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가면 누가 잡아 먹냐?



나의 기독교 경험담

교회가면 누가 잡아 먹냐?

가디스 1 5,119 2007.11.04 13:16
질문방을 찾을수 없어서 여기에 올립니다...
 
 
 
 
 
"교회가면 누가 잡아 먹냐?"
울 동네 어떤 아주머니가 몇칠전에 하신 말씀입니다.
그것도 성질 버럭 내시면서 나이로 이겨보시려는 생각이신지.. 참..
 
저는 말주변도 없구요... 말한마디 잘못해서 가까이 사는 사람과 얼굴 붉힐일 만들고 싶지도 않고..
난감해서 그냥 웃고 말았습니다.
그래도 기분은 왜 이렇게 더러운가요...
 
그 전에도 어떤분이 물어 오실때 한번 대답한적이 있어요.
"교회는 하느님을 믿은 사람들이 가는곳이자나요"대답했더니... (참고로 저는 해외에 삽니다.)
"아니야. 난 그냥 한국사람들 얼굴 보려고 가는데.. 그래도 목사님이 아무말씀 안하셔. 다 이미 아시지.."
헐... 
 
그래서 그 다음번에 교회 가자는 동생벌되는 이에게 그랬습니다.
"교회는 한국 사람들 보러 가는거라메.. 굳이 교회 안가도 만날수 있는거 왜 교회에 같이 가자고 하는데?" 그랬더니
"교회를 믿음으로 가지 무슨 한국 사람보러가?" 라고 하드만요.. 헐..
 
저를 교회로 이끌려고 조용히 다가와 가끔식 이렇게 한마디씩 뱃은 분들에게 뭐라고 말을 해야 하나요.

Comments

맹부 2010.08.02 21:05
잡아먹힙니다 목사들이 십일조다 감사헌금이다 건축헌금이다 마구 뜯어먹어요 십일조 안내면 지옥간다 협박하고 이게 잡아먹히는 거 아닌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64 12년 동안 교회를 다녔던 사람입니다 댓글+2 설유지 2011.02.14 5836 1
2263 기독교가 좋은 곳이 되려면.. 댓글+8 알고싶어요 2010.07.26 5827 0
2262 여기 언제부턴가 재즈피아니스트 덕분에 경험담은 개뿔 더럽혀지고 있는데... 댓글+7 SAGE 2010.07.29 5631 1
2261 좆같은 목사 아들 딸. 댓글+5 saram 2010.01.12 5626 0
2260 내 인생을 돌리고 파 댓글+5 야훼는병신 2010.10.30 5564 0
2259 기독교는 흉내내기 종교의 달인들. 햇빛속에서 2007.06.24 5536 1
2258 아들 왈 - ...꼭 우리 조상님 욕하는 것처럼 들렸어요 댓글+16 래비 2005.09.10 5527 5
2257 예진이의 개독경험담. 댓글+2 예진아씨 2010.12.03 5423 0
2256 반기련을 떠납니다.... 댓글+27 익스트림 2006.10.01 5412 0
2255 개독탈출 성공기. 댓글+1 협객 2010.12.25 5395 0
2254 "온건한" 진보적인 기독교란게 있을 수 있을까? 난 아니라고 본다. 댓글+5 코볼트 2011.09.08 5331 1
2253 오늘 교회에서.. 댓글+42 반기독첩자 2005.02.27 5318 0
2252 축복으로 인도하는 인생의 나침반(1)- 인생 댓글+4 하늘소리 2010.11.10 5318 0
2251 신에 대한 짧은 생각 댓글+2 돌콩 2011.05.08 5193 0
열람중 교회가면 누가 잡아 먹냐? 댓글+1 가디스 2007.11.04 5120 0
2249 쯧쯧.... 개독교인들보시오 댓글+3 천재 2008.10.10 5112 0
2248 신의 한계? 댓글+10 종교없는세상 2010.05.31 5043 1
2247 재즈피아니스트 님에게 댓글+14 SAGE 2010.07.10 5041 1
2246 나참 ㅋㅋ 댓글+3 ㅡ;; 2007.11.19 5037 0
2245 음... 죄송하지만 저두 답변좀 .. 댓글+5 hanalove 2007.11.25 5031 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72 명
  • 오늘 방문자 1,007 명
  • 어제 방문자 4,428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527,501 명
  • 전체 게시물 14,416 개
  • 전체 댓글수 38,042 개
  • 전체 회원수 1,66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