를 신중하게 검토해보면 조셉 스미스가 1820년 아버지와 아들을 보았다는 그의 나중 이야기와 조화를 이루는 것은 절대적으로 불가능하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첫번째 질문: 왜 조셉 스미스는 "공식적인" 첫번째 시현을 자신이 쓰지 않았습니까?
사실 값진진주에 나오는 조셉 스미스-역사는 그의 서기인 제임스 멀홀란드가 썼으며 수년간 출간되지 않았다. 이보다 앞서 조셉 스미스가 직접 작성한 첫번째 시현 이야기가 여러 편 있으나 이 기록들은 교회가 "공식적인" 것으로 간주하지도 않으며 제대로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들이다.

두번째 질문: 공식적인 첫번째 시현 이야기가 그렇게 중요하다면 왜 1842녀까지 출간되지 않았습니까?
스미스의 주장에 따르면 그가 시현을 본 게 1820년이다. 그러나 7차례 이상에 걸쳐 개인적으로 이 야기를 뜯어 고쳤으며 처음으로 출간되어 나오기까지는 22년이나 걸렸다.

세번째 질문: 만약 예수 그리스도와 하나님 아버지가 1820년 조셉 스미스에게 정말 모든 교회가 가증하다고 말씀하셨다면 왜 조셉 스미스는 1828년 6월 감리교회에 가입하려고 했을까요?
여러 기록에 따르면 1828년 6월 조셉 스미스는 자신의 아내가 다니던 감리교회에 가입하려고 했다. 그는 또 그 교회에서 가르치는 수업도 가입해 들었다. (Amboy, 일리노이주의 Amboy 일지에 보면 1828년 스미스가 감리교회에서 활동한 내용을 상세히 묘사하고 있다. 1879년 4월 1쪽, 189년 5월 21일 1쪽, 1879년 6월 11일 1쪽, 1879년 7월 2일 1쪽)

네번째 질문: 만약 조셉 스미스가 1820년 하나님을 보았다면 1823년 왜 그는 자신의 방에서 "신이 존재한지"를 알아보기 위해 기도를 했을까요?
조셉 스미스 지시를 받아 1835년부터 쓰여진 첫번째 몰몬교 역사를 보면 1823년 9월 밤 조셉 스미스는 자신의 침대에서 "가장 중요한 정보, 즉 신이 존재한지를 알아보기위해 그리고 자신이 그분에게 받아들였다는 확신을 갖기 위해" 기도를 시작했다. (후기성도 정기 간행물, The Messenger and Advocate, 오하이오주 커틀랜드, 1835년 2월호) 만약 조셉 스미스가 약 3년 앞선 1820년 이미 하나님을 대면해 본 게 사실이라면 이 말이 도대체 어떻게 성립이 될 수 있을까?

다섯번째 : 조셉 스미스가 1835년 교회사를 처음 썼을 때 왜 그는 첫번째 시현을 전혀 언급하지 않았습니까?
조셉 스미스와 올리버 카우드리는 교회의 시작과 관련한 모든 중요한 사건들을 다룬 교회사를 출간했다. 그러나 조셉 스미스는 1842년에 출간된 "공식"판과는 다른 이야기를 기록하고 있다. 조셉 스미스가 직접 작성해 출간한 교회사에서 그는 자신의 첫번째 영적 경험이 1823년 팔마이라에서 있었던 종교 부흥회가 있고 난 후 같은 해인 1823년에 있었다고 말한다. 스미스는 자신이 하나님이 존재하는지를 알아보기 위해 침대에서 기도했을 때 자신의 죄를 사해준 (모로나이) 천사의 방문을 받았다고 간증하고 있다. 이 진술문에 나오는 내용은 날짜, 장소, 스미스의 첫번째 영적 경험의 목적과 방문자가 다른 걸 제외하고는 나중에 나온 "공식"판과 비슷하다.
http//www.irr.org/mit/First-Vision-Scans/first-vision-1834-35.html을 보라.
 
