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꿈은 목사 사모~~~



나의 기독교 경험담

나의 꿈은 목사 사모~~~

루시퍼포에버 5 2,497 2007.04.08 01:21
여기 오랜 만에 들어오네요..
 
동생이 보육원에서 근무하는 공익 근무요원입니다..
이번달에 전역하고요....
 
보육원이라는곳이 여자 선생들이 많다보니까.. 동생도 남자이고 ...
 
맘에드는 선생님이 있었더래요... 그래서 동생이 잘해보려고 많이 친해지고  잘 그 선생님과 잘 되가고 있었답니다...(혼자 만의 생각일지도 모름니다...)
 
근데 거기에 관리한는 선생님 한분이 계시답니다,.. 그 남 선생님이 동생이랑  같이 일을 많이하다보니까 그 남선생님이 대충눈치를 챈것이지요...
 
그래서 그 남선생님이 동생한데 여선생 이야기를 계속 해주더랍니다 .. 쉽게말에서 가족사항이라던가등등등...
 
그런데 이야기하던도중 
남선생왈 "여선생 꿈이 뭔줄알아???"
동생 "뭔데요"
 
남" 목사 사모가 되는게 꿈이래"
 
동생"!!!"
 
이 이야기듣고 웃겨 죽는줄 알았습니다..목사사모가가 얼마나 멋져 보였으면 .. 꿈이 의사도 아니고 법관도아니고 과학자도아니고.... 의사 사모도 아니고 변호사 사모도 아니고 목사 사모일까???
 
근데 더 충격적인건 그 보육원 선생들 기본조건이 기독교 신자인거 같은데( 확실하지는 않으나 선생들 100% 가 광신도임)거기 여자 선생님들 12분중에 3분 꿈이 목사 사모라는것입니다...
목사 딸은 2분이고......
 
보육원 아이들이 불쌍합니다. 우리나는 종교의 자유가 헌법에 명시되어 있는데 그 아이들은 애기 때부터 기독교테두리를 못벗나니 ..  불쌍한것들
 
 
 

Comments

먹사들이 여신도를 어떻게 하는지 ?
알기나 알고 저러는 것일까??
강준 2007.04.09 10:36
먹사들이 돈은 잘벌어 오니까...잘먹구 잘살려구 그런 꿈을 꾸는듯 하네요.
목사 사모인지, 교회 사모인지를 확실하게 알고나 하는 것인지...개독들은 하여간 분간들을 못한다니까~~
오랜만에 뵙습니다.
건안하시지요.
화사랑 2007.04.11 19:51
ㅎㅎㅎ 꿈은 정말 좋네요...

그거 아세요... 그 잘난 두레교회 김 모 목사 사모도 욕많이 먹죠...

왜????? 살면서 남편 밑에 있는 사람들만 봐왔으니까....

결국 목사사모라는 위치는 절대자와 대중을 이어주는 목사의 윗쪽이죠... 기가막힌 positioning입니다...

좋은 꿈 많이 꾸세요... ㅎ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36 목사들의 ..... 댓글+3 햇빛속에서 2007.06.24 5920 0
2235 기독교는 흉내내기 종교의 달인들. 햇빛속에서 2007.06.24 5339 1
2234 교회간여자친구 댓글+7 정말정말싫다 2007.05.06 3193 0
2233 부흥회에 간 적이 있었는데요... 나원 어처구니가 없서서리... 댓글+5 가운데 2007.05.06 2680 3
2232 술주정좀 했다고 제 몸에 귀신이 들어있다네요 댓글+9 콩콩팬더 2007.05.03 2848 0
2231 천주교 안 나가게 된 이야기 - (가입인사겸) 댓글+8 기타홀릭 2007.04.21 3300 1
2230 나의 교회다니던 시절..... 댓글+4 폴란드의별 2007.04.19 2512 0
2229 '어느 교회 다니시나요?'라구 묻는 이웃에게 머라해야할지.... 댓글+11 대물 2007.04.16 3422 0
2228 교육실습 과목시간에... 댓글+11 치열삶 2007.04.12 3648 0
2227 "하나님! 정말 이럴 수 있습니까" 댓글+7 차나한잔하세나 2007.04.11 2712 0
2226 假想의 線 댓글+3 사불범정(邪不犯正) 2007.04.11 1881 0
2225 아! 나의 사랑하는 어머니! 그것은 결코 어머니의 잘못이 아닙니다 댓글+9 강세월 2007.04.10 2896 1
2224 假想의 線 댓글+1 그냥 2007.04.10 1786 0
2223 며칠전 있었던일인데요.. 댓글+6 예수따위 2007.04.09 2629 0
2222 부활절 누리마루의 좌절!!! 댓글+10 누리마루 2007.04.08 3081 0
2221 변리사 지망생과 먹사의 사기극. 댓글+4 전차부대장 2007.04.08 2543 2
열람중 나의 꿈은 목사 사모~~~ 댓글+5 루시퍼포에버 2007.04.08 2498 0
2219 비오는날 무릎끊기,,,, 댓글+7 형군 2007.04.02 2617 1
2218 나는 건달이였다.... 댓글+4 개패다물린뇬 2007.04.01 2314 0
2217 100만원 헌금했습니다. 가슴이 답답합니다. 댓글+15 애써김 2007.04.01 4091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6 명
  • 오늘 방문자 315 명
  • 어제 방문자 571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70,353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