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사람 천국 못가고 예수 믿은 사형수 천국간다?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착한 사람 천국 못가고 예수 믿은 사형수 천국간다?

nada 12 4,070 2008.03.17 10:33
도대체 이게 말이 됩니까?
 
평생 김밥 말다가 죄하나 안 짓고, 몇십억 기부한 절에 다니는 할머니는 지옥가고,
평생 조폭 짓하다가 인생 막판에 사형되기 며칠 전에 예수님 믿은 자는 천국간다는...
기독교 이해가 됩니까?
 
그런데 이해가 충분히 됩니다.
 
만약, 하나님이 계시다면 충분히 이해가 됩니다.
 
1. 하나님 관점의 죄와 우리 관점의 죄가 다릅니다.
 
   성경은 이 땅에 의인이 없고, 하나님을 믿지 않는 것 자체가 죄이며,
   예수님은 사람을 미워하는 것이 살인이며, 마음에 음란함이 간음이라고 했습니다.
   그렇다면, 이 땅에 정말 깨끗한 사람이 아무도 없는 것이지요.
 
2. 예수님의 피흘리심은 세상의 모든 죄를 용서할 능력이 있습니다.
 
   예수님은 하나님의 아들입니다. 
   여러분이 하나님의 입장에서 잠시만 생각해보시면 쉽게 이해가 됩니다.
   당신이 세상을 만들고, 개미를 만들었다고 합시다.
   그런데 한가지 룰은 죄를 지으면 반드시 죽어야 한다는 것이지요.
   그래서 수많은 개미들의 죄를 대신해서 당신의 아들을 당신이 만든 개미들의 손에 죽게 한다고 합시다.
   그렇다면, 당신은 개미들의 죄가 어떠하든지, 당신의 아들의 희생을 통해 자기들의 죄가
   용서 받는다는 것을 믿고, 당신(창조주)의 법과 질서대로 살려는 개미들을 용서할 것입니다.
 
   당신이 만든 피조물들(개미)를 대신해서 당신의 아들이 가장 피참하게 죽었다면,
   당신의 아들의 죽음은 충분한 능력이 있습니다.
 
   솔직히 이부분은 우리 인간으로서는 도저히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지요.
   저 같아도 제가 만든 개미들을 다 죽이고 말지... 제 아들을 개미로 보내서
   그 갈아마셔도 시원찮은 개미들의 손에 죽게 버려두지 않겠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사랑과 생각은 우리와 분명 다릅니다.
     
   
3. 그래도 이거 무슨 말도 안되는 개소리냐?
 
    충분히 그럴 수 있습니다.
    그러나, 만약 하나님이 계시면 어쩌겠습니까?
    "신이 있긴 있는 것 같은데..." 고 느끼고 계신다면...
 
    세상의 생/로/병/사 의 질문을 가지고 나름의 답을 찾으려한 석가,
    어느날 동굴에서 가브리엘 천사를 만나 계시를 받았다는 마호메트,
 
    이런 사람들을 믿기 보다는...
 
   분명한 역사적 계시와 실존으로...
   죽음과 삶에 대해서 분명한 답을 제시하고,
   '내가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다" 고 분명하게 말씀하신 예수님을 믿는 것이 옳다고 봅니다.
 
 
4. 여기 똑똑한 안티예수팀은 '예수" 가 허구/가공 인물이라고 하는데...
 
    예수의 부활이 없었다면, 그러한 기적들이 없었다면...
    그런 새빨간 거짓말이 이천년 넘게 갈 수는 없는 것이지요.
    성경은 삼국사기 / 삼국유사 같은 역사책의 설화처럼 한 사람이 당대에 쓴 책도 아니구요.
 
    무엇보다 이런 거짓말에 2천년동안 사람들이 목숨을 걸고 믿지는 않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제자들이 돈 벌어볼려고, 12명이 모여서 거짓말을 짜서 돌아다니면서 만들어낸 이야기가
    지금까지 내려왔다고 보시나요?
   