여섯번째 질문: 만약 조셉 스미스가 자신이 하나님을 보았다는 것을 부인할 수 없다면 왜 그는 그때 자신이 직접 쓴 기사에서 이를 부인했습니까?
조셉 스미스가 직접 쓴 기록을 포함한 다른 첫번째 시현 이야기에서는 자신이 하나님 아버지를 보았다고 말하지 않는다. 대신 이 초기 기록에는 한 천사, 한 영, 여러 천사나 하나님 아들을 언급하고 있다. 그러나 "공식"판에서는 조셉 스미스가 하나님을 보았으며 하나님이 그것을 알고 계시다는 것을 알고 있으므로 박해에도 불구하고 그는 자신의 이야기를 부인도 변경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다.
http//www.irr.org/mit/First-Vision-Scans/first-vision-1832.html을 보라.

일곱번째: 만약 조셉 스미스의 첫번째 시현이 예수님의 대속 이후 역사적으로 가장 중요한 사건이라면 왜 초기 교인들인 이 사건에 대해 전혀 몰랐습니까?
초기 교회는 이 "인류를 위한 거대한 도약"을 전혀 몰랐잖아요.

"몰몬교회의 문서에 관한한 1830년대에 출간된 어떤 문서에서도 조셉 스미스의 첫번째 시현에 대한 언급이 전혀 없다. 1838년에 시작된 조셉 스미스의 역사는 1842년 The Times and Seasons에 연재될 때까지 출간되지 않았다. 시현에 대해 훨씬 더 상세한 정보를 담고 있는 그 유명한 "웬즈워스 편지"는 1842년 3월 1일에 가서야 같은 정기 간행물에 나타난다. 몰몬경 소개문과 몰몬경 출판에 대한 소개문에서도 조셉 스미스가 금판을 얻고 천사가 방문한 것에 대해선 언급하고 있지만 그 이전의 하늘의 방문에 대해서는 전혀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
"1833년 교회는 지금의 교리와 성약의 전신인 계명의 책을 출간했는데 이책에서 몰몬경과 몰몬경이 어떻게 나오게 되었는지를 보여주는 언급이 여러번 나오지만 조셉 스미스의 첫번째 시현에 대한 언급은 전혀 없다.”
"교회가 출간한 최초의 정규 간행물은 The Evening and Morning Star이다. 그런데 이 간행물 어디에도 독자들에게 첫번째 시현 이야기를 알리려는 노력은 찾아볼 수 없다. 또 1834년 10월부터 1836년 9월까지 오하이오주 커틀랜드에서 인쇄된 후기성도 Messenger and Advocate(전갈자와 옹호자) 신문 그 어디에도 첫번째 시현의 이야기는 나오지 않는다. 이 신문에 초기 교회에서 조셉 스미스 다음으로 2인자였던 올리버 카우드리는 교회의 기원을 다룬 일련의 서신들을 실었다. 이 서신들은 조셉 스미스의 승인을 받아 쓰여진 것이지만 이 서신 어디에도 몰몬경과 관련된 이야기 이전의 다른 어떤 시현에 대한 언급도 없다.”

