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멍청한 사람이 된 사건..



나의 기독교 경험담

순간..멍청한 사람이 된 사건..

미친토끼 7 3,190 2007.03.15 00:25
기독교를 그 누구보다 증오하는 사람중에 한사람입니다..
 
신호등에 서 있는데..
 
나이 지긋하신 아주머니 한분이 오시더군요..
 
손에는 책자와.. "대한예수교장로회"란 글이 씌여진 띠를 어께에 두르고..
 
저에게 말을 걸지 말아달라 속으로 외쳤습니다..
 
순간 버럭할것같아..
 
제나이 아직은 서른 전이라..
 
그분들께.. 언성을 높이기가..
 
예의가 아닌듯 해서..
 
제발..
 
제발.... 
 
그러나 말을 붙입니다..
 
방긋.. 웃으시며..
 
"안녕하세요.. 예수님 말씀좀 전하려고 하는데~~"
 
저도.. 웃으며 답했습니다..
 
"하하~ 죄송해요.. 저희는 집에서 제사모시거든요....."
 
전 그저.. 웃으며 뒤돌아 설 줄 알았지만..
 
왠걸..
 
돌아오는건 한마디..
 
"멍청한놈!"
 
제 나이 서른 되기까지 3년 남았습니다..
 
제가 제자신과 한 약속중 하나..
 
서른 되기 전까지 나이 지긋하신 분께는..
 
막대하지 말자입니다..
 
새파란놈이... 라는.. 그런말로..
 
욕먹기 싫어서죠..
 
서른 넘고나면..
 
할말 다 하렵니다..
 
멍청한놈 소리 듣고..
 
그때는 가만있지 않으렵니다..
 
오늘 참.. 기분이 나쁜 하루네요..
 

Comments

megod 2007.03.15 06:45
한마디만 하시지 그러셨어요 멍청한것은 우리의ㅡ얼을 숭상하고 ...를 말합니까?

그것은 국민교육헌장~~에도 나오는것인데 아줌마는

이수라엘 잡구신이 씌어군요 ...라고요 ...라고요 ...emoticon_005
매향청송 2007.03.15 10:16
괴독들은 역시emoticon_145emoticon_145
해라구 2007.03.15 18:00
emoticon_095 막 대하셔도 됩니다.
예의를 지켜봐야 그걸 이용합니다.

참 나잇살이나 먹어가지구 자~알 가르친다. emoticon_001emoticon_001
기라성 2007.03.16 12:06
잘 하셨어요

그렇지만 욕을 하는 사람은 용서 하지마세요

그것도 버룻이 되어 있을테니까

혼내줘야 합니다
멍멍토낑 2007.03.16 23:38
에구...욕보셨습니다..담부터 아예 상대를 마세요...뭐 일일이 신경써요...
쏘쑨 2007.03.20 11:06
나이를 겉으로만 먹은 사람들이 참 많은 세상입니다

그런사람들에게까지 예의를 갖추시는 미친토끼님의 인성에 박수를 보냅니다emoticon_152emoticon_152
surd 2007.03.25 12:57
"멍청한놈!"이라니....사이비에 속고사는 댁들이 더 멍청하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04 울 어무니 얘기... 댓글+5 멍멍토낑 2007.04.01 2565 0
2203 오늘 있었던 일... 댓글+7 락의신 2007.04.01 2891 0
2202 가족사정으로 이사했습니다 댓글+1 빌어먹을개독 2007.03.31 2066 0
2201 오늘 황당한걸 봤습니다... 댓글+5 CANON060 2007.03.31 2977 0
2200 결국 헤어졌습니다... 댓글+13 치열삶 2007.03.30 3836 0
2199 개독..놈들.... 이제야알것같슴니다 회원님들 댓글+7 개독때려잡기 2007.03.30 3190 1
2198 괴독시키 무슨 짓을 할지 ... ㅋ 댓글+3 아드레날린 2007.03.29 2267 0
2197 집이 싫네요.. 교회인지 나발인지 똥경까지 싹다 불사질르고 싶습니다.. 댓글+5 치타 2007.03.29 2615 0
2196 저도 도움을 바라겠습니다. 댓글+4 스칸 2007.03.28 2866 0
2195 20여년동안 교회에 다니고있는 사람입니다. 고민 좀 들어주세요 댓글+16 너바나 2007.03.28 4824 0
2194 이게 정상적인 가정입니까?<네이버 어느분의 하소연> 댓글+10 반고호니 2007.03.27 4230 2
2193 개독학교 신일... 변태목사ㅋ 댓글+5 작은꿀밤나무 2007.03.26 3100 0
2192 프랑스가 UFO에 자료 공개에 대하여... 댓글+2 개독목사 2007.03.24 2607 0
2191 예전에 여의도 순뽁끔 교 다닐때~ 얘기.. 댓글+5 매향청송 2007.03.21 3464 1
2190 아직도.....--_--;; 댓글+3 매향청송 2007.03.19 2637 0
2189 아 정말 무개념 개독들.. 댓글+4 북극이 2007.03.17 2353 0
2188 10년 더 된 경험이네요. 댓글+5 싹3 2007.03.17 2781 0
2187 어제 있었던 일.. 댓글+4 개독교물러가라 2007.03.16 2422 0
2186 들어주세요... 댓글+9 치열삶 2007.03.15 2873 0
열람중 순간..멍청한 사람이 된 사건.. 댓글+7 미친토끼 2007.03.15 3191 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96 명
  • 오늘 방문자 4,619 명
  • 어제 방문자 7,645 명
  • 최대 방문자 7,815 명
  • 전체 방문자 1,711,959 명
  • 전체 게시물 14,416 개
  • 전체 댓글수 38,044 개
  • 전체 회원수 1,66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