    눈으로 봐야지 믿으시겠지요? 그건 믿는 것이 아니구요. 본 것이지요. 본 것은 본 것이고...
    다른 이들이 2천년 동안 목숨을 걸고 지켜온 진짜 이야기도 있는 것입니다.
 
    내 눈으로 보지 않은 건 믿을 수 없다면...
    바다 건너 일본, 미국이 있다는 건 어떻게 믿고...
    세종대왕이 한글을 창제한 건 어떻게 믿으시나요?
 
    이 사이트를 보고 성경을 단순히 미친 기독교인들이 만들어낸 거짓이야기로 보신다면,
    당신은 참으로 어리석고, 안타까운 영혼입니다.
    당신은 이 사이트를 더 믿는 것이지요.
    로마 사람들, 지금의 서양 사람들. 다들 그렇게 멍청한 사람들은 아니거든요.
 
    이슬람 코란에도 예수님에 관한 이야기가 나옵니다.
    이슬람도 예수님을 인정하지요. 대선지자로 보지만, 예수님의 부활을 믿지 않지요. 
   
    예수님 12 제자 중에 유다란 사람이 있습니다.
    3년을 예수님을 따라다니고 회계를 맡은 똑똑한 사람이었지만,
    나중에 뒷북을 치고, 예수님을 로마군인들에게 팔아버리고... 나중에는 자살을 합니다.
 
    만약 오늘날 한국교회의 못난 모습, 잘못된 모습을 보고,
    "교회가 더러워서 예수를 안믿겠다" 고 하신다면,
    약 2천년 전의 그 유다를 보고... "3년 따라다니던 제자도 배신하는데, 예수 안믿겠다" 하는 걸로 별 차이가 없지요.
 
    기독교는 교회를 믿거나, 교인을 믿는 것이 아닙니다.
    자기 마음대로 30-40년 살다가 교회 온 사람이 순식간에 거룩한 사람이 되는 것도 아닙니다.
    입으로만 예수 믿는다 하고 성경과 상관없이 사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건 예수님을 믿는 것이 아니지요. 입만 예수님을 믿고, 마음은 자기 마음대로 사는 것이지요.
 
    서울을 가시려거든, 서울 길로 가셔야죠.
    서울 가려는 사람들이 더럽다고 부산으로 가시면, 서울 못갑니다.
    천국 가는 길은 예수님뿐입니다.
    
 
   
  
      

Comments

가로수 2008.03.17 10:58
1. 하나님 관점의 죄와 우리 관점의 죄가 다릅니다. <===이 말을 하시려거든 야훼의 관점만이 진리라는 사실을 먼저 증명해야하지 않나요?
그렇지 못하면 님의 말은 헛소리에 지나지 않습니다.
현재 님은 헛소리를 하고 있는 것이 됩니다.
가로수 2008.03.17 11:00
2. 예수님의 피흘리심은 세상의 모든 죄를 용서할 능력이 있습니다. <==야수가 피를 흘렸든 땀을 흘렸든 그것이 죄를 용서한다는 근거를 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가로수 2008.03.17 11:02
"분명한 역사적 계시와 실존으로...    죽음과 삶에 대해서 분명한 답을 제시하고, "<==역사적 계시와 실존의 근거를 제시바랍니다.
가로수 2008.03.17 11:05
"무엇보다 이런 거짓말에 2천년동안 사람들이 목숨을 걸고 믿지는 않는 것입니다. "<==여러 사람이 긴세월 믿었다고 진실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세계의 여러 민족들이 각자 믿고 있는 조상신은 기독교의 역사보다도 훨씬 긴 것들이 많습니다.
그렇다고 조상신을 믿는 민족의 믿음이 진실이 되는 것이 아닌 것처럼 말입니다.
nada 2008.03.17 11:19
가로수님... 아이디가 예쁩니다. ^^
왜 이렇게 정이 가지요?

만약, 가로수님이 보지 않은 것은 믿으실 수가 없다면...
제가 무슨 말을 해도 가로수님을 설득시킬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가로수님이 믿든 안믿든 사실은 사실이고, 진리는 진리인 것이지요.

