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즈피아니스트는 기독교가 좋은 종교인줄 아네... 점점 타락하고 있는 거라고?



나의 기독교 경험담

재즈피아니스트는 기독교가 좋은 종교인줄 아네... 점점 타락하고 있는 거라고?

SAGE 1 4,095 2010.07.24 18:51
그 반대겠지요.

기독교의 교리와 특성등을 볼 때 우리는 그 안에 다분히 섞여 있는 이분법적인 면, 흑백논리를 볼 수 있습니다.
다른 어려운 용어들 안 써도 위에 두 가지면 충분하죠. 가장 큰 부분이니까.

말하자면, 다른 사상을 배척하는 데에 최고인 종교가 기독교라는 겁니다.

그래서 역사를 보면 기독교와 관련된 전쟁이 아주 많고, 아직까지도 있는 겁니다.





재즈피아니스트 님은 착각하고 계세요^^
기독교가 타락하고 있는 게 아니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
예전처럼 기독교가 망나니짓하기엔 힘이 부족해서
오히려 잠잠하게 활동하는 거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예전 같았으면 기독교 안 믿는다고 사람 죽였을 종교인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타락해간다고요? 어이구야...

내가 아래 댓글에 대한 답변으로도 말했지만

공부는 배우는 즉시 배설하기 위한 게 아닙니다.
특히나 자신이 믿고 있는 종교의 탄생배경과 역사도 모르는 인간이
기독교인이랍시고 여기서 설치고 있다니
어휴... 손발 오그라드네.

나도 기독교에 대해 박식하다할 입장은 아니지만
기독교인이란 인간이 나보다 모르면 그게 어딜 봐서 기독교인인 건지...




* 당신 말 속의 모순의 이유와 증거를 찾으라 했던데, 자신의 모순도 몰라요? 모순이란 말보다 위선이 더 어울릴려나.
  기독교 자체가 타 종교 배척 1순위인 종교인데, 겉으로는 다른 종교도 인정하는 식의 대화부터 자제요^^
  불교나 기타 다른 종교는 적어도 예수를 성인으로 인정은 합니다만은~
  자기 말의 모순에 대해 좀 더 찾아보고 오셔요.
  그 놈의 야훼라는 놈이 내려준 피아노 재능 삭힐라고 여기 찾아오시나...
  내가 저번에 말했지요? 야훼가 특정 인간한테 재능 따위를 내려주는 시점에서 이미 공정한 신이 아니라니깐ㅋㅋ

Author

Lv.1 SAGE  실버
920 (92%)

?

Comments

SAGE 2010.07.24 19:17
덧붙여서, 인간 세상에 직접적 개입을 안 하는 신이란 존재가 어째서 댁한테만 피아노를 잘 칠 수 있는 재능을 준 건지에 대한 말도 해보시지? 이런 게 바로 모순이지~ 모순이란 말 자체가 다분하게 스며들어 있는 인간은 처음 봅니다 그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76 여기 언제부턴가 재즈피아니스트 덕분에 경험담은 개뿔 더럽혀지고 있는데... 댓글+7 SAGE 2010.07.29 5241 1
2275 기독교가 좋은 곳이 되려면.. 댓글+8 알고싶어요 2010.07.26 5393 0
2274 멍청한 사람도 이해할 수 있는 종교 이야기 댓글+1 SAGE 2010.07.24 3989 0
열람중 재즈피아니스트는 기독교가 좋은 종교인줄 아네... 점점 타락하고 있는 거라고? 댓글+1 SAGE 2010.07.24 4096 0
2272 증거가있어 사실이증명되면 종교가 왜있는거죠? 댓글+17 재즈피아니스트 2010.07.23 5765 0
2271 이 세상에 권리란 없습니다. SAGE 2010.07.23 3472 0
2270 뭐여... 제즈피아니스트, 내 글에 대한 답변이 자기 입장과 맞다고 생각하나? 댓글+9 SAGE 2010.07.23 4247 0
2269 그리고 재즈피아니스트는 독실한 개독신자가 아니다. 댓글+2 병신에겐조롱뿐 2010.07.10 3570 1
2268 재즈피아니스트 진짜 뼛속까지 모태개독이네.. 무섭다 ㅎㄷㄷ 댓글+2 병신에겐조롱뿐 2010.07.10 3894 1
2267 재즈피아니스트 님에게 댓글+14 SAGE 2010.07.10 4665 1
2266 성경은 댓글+26 재즈피아니스트 2010.07.09 7584 0
2265 신의 한계? 댓글+10 종교없는세상 2010.05.31 4795 1
2264 목사부부의 사는 이야기(실화5) 댓글+1 별똥 2010.05.27 4801 0
2263 그냥 놔두시죠? 댓글+10 그냥2 2010.05.25 4521 0
2262 댓글+32 재즈피아니스트 2010.05.21 7613 0
2261 3일전..황당한일 댓글+5 솟대 2010.05.20 4029 0
2260 목사부부의 사는 이야기(실화3) 별똥 2010.05.15 3795 0
2259 안녕하세요? 댓글+20 재즈피아니스트 2010.05.14 6578 0
2258 동생이 노예처럼 목사집을 지었습니다. 댓글+2 잠이안와 2010.03.14 3880 0
2257 반갑습니다!!! 댓글+10 거울처럼 2010.02.11 4069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52 명
  • 오늘 방문자 319 명
  • 어제 방문자 571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70,357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