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9신: 피렌체성당의 거지와 한국의 사기치는 목사들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그러나 광고성 글이나, 인신 공격, 근거 없는 비방 글등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나 브라인드 처리됩니다. 

유럽9신: 피렌체성당의 거지와 한국의 사기치는 목사들

사천왕 1 3,932 2007.11.17 21:08

유럽9신, 피렌체성당의 거지와 한국의 사기치는 목사들

 

이태리 중부도시 피렌체는 두오모(피렌체 마리아성당) 등 로마 다음으로 많은 유적이 남아 있어서 수많은 관광객이 붐비는 곳이다. 가이드가 이런 관광지에는 관광객의 돈이나 물건을 훔치는 사람들도 많다고 하면서 각별히 주의하여 줄 것을 요청하기도 했다.

두우모 주변을 돌아보는데 많은 거지들이 돈 한 푼 달라고 구걸을 한다. 유럽에는 사회보장 제도가 잘 되어 있어서 거지가 없지 않은가? 하는 생각을 했었지만, 유럽에도 거지가 많음을 볼 수 있었다. 거지 중에는 늙은 남자나 여자들이 대부분이었지만 놀랍게도 20대의 젊은 여자가 내 앞에서 돈을 좀 달라고 애걸을 한다. 거지가 돈을 못 벌면 굶을지도 모르는 것이어서 1 유로를 주었다.

건물 옆에 턱이 있어서 그 자리에 앉아서 잠시 쉬고 있는데 늙은 사람이 하나 다가왔다. 나에게 다가와서 어느 나라에서 왔느냐? 고 물었다. 나는 코리아 한국에서 왔다고 대답을 해 주었다. 이 늙은 사람은 자신이 동전을 모으고 있는데 한국의 동전이 있으면 좀 달라고 부탁을 했다. 그래서 한국 동전 500원 짜리와 100원 짜리를 주었다. 역시 구걸하는 사람의 일종이었다. 그러자 이 사람은 자기는 폴란드에서 왔다고 하면서 폴란드를 아느냐?고 물어 본다.

나는 폴란드 태생의 큐리부인에 대해서 알고 있다고 대답을 해 주었다. 큐리부인은 폴란드태생의 과학자이고 노벨상을 받은 유명한 폴란드 사람이 아니냐?고 대답해 주었다. 그러나 그의 표정은 큐리부인에 대해서 별로 알지 못하는 것 같았다. 아마도 폴란드 출신 큐리부인이 프랑스사람과 결혼한 탓에 자기나라 사람인 큐리부인을 잘 모르는 것이 아닐까? 생각해 보았다.

이 사람에게 당신은 한국에 대해서 아느냐? 고 물어 보았다. 그러자 그 사람은 잠시 생각을 해 보더니, “나는 한국 사람 중에서 훌륭한 빌리그레함 목사를 잘 알고 있다”라는 엉뚱한 대답이 나왔다. 아마도 빌리그레함이 한국에 와서 수만 명의 기독교인에게 설교한 것이 이 사람에게 인상으로 남았던 모양이다. 나는 이 대답이 불쾌해서 한마디 해 주었다. “빌리 그레함은 미국목사이며 한국인이 아니다. 나는 빌리그레함을 좋아하지 않는다.”

내가 알기로 1973년 5월 한국에 온 빌리그래함은 여의도 광장에서 부흥회를 열었는데, 당시 기독교 신자가 400만에 불과했지만, 5일간 무려 110만이 모여서 부흥회를 했다고 한다. 당시 이 빌리그래함은 소위 설교 중 성령으로 병을 고친다면서 사기치기를 한 것으로 생각이 든다. 설교를 들은 많은 장님이 눈을 뜨고, 귀머거리가 말을 듣고, 다리병신이 뻣뻣이 걷고 고질병이 낫게 되었다는 등의 간증을 해서 세상을 속인자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목사가 설교나 안수기도를 하면 성령에 의해서 장님, 귀머거리, 다리병신, 고질병환자, 암환자 등이 낫는다고 사기치는 목사들은 참으로 많다. 한국 최대교회의 조모 목사가 우리나라 뿐 아니라 일본, 대만, 몽고, 중동, 남미 등에서 이런 짓으로 수많은 환자를 고치는 화면을 기독교TV에서 수차 내 보낸 바도 있고, 수많은 목사들이 백혈병과 암을 기도로 고쳤다고 큰 소리 치기도 한다. 그러나 이 조모 목사는 자신의 눈도 제대로 못 고쳐서 안경을 쓰고 또 자신의 대머리나 매독병도 못 고친 자이다.

차 안에서 문득 한국에서 가장 교묘히 사기치기를 하는 사람이 누구일까? 한국의 유명교회 목사란 자들이 가장 교묘하게 사기치기를 하는 자들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 보았다. 기적으로 병을 고친다고 사기치는 할렐루야교회의 여자, 무안단물로 모든 병을 고친다는 만민중앙교회 목사, 최근에는 가톨릭에서도 윤율리아라는 여자가 나주 성모상에서 피눈물 흘리는 기적을 일으킨다면서 자신의 오줌이 약이라고 다른 사람에게 먹인다는 내용을 본다. 또 안수기도를 해서 병을 고친다면서 목사들이 수많은 사람들을 고치기커녕 죽이는 사례도 종종 신문에 보도된다.

