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교회 다니시나요?'라구 묻는 이웃에게 머라해야할지....



나의 기독교 경험담

'어느 교회 다니시나요?'라구 묻는 이웃에게 머라해야할지....

대물 11 3,302 2007.04.16 00:32
아파트 같은동 이웃과 우연히 엘레베이터에서 만났습니다.
잘은 모르지만 그냥 있기 뭐해서
'안녕하세요' 하고 인사했죠.
그랬더니 그 이웃이 '안녕하세요' 하면서, '어느교회 다니시나요?' 하고 묻더라구요.
 
순간 이런 무례한 사람이 있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상대방이 다른 종교를 가지고 있을수도 있다는 생각은 도저히 안되는 모양이더라구요.
 
담에 만나면 '안녕하세요' 하면서 ' 어느 이슬람 사원에 다니시나요?' 하고 물어 봐야겠습니다.

Comments

"저... 미신 안믿습니다!" 라고 대답하세요emoticon_021emoticon_001
빌라도 2007.04.16 10:01
이슬람 사원이 모스크입니다.
방법 많죠.
모스크 어디 다니세요?
신전, 사찰, 도장, 성당,등등
그 인간들은 교회 안나가는지 뻔히 알면서도 그렇게 묻습니다. 스트레스 받으라구요.

저는 이렇게 대답합니다. "교회가 어느 술집이오?"
전-"내가 어딜 가든말든 니가 무슨 상관이야"라고 합니다
'전 반기련입니다.' 이러세요.

개독들도 반기련은 익히 알고 있지 않을까요?
듀나 2007.04.17 04:23
"아직도 교회 다니세요?" "뉴스나 신문이나... 시사프로그램 안 보세요? (한심한듯 바라본다)"
"괜히 쌩돈 날리지 말고 정신차리세요~ (조용히) 그리고요... 전 세계가 기독교를 버리고 있대요... 뭔가 이유가 있겠죠? 조심하세요... ㅎㅎ "
휘리릭~ =3=3=3
기록원 2007.04.17 06:13
어느 라면님을 믿는 지 물어 보십시오..
'짬뽕라면'은 이단이니 절대 가까이 하지 말라구 일러 주시구요...
여호와의 증인 믿어여 그러면 머라구 할까여?
보통 저는 절에 다닙니다.. 그러죠...그럼 그들의 눈빛이 확 달라지더군요.ㅋㅋ
pmy8620 2007.04.18 21:55
저는 개독교 인데요
사버이버에 있는 반기련에 다녀요
이럴때 저는 당당히 말합니다..
반 기독 시민연합 회원입니다..라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196 수치심을 억누르며 고백합니다(옮긴 글) 댓글+18 쿠우울 2005.02.23 3362 0
2195 무슨 이런 경우가..개독 때문에 여자 인생이..쩝~ 댓글+23 후니미니 2005.02.11 3360 0
2194 자연의 세계와 인간의 세계 무성 2013.08.30 3347 0
2193 결국 헤어졌습니다... 댓글+13 치열삶 2007.03.30 3342 0
열람중 '어느 교회 다니시나요?'라구 묻는 이웃에게 머라해야할지.... 댓글+11 대물 2007.04.16 3303 0
2191 조금의 말을 하려 합니다... 댓글+1 천유설 2010.02.11 3301 1
2190 개신교아내와 처가를 가졌던 사람입니다. 지금? 행복합니다^^ 댓글+16 마룡폭주기 2006.07.18 3295 0
2189 여자친구와의 기독교에 관하여 어제 새벽에 열띤 논쟁을 하였습니다. 댓글+13 나자신을믿자 2006.04.09 3279 0
2188 경험담이지만 여러분들께 드리는 '상담'이기도 합니다. 댓글+21 Totoma 2006.09.15 3279 0
2187 저 다시 기독인으로 돌아갑니다 ㅠ.ㅠ 댓글+13 래비 2005.05.07 3273 0
2186 반기련 여러분..정말입니까ㅠ_ㅠ? 댓글+20 20살.. 2005.07.29 3271 0
2185 국사 수업 시간중에 있었던 일... 댓글+23 이경수 2004.03.23 3263 0
2184 이해할 수 없는 개독 환자 사모 댓글+18 봄의왈츠 2006.04.30 3211 0
2183 천주교 안 나가게 된 이야기 - (가입인사겸) 댓글+8 기타홀릭 2007.04.21 3196 1
2182 딸 아이가 교회 다니고 싶다고 하네요 댓글+18 audwlsl 2005.04.19 3178 0
2181 사랑은 국경과 나이는 초월해도 종교는 안된다는 미친 그년...잘 살아라 댓글+19 대서양 2004.06.06 3152 0
2180 이런 경우 어덯게 해야 하나요? 댓글+22 이규하 2004.04.06 3149 0
2179 무교 집안으로 시집 온 기독교 며느리 댓글+7 enjoy myself 2007.01.02 3147 0
2178 그냥 이것저것 잡글 댓글+16 베니레오루이 2007.03.02 3146 0
2177 개독 계모때문에 아버지랑 의절했다. 댓글+13 karma 2007.01.20 3135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4 명
  • 오늘 방문자 132 명
  • 어제 방문자 175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48,435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3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