"1835년 교리와 성약이 오하이오주 커틀랜드에서 인쇄되었는데 이 책 서문에 '우리가 믿는 종교의 주된 항목'을 담고 있다고 선포하고 있다. 이 책에는 1834-35년에 커틀랜드에서 예언자 학교가 준비한 7차례의 강의를 담고 있는 '신앙에 대한 강의록'이 실려있었다. 신회가 별개의 두 인격체로 이루어져 있다는 교리를 가르칠 때도 조셉 스미스는 이 분들을 보았다는 언급을 전혀 하지 않았다는 것이나 이 출간물 어디에도 첫번째 시현에 대한 언급이 전혀 없다는 것은 주목할만한 흥미로운 일이다.”
"교회가 출간한 최초의 중요한 선교책자는 팔리 피 프랫이 1837년에 출간한 The Voice of Warning (경고의 음성) 이었다. 이 책자에서 예언의 성취, 몰몬경, 몰몬경의 진실성을 보여주는 외적 증거, 부활, 계시의 성격과 같은 1830년대의 선교사들에게 중요한 항목들을 다룬 긴 주제들이 있었지만 역시 첫번째 시현에 대해서는 아무 언급이 없다.”
"1839년 The Times and Seasons가 출간되기 시작했지만 위에서 언급한 대로 첫번째 시현에 대한 이야기는 1842년 전까지는 전혀 언급되지 않았다. 이 모든 정황으로 미루어 보아 일반 교회 회원들은 첫번째 시현에 대한 정보를 1840년대 전까지는 모르고 있었으며 첫번째 시현 이야기는 분명 오늘날 몰몬들이 알고 있는 만큼 이들의 머리 속에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지 않은 것 같다.”-Dialogue, 1권 3호, 31-32쪽

여덟번째 질문: 만약 첫번째 시현이 정말 일어났다면 왜 조셉 스미스는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를 대면한 놀라운 경험에 대해 일관성 있는 이야기를 하지 못했습니까?
첫 아이가 태어났을 때 자신이 어디에 있었는지를 잊어버리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 아니면 자신이 축복사 축복을 언제 받았는지 잊어버리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신혼 첫날 밤을 잊어버리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누구와 함께,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를 잊어버리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우리가 이런 중요한 사건이 일어난 년도와 상황 따위와 같은 내용을 기억할 수 있다면 왜 조셉 스미스는 자신의 그 놀라운 첫번째 시현에 대한 기본적인 사실조차 일관성있게 회상할 수 없는 것일까?

아홉번째 질문: 왜 "공식적인" 첫번째 시현 이야기는 조셉 스미스미가 자신으 손으로 직접 쓴 간증과 맞지 않을까요?
조셉 스미스가 자신의 손으로 직접 작성한 첫번째 시현에선 그는 기도를 하기 전에 이미 다른 모든 교회가 그릇되다는 것을 알았다고 말한다. 스미스는 다음과 같이 간증한다. "경전을 상고함으로써 나는 인류가 주님께 오지 않고 참되고 살아있는 신앙으로부터 배도했으며 신약에 기록된대로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기초해 세워진 사회나 종파가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http//www.irr.org/mit/First-Vision-Scans/first-vision-1832.html을 보라.

열번째 질문: 왜 조셉 스미스의 어머니는 자신의 아들의 생애를 다룬 상세한 역사서에서 조셉 스미스가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의 방문을 받았다는 사실이나 그가 그 일로 박해를 받았다는 사실을 전혀 언급하지 않았습니까?
"공식적인" 이야기에 따르면 조셉 스미스는 자신의 어머니에게 첫번째 시현 이야기를 말했다. 그런데 조셉 스미스의 어머니인 루시 맥 스미스가 1820년대 초기에 자신의 아들에게 일어난 자세한 이야기를 많이 썼지만 그가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방문을 받았다는 이야기는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또 그로 인해 그가 박해를 받았다는 것도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자신의 아들의 생애에서 일어난 그렇게 놀라운 사건이 실제 일어났다면 왜 루시는 이 사건을 언급하지 않았을까? 이 사건은 빅풋(big foot)을 목격한 것보다 더 큰 사건이었다. 이 사건은 하나님과 예수 그리스도가 방문한 사건이잖는가! 그러나 조셉 스미스가 자신의 어머니에게 말했다고 했음에도 불구하고 이 사건은 자신의 아들에 관해 쓴 상세한 전기에서 이를 언급할 만큼 중요한 사건이 아니었다.
첫번째 시현과 관련하여 루시가 언급하고 있는 유일한 요소는 말마이라 주변에서 열렸던 종교 부흥회였는데 그것도 시기가 1820년이 아니라 1823년으로 기록하고 있다. 그 당싱의 역사 기록들을 보면 1820년에는 팔마이라에는 부흥회가 전혀 열리지 않았으며 1823년 부흥회가 있었다는 루시 맥 스미스의 진술을 뒷받침해준다.
http//www.irr.org/mit/fvision.html을 보라
브리감 영 대학교의 Hugh Nibley 박사는   Brodie의 진술에 적잖게 당황했으나 그는 조셉 스미스가 1842년까지는 자신의 이야기를 출간하지 않았다는 점을 다음과 같이 인정했다. "그의 첫번째 시현과 천사 모로나이가 방문한 것을 다룬 조셉 스미스의 '공식' 이야기는 1838년에 쓰였으며 1842년 Times and Seasons에 처음으로 출간되었다." (Improvement Era, July 1961, p.490).
 
