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드로여 ! 달랑베르여 ! 단결하라 !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디드로여 ! 달랑베르여 ! 단결하라 !

가로수 0 6,582 2007.08.14 11:03
《그리스도교는 매우 신성한 것임에 틀림없다. 왜냐하면 그리스도교는 악행과 어리석음으로 충만해 있는 것이 사실인데도 불구하고 1,700년 동안이나 계속되어 왔으므로…》
《그토록 많은 공포(恐怖)의 원천이었고, 사람들 사이에 불행한 반목을 일으킨 죄악은 일반 서민들의 책임이 아니다. 그대들의 노동으로 안락하고 게으른 나날을 보내고 그대들의 땀과 그대들의 곤궁(困窮)으로 부유하게 된 자들이 자기들의 도당(徒黨)과 노예를 얻으려고 교묘히 획책을 쓴 것이다. 그들은 그대들의 주인이 되기 위해 파괴적 광신(狂信)을 그대들에게 불어넣었다. 그들은 그대들이 신을 두려워하는 게 아니라 자기들을 두려워하도록 만들기 위해 그대들로 하여금 미신에 빠져들도록 인도한 것이다》
 
디드로여 ! 달랑베르여 ! 단결하라 !

프랑스가 아직도 자랑하는 가장 위대한 천재적 저술가이며, 저 유럽의 끔찍하고 암울하며 암담한 암흑의 시대에 인간의 이성과 관용과 인권을 위한 투쟁의 용감한 선구자로서 계몽주의의 화신(化身)이라고 일컬어지는 볼떼르(Francois-Marie Voltaire, 1694-1778)를 모르고서는 기독교가 진정 무엇이며 어떤 것인지 안다고 말할 수가 없다고 한다.

그가 살던 시대는 유럽 사회가 기독교의 극악한 해악을 절실히 체험하면서도 어느 누구도 감히 정면으로 그 해악을 표현하고 비판할 용기들을 가질 수 없는 매우 위험한 시대였다.

그러나 그는 다음과 같이 용감하게 표현하였다.
《그리스도교는 매우 신성한 것임에 틀림없다. 왜냐하면 그리스도교는 악행과 어리석음으로 충만해 있는 것이 사실인데도 불구하고 1,700년 동안이나 계속되어 왔으므로…》

《그토록 많은 공포(恐怖)의 원천이었고, 사람들 사이에 불행한 반목을 일으킨 죄악은 일반 서민들의 책임이 아니다. 그대들의 노동으로 안락하고 게으른 나날을 보내고 그대들의 땀과 그대들의 곤궁(困窮)으로 부유하게 된 자들이 자기들의 도당(徒黨)과 노예를 얻으려고 교묘히 획책을 쓴 것이다. 그들은 그대들의 주인이 되기 위해 파괴적 광신(狂信)을 그대들에게 불어넣었다. 그들은 그대들이 신을 두려워하는 게 아니라 자기들을 두려워하도록 만들기 위해 그대들로 하여금 미신에 빠져들도록 인도한 것이다》

볼떼르는 《비행(非行)을 분쇄하라》는 구호로 기독교의 사악한 질곡(桎梏) 속에 비참한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의식을 일깨우려 목숨을 건 투쟁을 지성인들이 뭉쳐서 일으켜야 한다고 외쳤다.
《용감한 디드로(Denis Diderot,)여 ! 두려움을 모르는 달랑베르(Jean Lerond d`Alembert)여 ! 와서 단결하라. 광신자와 무뢰한들을 때려 눕혀라. 하찮은 열변, 초라한 궤변(詭辯), 새빨간 거짓말로 엮어진 역사... 무수한 부조리를 때려 부수라. 우리는 생각 있는 자를 생각 없는 자에게 복종하게 해서는 안 된다. 그리하여야만 다음 세대는 그 이성과 자유에 대해 우리에게 감사하게 될 것이다》(1765년 11월 11일의 서한)

그런데도 저 무지몽매한 멍텅구리 인간들은 오늘날에도 그 간교한 도당들의 술책이 자신에게서 무엇을 얼마나 많이 빼앗아 가고, 얼마나 피해 보이며, 어떻게 불행하게 만드는지 조차도 깨닫지도 못하고 그 썩은 밧줄에 끝까지 달라붙어 매달려 있다니......쯧쯧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6,180 (24.7%)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19 성경책보는 종교파 알려주세요 댓글+5 기똥찬 2009.10.28 3189
818 어느 정신병자의 기달림....! 기똥찬 2009.10.28 2430
817 창조론자들이 흔히 사용하지만 실제로는 잘못된 주장들!!!!!!!| 댓글+1 가로수 2009.10.27 2426
816 혈우환우를 우롱하는 기독교 댓글+4 샤프심 2009.10.24 2596
815 signature입니다.. 댓글+6 sigbible 2009.10.21 2315
814 댓글+6 이진법 2009.10.20 2652
813 동굴 속 지렁이 댓글+2 가로수 2009.10.20 2483
812 이사이트 신고하겠습니다. 댓글+11 기독교人 2009.10.18 3147
열람중 디드로여 ! 달랑베르여 ! 단결하라 ! 가로수 2007.08.14 6583
810 바이블의 형성 과정 가로수 2009.10.17 2537
809 말썽꾸러기의 장난에 불과한 기독교의 신? 댓글+20 가로수 2009.10.17 3101
808 비 기독교인의 동영상을 보고 여러분이 객관적으로 판단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15 예수은혜 2009.10.17 2667
807 기독경 속의 '귀신' 푸후훗. 냐웅이 2009.10.16 2473
806 지지리도 무식했던 예수 댓글+5 가로수 2009.10.16 2358
805 귀신이 있는가? 없는가? 고 정다빈 접신 무당을 통해서 임상적, 현상적 사실을 확인 해보도록 하자. 댓글+13 예수은혜 2009.10.16 4269
804 악의 시작? 댓글+6 가로수 2009.10.16 2543
803 예수은혜님에게 짧게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댓글+6 광인 2009.10.16 2504
802 기본에 충실하라. 귀신이 없는 것인지, 귀신의 정체는 무엇인지, 왜 귀신이 존재하는지에 대한 기본을 알아야 한다. 댓글+3 예수은혜 2009.10.16 2775
801 귀신은 사람이다. 죽은 사람의 영이다. 귀신의 입장에서 생각할때 우리의 나아갈 길을 알 수 있다. 댓글+4 예수은혜 2009.10.15 2680
800 기독교인이여 여기 문제에 답을 구합니다. 댓글+3 가로수 2009.10.15 2791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78 명
  • 오늘 방문자 1,027 명
  • 어제 방문자 878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480,491 명
  • 전체 게시물 14,430 개
  • 전체 댓글수 38,200 개
  • 전체 회원수 1,58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