지금 한국의 목사들은 성경이 전지전능한 야훼의 말씀이고 한 점 한 획의 오류도 없다고 하면서, 교회에 나와서 예수 믿어야 천국가고 믿지 않으면 지옥에 보내 영원히 유황불에 태워죽인다고 협박한다. 절대적 믿음과 십일조가 천국에 들어가는 유일한 문이라면서 절대적 믿음과 십일조를 해야만 천국에도 가고 천국에 가서도 더 대접받고, 십일조의 백배, 천배 돈도 더 벌고 축복받으며, 병을 고치는 치유은사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교회에 나가지 않거나 다른 종교를 믿거나 예수를 믿지 않는 사람들은 다 마귀, 사탄의 무리이며 영원히 지옥갈 인간들이라고 저주하게 하면서 길거리, 전철, 시장 등에서 믿지 않는 사람들을 정신적으로 위협하고 있다.

이런 숫법으로 기독교인을 만들고 이 기독교인에게는 십일조를 반드시 내지 않을 수 없게 최면을 걸 정도이다. 이런 돈 수십 수백억씩 끌어 모아서 유럽의 교회 몇 배, 몇 십 배의 호화스런 교회를 짓고 세계 최대의 교회를 자랑하는 목사들이 지금 한국에 몰려 있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교묘한 말로 사기치는 한국의 목사들이 아직도 한국에서는 그것이 사기치기인 줄 아는 사람이 없다. 오히려 존경받는 목사로 행세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미 유럽에서는 십일조를 내야 천국 간다고 사기치는 목사가 사라진 사실을 우리나라 기독교인들은 전혀 모르고 있다. 이런 절대적 믿음과 십일조로 사기치는 목사들이 사라질 날은 언제일까? 하는 생각을 해 보았다. 2007. 11. 17.

=============================

(**참고:)유럽1신-유럽9신까지는 반기련 게시판, www.antichrist.kr

에서 직접 보실 수 있습니다.(자유게시판 또는 휴게실 나의 여행기)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유럽1신: 10년간 1000개 문닫은 영국교회, 십년간 3천개 문닫을 것

유럽2신: 파리 야경은 시뻘건 십자가 불빛이 전혀 없다

유럽3신: 호텔로 바뀐 교회, 불을 끈 교회, 회칠 떨어진 교회

유럽4신: 교회를 부수고 짓는 다른 건물, 어두컴컴한 로마

유럽5신: 낡은도시 로마, 수탈로 이루어진 바티칸

유럽6신: 피사의 사탑과 갈릴레오, 석조문화와 목조문화

유럽7신: 무서운 종교전쟁, 한국 기독교 전파의 거짓말

유럽8신: 달라이라마와 독일인, 세계정신문화 선도할 한국

유럽9신: 피렌체성당의 거지와 한국의 사기꾼 목사들

**반기련을 꼭 검색해 보시고 귀하도 반드시 함께 참여하여 주시기 간곡히 요청합니다. www.antichrist.or.kr

 

Comments

사천왕 2007.11.17 21:10
혹시 이 글을 올림에 너무 심려하지 말아 주시기 바랍니다.
반기련 선전의 의사는 없습니다. 복사한 것을 그대로 다른 곳 마찬가지로 올린 것입니다.

자주 들리기는 어렵겠지만, 기회가 되면 자주 들리도록 해 보겠습니다.
저는 늘 가로수님에게 감사의 마음을 갖고 있는 사람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14 자유 민주 평화의 나라 스위스의 위대한 종교개혁가, 츠빙글리, Ulrich Zwingli 평화의국가 스위스 2008.05.28 3977
1213 [펌]예수의 식견(識見)이나 품성(品性)에서의 약점(弱點) 가로수 2007.06.04 3973
1212 ▶체험 그리고 방언과 오르가즘 이드 2009.08.15 3965
1211 어느 한 신학대에 다니는 학부생입니다. 댓글+7 빈깡통 2009.01.15 3962
1210 주찬양 보십시오. 댓글+19 박진구 2005.02.04 3961
1209 [펌]교인이 되거나 사탄이 될지어다 댓글+3 가로수 2010.04.12 3956
1208 진화론자들의 비 도덕성 댓글+9 자룡철박 2011.07.27 3953
1207 야훼에 대해서 질문이 잇습니다 댓글+11 독수리 2010.05.31 3945
1206 생명과 영혼에 대한 가톨릭의 삽질 댓글+4 몰러 2005.11.11 3940
1205 "이단을 처형하는 것은 사랑의 행위다" - 학살주의자 칼뱅에 대해 댓글+1 가로수 2008.12.04 3937
1204 [펌]IS MY FATHER A MONKEY? (길병도님께) 가로수 2007.06.04 3935
열람중 유럽9신: 피렌체성당의 거지와 한국의 사기치는 목사들 댓글+1 사천왕 2007.11.17 3933
1202 '중증 정신병자들'의 고백 댓글+5 중매쟁이 2010.09.02 3929
1201 [펌] 칼 세이건과 기도 가로수 2007.06.04 3919
1200 다시올리는글 독수리 2010.06.04 3918
1199 기독교인들이 흔히 저지르는 논리상의 오류 댓글+1 가로수 2010.07.24 3918
1198 [펌]아줌마, 애들 밥이나 해줘! 댓글+1 가로수 2007.06.04 3904
1197 여기에 답변 좀 해주시겠습니까? 가로수 2004.09.04 3900
1196 [펌] 리얼 게스트님의 글과 스테어가 드리는 답변 가로수 2007.06.04 3899
1195 바이블의 허구 댓글+2 가로수 2007.06.23 3899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6 명
  • 오늘 방문자 471 명
  • 어제 방문자 60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69,451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5 개
  • 전체 회원수 1,59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