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 죽음을 지켜보는 입장...



나의 기독교 경험담

(질문) 죽음을 지켜보는 입장...

hyades 0 1,317 2003.06.27 11:36
전 제가 살아오면서 몇해전 사랑하는사람의 죽음을 겪었습니다...물론 그때는 잠도못자고 밥도 못먹을것 같았는데.....이제는 이렇게 비오는 그당시가 되면 가끔 떠오르며, 잠시잠깐 슬픔의 추억만의 스쳐지나가는데요.....이런것을 보면 사람은 참 이기적이란 생각도 듭니다....

그리고 그 사건이후로 주변의 사고소식이나....죽음등의 소식을 들으면 그 죽은당사자는 물론 한번도 본적없는 슬퍼할 그들의 가족들도 마음속에 애처롭게 자리잡는데요....

그만큼 사랑하는사람, 가족, 친구의 죽음은 남은사람에게 있어서 어느것에 못지않은 상처와 아픔을 남기는데요....

기독교인의 입장에서는 죽음을 어떻게 받아들이십니가......
제가 정확한 교리는 알지못하지만 지금의 삶은 죽은다음을 위해 준비하는것같은데요....물론 사람이니까...사랑하는사람이 죽은것에는 슬프겠지요....하지만 제가 생각하는 죽음은 죽음으로서 더이상 볼수없고 삶이 끝났다는것에 슬픈것같습니다....죽어 하늘나라에서 날 지켜준다...내가 죽으면 볼수있을것이라 이런생각은 하지않습니다....

하지만 기독교적인 생각을 보면....죽는것도 그들의 신의 뜻이고, 믿음으로 생활했다면 그들이 말하는 영원한 세상인 천국에 가서 정말 행복한 삶을 살것인데요....제가 생각하는것과는 달리 정말 새로운 시작이잖아요....

전에 대구참사때도(이것도 신의뜻이라고 할까요) 한 목사님부부가 죽은 자식의 사진을 끌어않고 시위를 하고있던데요....순간든 생각이...안타까운생각보다...왜 저사람들은 신의 섭리를 거부하고 부정하는것일까...자신들이 믿는....이렇게 생각해게 되더라구요....천국가서 행복하게살텐데하면서요...

어쩌다 제가 이런생각까지 하게됬을까요...사람의 죽음...정말 슬프고 안타까운일인데요...그러면서 이런사고가 나면 나도모르게....안타까움이 드는데요....일부종교인들의 모습을 보면 나도모르게...왜 죽은것을 슬퍼해...너네들 말대로 야훼가 데려가서 천국서 행복하게 살텐데....

왜이렇게 꼬인생각을 가지게 되었을까요......

얼마전 일때문에 대구에 잠시 가게되었습니다.....제가 갔던방향은 아니였지만 시간을 내어 그 참사가 일어난곳에가서 국화꽃한송이 놓구왔는데요...벌써 세간의 관심은 사라진것 같더군요.........

맨날 하늘의 뜻 하늘의 뜻....그러지좀 말구....인간답게 사는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랑하는사람을 보내고나서 이 더러운세상에서 벗어나 영원한 천국의 세계에 들어갔다구 덩실덩실 춤추지 못할바에는 우리 사람답게 사는 세상을 만듭시다....않그래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196 [펌] 답답한 현실..... 쯧쯧쯧 2003.08.03 1530 0
2195 우리집을 찾아온 어느 기독교인들.. 나난 2003.08.02 1625 0
2194 난 하야시다 !!! 댓글+2 眞如 2003.08.01 1418 0
2193 나의 이야기... 댓글+1 지나가는 나그네 2003.07.29 1398 0
2192 사각지대 사각지대 2003.07.11 1295 0
열람중 (질문) 죽음을 지켜보는 입장... hyades 2003.06.27 1318 0
2190 고3을 위한 수능 100일 기도회... 샤샤샥 2003.06.25 1296 0
2189 ^^쥐뿔님의 글(삼막사 까까중 몽뎅이) 眞如 2003.06.23 1265 0
2188 나는 교회가 두렵다. -by enemy 댓글+2 엑스 2003.04.04 1646 0
2187 인사겸 주절... TheQueen 2002.11.28 1282 0
2186 목포 "유달중학교" 학부모님의 하소연. 댓글+2 정미애 2002.11.25 1912 0
2185 [re] <공립학교서 복음성가 '강제 합창'> 댓글+1 오디세이 2002.11.25 1406 0
2184 정말 미치겠다. 댓글+1 2021 2002.11.14 1459 0
2183 제 남자친구는 독실한 기독교 신자입니다.ㅜ.ㅜ 댓글+1 나는나 2002.11.09 1952 0
2182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엑스 2002.09.26 1274 0
2181 기독교는 나보고 지옥에 떨어져라고 했고 내가 악마를 불러들인다고 했다 (안티예수 펀글) 쥐뿔도없는놈 2002.08.24 1574 0
2180 친구와 같이 갔던 모 기도원 체험 (작자미상) 오디세이 2002.08.08 1634 0
2179 [체험] 교회참관기 II (by 오디세이) 오디세이 2002.08.07 1411 0
2178 [참관기]오디세이 부흥회 가다~~~!! (2001/05/29) 오디세이 2002.08.05 1319 0
2177 오디세이의 교회관찰기....(1) (2001/05/07 ) 오디세이 2002.08.05 1294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9 명
  • 오늘 방문자 130 명
  • 어제 방문자 175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48,433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3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