제가 다른 나라에 가서 "저는 한국 사람입니다." 라고 했을 때,
다른 사람들 A. B. C. 가 안믿는다고 합시다.

A는 "너는 중국사람이야."
B는 "너는 일본사람이야."
C는 "너는 필리핀사람이야."

제가 아무리 설명하고 여권을 보여줘도 그 사람들이 안믿으면 어쩔 수 없는 것이지요.
또 제가 꼭 증명을 할 필요가 있을까요?
제가 끝까지 한국사람이라고 한다고 저를 죽이려 들면...
"알았어. 알았어. 나 딴나라 사람이야." 하고 말할까요?

그런데, 로마시대에 수많은 기독인들은
'너 예수 믿어 안믿어? 믿는다고 하면 너 죽는다.(장난아니다)"
이런 상황에서 "나 예수님 믿어요." 하고 죽어갔습니다.

믿음이요? 이 상황에서 "믿는다"는 것이지요.
그럼, 가로수님 한번 생각해보세요. 사람들이 거짓에 홀려서 그렇게 죽어갔을까요?
돈 좀 벌어보겠다고 사람들 속여서 그렇게 때죽음으로 몰아갔을까요?
그들이 만난 예수님, 기적을 일으키고 하나님 나라에 대해 설명하시고,
신분을 뛰어넘어 사랑해주신 그분. 이스라엘의 왕이 되셔서 로마의 지배로부터 해방시켜주실
메시야로 생각했다가 십자가에 처참하게 돌아가시는 것을 보고, 제자들과 따르던 이들이
모두가 "이 사람이 아니었구나." 하고 돌아갔다가 죽음에서 부활하신 예수님을 만나고,
성령님의 체험을 하고, 이제는 담대하게 죽음을 무릅쓰고 복음을 전한 것이지요.

예수님은 석가와 마호메트와 그리고 요즈음 한국에 떠도는 온갖 잡종 이단 리더들과 달리...
분명히 구약에서 출생과 일생에 대한 계시가 있었습니다.
그것이 거짓말일 수 없는 것은... 예수님을 인정하지 않는 유대교가 그 구약을 그대로 유지하며
아직도 그 메시야를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지요.

예수님의 존재조차 헷갈리신다면,
일단 이슬람교를 믿으시기도 어렵겠고...
예수님 실존조차 모르시면서 담대하게 안티라고 나서시는 모습이
너무 담대한 것 같습니다.
마치... 비행기에서 뛰어내리면서 낙하산을 받았으나..
'이건 낙하산 아닌 것 같은데...' 하고 버리는 것 같네요.
가로수 2008.03.17 11:27
"가로수님이 믿든 안믿든 사실은 사실이고, 진리는 진리인 것이지요."<==맞습니다. 님이 야훼 야수가 사실이고 진리라고 아무리 떠들어도 아닌 것은 아닌 것입니다. 그리고 진실은 떠리릴 필요가 없습니다.
떠벌리지 않아도 진실이기 때문이죠.
가로수 2008.03.17 11:31
"분명히 구약에서 출생과 일생에 대한 계시가 있었습니다. "<==바이블을 제대로 읽어 보시기를 권합니다. 구약에서 말하는 구세주가 예수를 지칭하는 것인지, 억지로 예수를 구약에 꿰맞춰 넣은 것인지  구약과 신약을 제대로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nada 2008.03.17 11:36
가로수님도 참... 다 아시면서...
구약에 숱하게 일치되는 부분들이 있잖아요...
제가 오늘은 시간 관계상 그렇구요. 다음에 한번 쭉 올려드릴께요.

가로수님, 그나 저나 저희동네에 가로수들은 예전에 다 사라졌어요.
혹시 가로수님도 가로수가 그리워서 "가로수"로 이름하셨나요?