어쩌면 신권의 회복을 믿는 사람들에게 조셉 스미스가 1820년 하나님 아버지와 아들을 보지 않았다는 가장 해로운 증거 중 하나는 1832년에 조셉 스미스가 인간은 신권이 없이는 하나님을 볼 수 없다는 계시를 받았다고 주장한 사실이다. 이 계시는 교리와 성약 84편에 나와있는데 21절과 22에 다음과 같이 되어있다.

"그리고 그것의 의식과 그 신권의 권세없이는 경건의 능력은 육체에 있는 사람에게 나타나지 아니하나니, 무릇 이것 없이는 어떠한 사람도 하나님 곧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살 수 없음이니라.“

그런데 몰몬들은 "교회가 조직되기 이전에, 신권이 지상에 회복되기 이전에 아버지와 아들이 예언자 조셉 스미스에게 나타났다"고 주장한다. (Doctrines of Salvation, by Joseph Fielding Smith, vol. 1, p.4).
 
현재 교회 역사가로 있는 James B. Allen은 첫번째 시현 이야기는 "1830년대에 일반 교인들에게 주어지지 않았다"는 것을 솔직히 인정했다. (Dialogue: A Journal of Mormon Thought, Autumn 1966, p.33) Allen박사는 이 기사에서 놀라운 양보를 한다. 예를 들어 그는 "1830년대에 조셉 스미스에 관해 동시대에 쓰여진 모든 유용한 글 중에서 그리고 그 십년동안 교회에서 출간된 어떤 간행물에서도 그리고 그 당시의 어떤 일지나 편지에서도 첫번째 시현의 이야기가 언급되지 않고 있다…." Allen박사는 교회의 일반 회원들은 이것에 대해 아는 바가 거의 없었다고 언급한다 Dialogue: A Journal of Mormon Thought, Autumn 1966, pages 29-45
 
스미스가 실제로는 모자에 자신의 머리를 뭍고 결코 금판을 사용한 적이 없이 몰몬경을 만들어내었는데도 금판으로부터 '번역했다'고 교회는 가르칩니까? http://www.irr.org/mit/divination.html
왜 몰몬경의 목격자들은 그들의 '영안'으로만 금판을 보았습니까?  http://www.irr.org/mit/bomwit1.html
왜 스미스는 우림과 둠밈이 아닌 선견자 돌맹이(Seer Stone)를 사용했습니까?
 
