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독친구



나의 기독교 경험담

개독친구

기독전멸 2 1,668 2007.01.20 12:02
올 봄에 결혼한다는 개독친구,
만약 제가 결혼한다면  토요일에 꼭 하랍니다.
왜냐면 주일날이니까 자기가 못간답니다.
-_-;
그러니까 꼭 토요일에 하랍니다.
자기 다른 친구도 사주로 날짜를 받았는데, 자기 주일날이라고 못갔다고
어찌나 미안하던지~하면서 그러니까 넌 꼭 토요일에 하라고 하더군요.
 
웃기지도 않아서.
 
정말..고등학교 친구들 다 인연끊고 싶습니다.
죄다 기독교인..
한 명 불교지만 그다지 친하지 않았고.
다들 따로 국밥이니..
참 제가 인복이 없나봅니다.
전생에 무슨 죄를 졌길래
기독교인이 주변에 깔렸을꼬..
 
 
인생 되돌렸으면 좋겠네요.
참~

Comments

고타마 2007.01.21 03:00
도움 안되는 것들은 다 치세요 세상은 혼자 입니다. 내가 힘들도 내가 아파도 결국은 내가 감당하고
겪어야 합니다. 어느 누구도 대신해 줄수 없습니다. 마음 강하게 가지세요 특히 교회땜에 토욜 결혼하라는 미친놈들과는 아예 상종도 하지 말아야 합니다. 그게 사람입니까
화사랑 2007.01.24 22:19
ㅎㅎㅎ 원수를 사랑하는 기독인들이...

요일을 가려서야 쓰나요... ㅎㅎㅎㅎ

친구에게도 저러면.... 남에게는 어떻게 할런지...

원수를 사랑하라???? ㅎㅎㅎ 오늘은 이말이 계속 머릿속에 남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116 개독 계모때문에 아버지랑 의절했다. 댓글+13 karma 2007.01.20 3311 0
2115 뭘 알겠어..! 댓글+2 아침햇살 2007.01.20 1548 0
열람중 개독친구 댓글+2 기독전멸 2007.01.20 1669 0
2113 현실모르는 목사란 지위~ 댓글+4 아침햇살 2007.01.18 1953 0
2112 왜 필리핀 선교를 가면서 70만원을 요구 하는가? 댓글+7 25년세뇌 2007.01.17 2628 0
2111 종교는 종교일뿐이다 태종대 2007.01.17 1439 0
2110 내가 본 신학생 댓글+16 25년세뇌 2007.01.17 3804 0
2109 모태 신앙으로 계속 다니던 제가 교회를 포기하려고 합니다... 댓글+12 25년세뇌 2007.01.17 3182 0
2108 교회가 처음으로 제게 유용한 짓을 했군요... 댓글+1 Belldandy 2007.01.14 1775 0
2107 이 인간 어떻게 죽이나요 댓글+4 기독사냥꾼 2007.01.14 1993 0
2106 내가 기독을 미워하게된 결정적 계기 댓글+4 고타마 2007.01.14 2097 0
2105 날이 춥네요... 댓글+4 백세청풍 2007.01.13 1826 0
2104 오랜만에 경험담 올립니다. 제가 겪은 먹사들. 댓글+2 사람이최고다 2007.01.13 1806 0
2103 그러하다 댓글+1 이것참 2007.01.13 1453 0
2102 무서워 집니다 댓글+2 선량한학생 2007.01.12 1758 0
2101 망하고 있는 교회.. 댓글+11 아침햇살 2007.01.11 3092 0
2100 작년 12월 눈오던 일요일에 댓글+5 성경은구라다 2007.01.10 2058 0
2099 안녕들하세요. 저의 두번째 경험담입니다. 댓글+4 백세청풍 2007.01.10 1879 0
2098 기독교인들은 증오로 찬 사람이 대부분 댓글+2 고타마 2007.01.07 2026 0
2097 경험담 또 씁니다 댓글+9 모고링 2007.01.07 2606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9 명
  • 오늘 방문자 309 명
  • 어제 방문자 571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70,347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