제 아이디 nada는 스페인어로 nothing 입니다.
한 주간도 즐거운 일 많이 있으시길 바랍니다. 화이팅! (다음에 또 봐요 ^^)
가로수 2008.03.17 11:47
"구약에 숱하게 일치되는 부분들이 있잖아요... "<==성령으로 쓰여지고, 일점획일도 오류가 없다고 말하는 바이블에서, 숱한 구절이 일치할지라도, 단한가지라도 일치하지 않는 것이 있다면, 이것은 성령으로 쓰여졌다는 말도 일점획일도 오류가 없다는 말도 모두 헛소리가 되는 것입니다.
헛소리라는 증거는 이 곳에 널려 있습니다.
후시딘 2008.03.22 06:46
닉이<notting>이시라구요.
생각이없는=무뇌=닭대가리
이런뜻을 같고 있나봐요....
호호호호호호
후시딘 2008.03.20 00:10
기자 왈    " 어떡해서 자식을 빠트려 죽였죠?  "
개독교 왈  " 살기 힘들어서 죽여 습니다.  "
기자왈      "그럼 당신은 외 같이 안죽었죠?"
개독교 왈  "기독교는요 자살을 하면 지옥간대요.그래서 못 죽었습니다."
기자왈      "당신 하나님은 자식을 죽이면 용서 하시나요?  "
개독교 왈  "예 회계를 하면 다 용서 해 주시는 사랑의 하나님 입니다..  "


와 새롭게 알았네요..
개독이 사기꾼과 강간범등등이 그래서 많아구나.nada님 새로운것을 알게 해주어서 너무 감시드림니다..
휘릿 2008.04.25 10:11
그 전능한예수가 피를 흘려서 모든 사람 구원 했다면서 믿는 사람만 구원한다는 거 좀 웃기는 일이구만 그럼 살아서 전도하러 다니지 왜 십자가에서 죽었댜 예수가 죽어서 모든 사람 구원 한다면서 왜 믿는 놈만 구원하지 참 개념이 없구나 자기 한몸 살리는거 잘 해요 아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4 [퍼옴] 복음서의 기록들을 토대로 예수탄생의 역사적 오류 가로수 2008.03.22 4114
1233 십일조에 관하여---퍼온 글입니다. 가로수 2004.09.23 4111
1232 [펌]조선무당과 기독무당 비교도표 가로수 2007.06.26 4108
1231 기독교가 인류에게 준 이러한 공적은 인정을 해줘야죠!!!!!! 댓글+4 가로수 2004.10.21 4108
1230 여러분 보시요!!천국과 지옥은 분명 있습니다.. 댓글+10 할렐루야 2005.07.25 4104
1229 공포와 증오의 종교 - meme 이론과 memetics.(펌글) gate 2007.08.08 4099
1228 하나님이 가르쳐 주신 의처증(疑妻症) 치료법 한산섬 2007.04.30 4098
1227 [펌]시그맨님의 황당한 글과 여러 사람들의 답변 가로수 2007.06.04 4096
1226 [펌] 예수는 실제(實際) 인물인가? 가로수 2007.06.04 4089
1225 [펌] 불트만의 독백불트만의 독백 가로수 2007.06.04 4076
1224 무화과나무를 죽인 사기꾼예수 댓글+2 가로수 2007.07.14 4074
열람중 착한 사람 천국 못가고 예수 믿은 사형수 천국간다? 댓글+12 nada 2008.03.17 4071
1222 창조과학회를 부순다 가로수 2007.08.04 4068
1221 [펌] [모신문 발췌] 성서 이야기 가로수 2007.06.04 4067
1220 犬毒天下 – 사이비 종교를 비난하지 마라. 댓글+1 眞如 2003.11.05 4060
1219 고민상담 답답합니다 봐주세요 이놈의 교회때문에....ㅠㅠ 댓글+1 존물교회 2010.08.10 4055
1218 [펌]예수의 식견(識見)이나 품성(品性)에서의 약점(弱點) 가로수 2007.06.04 4047
1217 자유 민주 평화의 나라 스위스의 위대한 종교개혁가, 츠빙글리, Ulrich Zwingli 평화의국가 스위스 2008.05.28 4042
1216 [펌]도킨스의 망상? 가로수 2008.02.10 4041
1215 야훼에 대해서 질문이 잇습니다 댓글+11 독수리 2010.05.31 404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93 명
  • 오늘 방문자 431 명
  • 어제 방문자 60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98,905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