왜 조셉 스미스는 엘리야에 의한 인봉의 권세가 1836년 전까지 회복되지 않았던 1833년에 Fanny Alger와 결혼했습니까? 존 테일러가 이미 미국에 여러 명의 부인을 두고 있었으면서도 왜 유럽에 가서는 일부다처제로 몰몬교를 비난하는 건 거짓말이라고 말했습니까?  왜 교회는 일부다처제가 실제로는 여성들이 부족했는데도 과부들과 남아도는 독신 여성들을 보호하기 위해서 일부다처제를 했다고 거짓 가르쳐왔습니까? http://www.i4m.com/think/polygamy/utah_census.htm
 
왜 스미스는 지혜의 말씀을 준 후에도 담배를 피고 술을 마셨을까요? 왜 그의 집에는 술마시는 빠가 있었을까요? 왜 그는 커틀랜드 절제 협회의 가르침을 복사했을까요? http://www.utlm.org/onlinebooks/changech18.htm
 
왜 예언자 브리감 영이 아담은 하나님이라는 교리와 피의 대속, 노예제도를 설교했다는 것을 나는 지금까지 들어본 적이 없었죠?
그리고 내가 배운대로 징집된 거라기보다는 브리가 영이 몰몬 대대를 얻기 위해 청원서를 냈다는 것을 들어본 적이 없었죠?
왜 교회는 교회 공과책에서 브리감 영에게는 아내가 한명만 있다고 가르치고 그의 다른 55명의 아내는 숨기죠? http://lds-mormon.com/byoung.shtml, http://www.irr.org/MIT/byadamgd.html, and http://www.zaksite.co.uk/atozelph/racism.htm
스미스와 영은 왜 키가 180cm가 되는 사람들이 퀘이커 교도같은 복장을 하고 달나라에 산다고 가르쳤죠? http://www.watchman.org/lds/moonmen.htm
 
 
• 마운틴 메도우즈 대학살에 대해 그리고 그게 성전에서 행하는 피의 대속 성약과 자신의 일부다처제에 더하기 위해 다른 남자의 아내와 아이들을 훔친 것으로 팔리 피 프랫이 살해된 것과 관계가 았다는 것을 왜 나는 배운 적이 없었죠?

 
왜 성전 의식은 조셉 스미스가 메이슨(Mason)이 된 후 몇 주가 못되어 프리 페이슨 의식으로부터 배껴왔죠? 그리고 왜 성전 의식은 솔로몬 성전에서 행한 의식과는 다르죠? http://www.mormonismi.info/jamesdavid/masendow.htm http://www.utlm.org/onlineresources/masonicsymbolsandtheldstemple.htm and http://www.phoenixmasonry.org/duncans_ritual/table_of_contents.htm

스미스는 성전 성약과 의식들이 영원하며 변하지 않는다고 가르쳤는데도 지금까지 여러번 변경되었죠? 1990년 죽음의 맹세를 제거한 걸 포함해 내 생애 동안 최소한 두 번은 변경되었습니다. 왜 남자가 남자에 인봉되었죠? http://www.i4m.com/think/temples/temple_changes.htm and http://www.lds-mormon.com/whytemplechanges.shtml
1900년초 8시간짜리 의식에서 1900년대 중반에는 4시간으로 줄어들었다가, 1970년대에는 2시간 반짜리 의식으로 줄어들었다가, 1990년에는 1시간 40분으로 줄어들었습니다
조셉 스미스에 의해 최초의 성전 의식이 제정된 후로 성전 의식이 크게 바뀌었습니다. 크게 바뀐 의식 중 하나. 그것은 약 1927년에 제거된 의식입니다. 그 의식은 그때까지 복수의 법(Law of Vengeance)이라 불리우는 성전 의식의 일부였습니다

 성전에 참여한 사람들은 일어나 오른 손을 직각으로 세워 들고 “여러분과 여러분 각자는 기도할 것이며, 결코 기도를 중단하지 않을 것이며, 이 국가에 예언자들의 피를 복수하기 위해 천국에 끈덕지게 조르는 것을 결코 중단하지 않을 것이며, 이것을 3대 4대에 이르기까지 여러분의 자녀들과 자녀들의 자녀들에게 가르칠 것을 엄숙하게 약속하며 맹세합니다. 모두가 머리를 숙이고 예라고 하십시오.”
 
