걍 며칠전 얘기...



나의 기독교 경험담

걍 며칠전 얘기...

개고기만두 3 1,775 2007.03.11 09:13
요즘 배우고 있는 게 있어서 귀가시간이 늦습니다. 보통은 버스를 타고 다니지만 가끔 기분나면
 
1시간 반 좀 못걸리는 거리를 걸어서 귀가하는데, 며칠전에 12시 다되어 걸어들어오다
 
이상한 2인조한테 붙들렸습니다. -_- 안그래도 평소에 도인 or 전도워리어들한테 잘 걸리는 편인데
 
손에 기독경을 들고있는 뽄새가 딱 전도워리어드만요. 이 미친 늠들은 시간이 몇신데
 
전도질이야...싶어서 그냥 지나칠랬는데 이것들이 지능적으로 신호등 앞에 서서-_-
 
추근덕거리는겁니다. 뭐 설문조사 하나만 간단히 해달래나요. 그래 기왕 걸린거 오늘 함 한따까리 해보자,
 
싶어서 그래 얘기나 들어봅시다. 했더니 xxx에 대해서 들어보셨나요...이런 얘기를 몇개 늘어놓더니
 
(이래뵈도 전직 개독인데 그럼 그런 거 안들어봤겠냐...하는 식으로 듣고 있었죠) 대뜸 하는 말이
 
'하나님 어머니에 대해서 아시나요?' 그러는겁니다. 아차...더럽게 걸렸다 싶더군요. -_-;
 
니들 안상홍 떨거지냐? 하는 말이 목까지 튀어올라오는거 참고 예 대충 알죠 했더니 굉장히 반가워-_-하더군요.
 
(사실 하나님 어머니는 좀 매니악한-_- 개념이다보니....)
 
딱 봤더니 길 사이드로 건너편에 아니나 다를까 안상홍 패거리네 교회(하나님의 교횐가 뭔가....)가 있더군요. 젠장-_-
 
오늘 조때봐라...하는 심정으로 말하는 족족 성경적 근거(!)를 대가면서 죠낸 까줬습니다. 물론 반기련에서 눈팅하면서
 
익힌 내공에 덤으로 개독시절(지딴엔 나름 신실했었답니다. -ㅅ-;) 쌓았던 개독마공을 시전해서 기브업 받아냈죠.
 
의기양양하게 '뭐...늦은 시간에 수고하시는데 설문지는 작성해드리고 갈게요'했더니 '아뇨, 선생님은 굳이
 
작성하시지 않으셔도 될거 같네요'하더니 보내주더군요. 아이고 꼬셔라...하고 신호등을 건너는데
 
이번엔 길 건너자마자 또 아줌마 2인조 -_- '하나님의 교회에서 나오셨죠? 저기 길건너기 전에 같은 교회 분들하고
 
얘기 길게 했는데...'했는데도 불구하고 전의에 불타는 아줌마 워리어들, 앵무새같이 아까 아저씨 2인조가 했던 얘기 또합니다.
 
뭐 그 뒤로의 패턴도 대충 비슷...-_-;;
 
2연승을 거두고 나서 의기양양하게 포장마차에서 떡볶이 사들고 집에 들어가서 야참으로 맛나게 먹었답니다.
 
그날따라 야식이 왜 그렇게 꼬시던지....ㅎㅎㅎ

Comments

megod 2007.03.11 11:51
emoticon_077emoticon_069
ㅎㅎㅎ 정말 재미있네요..ㅎㅎㅎ
정말 신났겠습니다.ㅎㅎㅎㅎㅎ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196 들어주세요... 댓글+9 치열삶 2007.03.15 2514 0
2195 순간..멍청한 사람이 된 사건.. 댓글+7 미친토끼 2007.03.15 2782 0
2194 아씨 나 할말 많아!! 댓글+2 빌어먹을개독 2007.03.14 1715 0
2193 나 좀 도와줘여!!! 댓글+3 빌어먹을개독 2007.03.14 1791 0
2192 친구따라 교회가기 댓글+11 성경은구라다 2007.03.14 2719 0
2191 저희 아파트 엘리베이터 게시판에요... 댓글+9 매향청송 2007.03.14 2916 0
2190 아 진짜 미치겠네요 댓글+4 룹희 2007.03.13 2204 0
2189 불교적인 글 - 神을 버려라! 댓글+1 진실을 찾자 2007.03.11 1817 0
2188 어제 저녁에 집에 오는데 말이죠... 댓글+7 無교 2007.03.11 2291 0
열람중 걍 며칠전 얘기... 댓글+3 개고기만두 2007.03.11 1776 0
2186 우상숭배.... 댓글+5 개독반대 2007.03.10 2093 0
2185 개독교도들의 무지함... 댓글+7 RandyRhoads 2007.03.09 2667 0
2184 집 찾아 오면 쉽게쫒기 하나더. 댓글+7 surd 2007.03.09 2462 0
2183 오랜만에 쓴 짧은 경험입니다 댓글+3 타이슨 2007.03.07 2039 0
2182 기독교 학교에 다녀요.. 댓글+3 북극이 2007.03.06 2216 0
2181 무시하자 댓글+4 납스 2007.03.06 1891 0
2180 자랑스런 파병사에 오점을 남긴 군상들 댓글+10 보러온사람 2007.03.06 2786 0
2179 공립학교에서 기독동아리가 왠말? 댓글+5 나는 조선의 선비다 2007.03.05 2135 0
2178 온유한 표현을 부탁드립니다. 댓글+4 예진아빠 2007.03.05 2043 1
2177 광주보건대학~~(펌글) 댓글+8 차나한잔하세나 2007.03.04 2548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2 명
  • 오늘 방문자 431 명
  • 어제 방문자 571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70,469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