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기독교와 장승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펌]기독교와 장승

가로수 0 4,139 2007.06.04 19:04

[ anonymous ] in KIDS
글 쓴 이(By): 아무개 (Who Knows ?)
날 짜 (Date): 1997년10월29일(수) 02시42분05초 ROK
제 목(Title): 기독교와 장승.

아마도 기독교 교리에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라는 것이 있어서 불상이나 장승이나 그러한 것들이 표적이 되나보다.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고 했었던 것은 아마도 모세이후 계속된 것이겠지?

장승이 우상일까? 보는 이에 따라서 다르다. 장승이 신실한 기독교인의 신앙을 방해한다면 분명 우상일 것이고, 그들의 교리에 따라 숭배하지 않으면 된다. 여기서 두가지 의문이 고개를 발끈 쳐드는데, 하나는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는 말씀이 왜 우상을 파괴하라는 말과 통하느냐는 것이고, 또 하나는 기껏 장승에 신앙이 흔들려 그것을 우상이라고 두려워할 정도의 신앙 수준밖에는 안되는가 하는 것이다. 이 두가지 의문은 수많은 의아한 의문중 대표격인데 다른 것들이야 너무 많이 언급되어 나열함이 오히려 어색하다.

나는 기독교인이다. 나는 성당도 많이 나갔고, 어머님 영향으로, 그리고 교회도 많이 나갔다, 주변 환경덕에... 나는 요즘 교회에 전혀 가지 않는다. 일단 피곤하기 때문이고 다음으로는 도대체 떼거리로 모여서 신앙생활 해봤자 도움이 안되기 때문이다. 그래도 난 내가 기독교인이라 생각한다. 나는 식전과 취침전에 늘 기도 드리며 중요한 일에 앞서 꼭 기도 드린다. 나의 허약함은 하나님께 드리는 기도로 위로를 받는다. 그러면 다시 내게 물어야 겠다. 나는 기/독/교/인/인가? 우리나라의 신실한 분들과 강경한 분들께는 나는 기독교인이 아닐것이다. 기독교인이라 할지라도 앞에 사이비라는 수식어가 붙을거다. 그렇다면 나는 묻는다. 당신은 기/독/교/인인가? 교회에 열심히 나가고 십일조를 바치고 목사의 말에 순종하고 이웃의 불행에 등돌리고 장승을 때려 패는 당신은 기독교인인가? 아름다운 목소리로 부르는 복음송가가 혹시라도 주위의 이성을 의식한 것은 아닌가? 찬송가를 부르고 복음송가를 부르는 이유는 무엇인가? 여기서 나는 신앙고백을 한다. 나는 기독교인이 아니다. 나는 많은 경우 이웃의 불행을 지나쳤으며 내 친구에게 선을 강권하였으며 격앙된 어조로 신학을 강변하였다. 나조차 확신하지 않았던 교리를 내 신앙의 증표인양 소리쳐 외쳤다. 그래서 또 고백한다. 나는 내가 참한 기독교인이 아님을 고백하며 속죄한다. 그러나 나는 또한 말한다. 나는 하나님 교회의 기독교인이 되고 싶을 뿐이고 세상의 교회에서는 사이비기독교인이라는 타이틀로 만족하련다.

그 어느날 우리의 기독교가 바른 교리로써 신자를 규휼하며 각 신자들이 바르게 생각하고 바르게 말하며 바른 행동을 하리라 믿고 싶다.

장승은 내게 우상이 아니다. 아름다운 조상의 조형물일 뿐이다. 동네마다 시뻘겋게 빛나는 십자가가 내게는 우상이다. 누가 하나님이 또 예수님이 그 뻘건 흉칙하게 빛나는 십자가아래에만 있다고 했든가? 예수님이 달려 돌아가신 그 십자가를 누가 간판으로 쓰라고 했든가? 바르게 믿자. 교회에 가기로 결심한 바로 그 전날 저녁에 지녔던 마음만큼만 믿어보자.

주여 저를 용서하소서..

 

[ anonymous ] in KIDS
글 쓴 이(By): 아무개 (Who Knows ?)
날 짜 (Date): 1997년10월29일(수) 10시35분04초 ROK
제 목(Title): Re: 기독교와 장승.

당연히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는 것과 파괴하라는 것은 통할 수밖에 없습니다.

왜냐하면 성경에서 예수나 엘리아등이 적극적으로 우상을 파괴하는 모습을 보였고, 그에 대한 칭찬을 듣고 있기 때문입니다.

기독교 교리와 현대 기독교인들의 행동양식을 분리해서 생각하려는 경향들이 많은데, 그래서 부폐한 기독교를 변호하려는 분들이 많은데, 그렇지 않습니다.

다만, 성경에 대한 진지한 해석없이 성경에 보이는 인물들의 행위를 그대로 따라하는 것이 문제라면 문제지요.

기독교인의 행동 양식은 상당 부분이 성경 교리에서 비롯됩니다. 설사 그것이 잘못된 해석이라할지라도 말입니다.

Author

Lv.75 가로수  최고관리자
345,830 (20.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 [펌]내가 이곳에 글을 쓰는, 써야 하는 이유 가로수 2007.06.04 4028
18 [펌]무신론 서설(無神論序說) 가로수 2007.06.04 4131
17 [펌]무신론과 관련한 흔한 논증(論證) 가로수 2007.06.04 4153
열람중 [펌]기독교와 장승 가로수 2007.06.04 4140
15 [펌]키즈(KIDS) 전자 게시판의 개신교 보드를 보며 가로수 2007.06.04 4877
14 [펌]욥의 신화(神話) 가로수 2007.06.04 4265
13 [펌]예수 사상(思想)의 핵심(核心)은 `사랑'인가? 가로수 2007.06.04 3970
12 [펌]내가 크리스챤을 싫어하는 이유(理由) 가로수 2007.06.04 3968
11 [펌]크리스마스에 대해 가로수 2007.06.04 4093
10 [펌]마리아의 처녀(處女) 수태(受胎) 소문은... 가로수 2007.06.04 4062
9 [펌]개신교 보드에서 비(非)기독교인들이 글을 쓰는 이유(理由) 가로수 2007.06.04 4093
8 [펌]무림일지(武林日誌) 4.1(四.一) 서역밀교(西域密敎) 외전(外傳) 가로수 2007.06.04 4113
7 [펌]기독교에 대한 단상(斷想) 가로수 2007.06.04 4818
6 [펌]왜 반품(返品)이 안되나? 가로수 2007.06.04 4469
5 [펌]A League of Their Own(그들만의 리그) 가로수 2007.06.04 4357
4 [펌]위대한 성경 가로수 2007.06.04 4043
3 [펌]쓸데없는 생각과 농담 몇 개 ^^ 가로수 2007.06.04 4259
2 바이블이 존재해야 할 이유가 있나요? 가로수 2007.06.01 4824
1 성서는 존재할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댓글+5 가로수 2004.06.24 574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6 명
  • 오늘 방문자 15 명
  • 어제 방문자 373 명
  • 최대 방문자 1,317 명
  • 전체 방문자 450,962 명
  • 전체 게시물 14,429 개
  • 전체 댓글수 38,199 개
  • 전체 회원수 1,58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