조셉 스미스의 13개의 신앙개조에는 우리가 "법에 순종하고 존경하며 지지한다"는 것을 믿는다고 되어 있는데도 왜 정작 그는 그렇게 하지 않았죠?
 왜 그는 자신의 불법적인 결혼과 위조 지폐, 그리고 스미스의 예언을 믿었던 사람들이 평생 모아온 돈을 완전히 말살시켜버린 불법적인 커틀랜드 은행을 세워 법을 어겼죠? http://www.utlm.org/onlineresources/josephsmithsbank.htm
 
왜 교회는 스미스가 권총을 몰래 들여와 무리에게 여섯 발을 발사했으며 하이람 스미스도 몰래 들여온 권총을 가지고 있었는데도 왜 교회는 "도살장으로 끌려가는 양"으로 순교에 대해 나에게 가르쳤습니까? 왜 교회는 스미스가 반복적으로 거짓말하고 부인했던 일부다처 행위를 노출하려고 했던 Expositor신문사를 포함해 개인의 소유물을 파괴한 행위로 정당하게 체포되었다는 것을 가르치지 않았죠? 왜 교회는 '이방인'이 아니라 시드니 리그돈이 그의 연설에서 "제거 전쟁"을 처음으로 언급했다는 것을 가르치지 않았죠? http://lds-mormon.com/tmpc.shtml
 

Author

Lv.1 zelkova  실버
220 (2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광인 2009.11.20 22:01
왜 여기에 와서 똥을 싸고 가는가?
YeIn 2010.08.01 13:11
가슴을 치고 통곡하겠습니다. 남자가 여자를 좋아하는 것이 본능이라 해도 인륜을 저버려서까지 해서는 안될 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59 무신론자 명언 지구촌 2009.12.07 3606
858 클안기 오프 공지 가로수 2009.12.05 2264
857 하나님을 안믿으면 지옥에가요 댓글+2 아르테미스 2009.12.05 2531
856 바이블로 산수공부 - F학점 보장된다. 댓글+1 한님 2009.12.05 2353
855 이미 기독교는 이스라엘신화아닌가요? 댓글+1 지구촌 2009.12.04 2261
854 하나님은 있을까? 없을까? 댓글+1 아르테미스 2009.12.03 2620
853 S교회 L 장로님의 정신감정 해 주세요 댓글+6 Signature 2009.12.03 2607
852 몽유병 - 인드라 한님 2009.11.25 2226
851 디자인 한님 2009.11.24 14
850 불편한 마음씨께 좀 더 편안해지시기를 바라며...!!! 래비 2006.10.24 2657
849 질문2가지만하겟습니다 댓글+3 아르테미스 2009.11.24 2809
848 대둔산 군지계곡(총회 참석을 독려하는 낚시글) 댓글+1 예술가 2009.11.23 2588
847 개신교 까는 것도 좋고,,, 성서 비판하는 것도 좋습니다... 댓글+5 네피쉬 2009.11.23 2940
846 적그리스도 물러가라 댓글+3 아르테미스 2009.11.22 2385
845 [미국] 성폭행으로 175년형 받은 목사 Signature 2009.11.21 2702
844 클안기 송년회 겸 동계총회 안내 댓글+1 한님 2009.11.20 3646
843 예수그리스도후기성도교회 일부다처에 대하여 zelkova 2009.11.20 2686
열람중 몰몬이 내가 몰몬교를 비판하는 이유는 댓글+2 zelkova 2009.11.20 4215
841 미친 기독교인이 가는곳마다 댓글루 이상한짓하내요 댓글+2 아르테미스 2009.11.18 2511
840 가로수 스승님 질문한개만 댓글+4 아르테미스 2009.11.14 2971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6 명
  • 오늘 방문자 563 명
  • 어제 방문자 946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485,728 명
  • 전체 게시물 14,430 개
  • 전체 댓글수 38,200 개
  • 전체 회원수 1,58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