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 여친..



나의 기독교 경험담

옛날 여친..

깐느 3 1,559 2006.12.21 23:41
옛날 여친이 교회를 다녔습니다.
기념일이 일요일과 겹치면 교회가 우선이었고..
일요일뿐만 아니라 크리스마스,설,추석 이럴땐 얼굴 보기도 힘들었죠.
그 긴 연휴중 하루도 안만나 주더라구요.
교회 행사가 더 중요하다고..
그럴땐 솔로 아닌 솔로가 되버리곤 했죠.
 
저한테 그럽디다. 교회 나올 수 없냐고..
전 여친을 사귀기 전 부터 종교라 하며 고개를 설래설래 흔들던 놈이라...
절대 못나간다고 했죠.
 
 사실 어릴적 부터 아픔이 있던터라..
어머니 아버지 종교가 달라 싸움이 잦았었거든요.
아버지는 못가게 하고 어머니는 몰래 데려가고..
틀키기라도 하는 날엔...
어린맘에 얼마나 하루하루가 긴장이었는지 모릅니다.
종교 문제가 아니었다면 우리 부모님은 싸울 일 없었을겁니다.
 
그렇게 자란 제가 종교를 좋아 할리가 없죠.
 
그런데 여친이 교회를 다니는 거였습니다.
첨 만날땐 안다녔는데...차츰 교회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 지더니...
위에서 말했듯이 거의 얼굴 조차 보기 힘들게 된거죠.
 
이맘때쯤 이었나? 크리스마스 카드를 주더라구요.
교회에서 뭔 직책을 맡아 내년 부턴 바빠 질꺼라고....
지금 보다 얼굴 더 못보게 되더라도 이해하라고...
보고 싶은면 교회로 오라고..
 
그러다 헤어졌습니다.
그땐 헤어진 이유를 모르겠던데...지금은 알것 갔습니다.
제가 안만나 주니 뭐니 하면 짜증내는 날이 많아지자....
교회냐...남친이냐...고민하다....
교회를 택한것 같네요.
 
그렇다고 나쁜여자는 아니니까 욕은 하지 마시구요.
그냥 한번 적어봤습니다.
여기 들어 오니까 생각이 나길래....
 
 
사랑은 국경은 넘어도 종교는 못 넘나 봅니다.
 
 
 
*오늘 신문에 봤는데 스님들이 예수 탄생을 축하하더라구요.
 얼마나 보기 좋습니까...(저 불교 아님. 무신론자임..)
 기독교도 타종교 깍아내리는 짓 그만 하고 조용히 믿으면 좋으련만....*

Comments

욕해서 무엇하겠습니까..
사랑은 결단코 종교는 넘을 수 없습니다.
아니 정확히 말하면 사랑은 기독을 결코 넘을 수 없습니다...
The Khan 2006.12.22 18:14
꼭 그런거만은 아니에요..
여기에 가끔씩 올라오는 글을 보면
자신의 반려자나 사랑하는 사람을 결국 종교로부터
해방시키신 분들이 있어요..
제 이야기 한번 읽어 보시길..개독이나마 건강한 여친을 가진것을 행복하게 여기실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076 안녕하세요^^ 가입인사겸^^ 댓글+2 내아이디뭐였지 2006.12.24 1403 0
2075 고해성사 댓글+4 코스모스 2006.12.23 1602 0
2074 큰일났어요 ㅜㅜ 댓글+2 Belldandy 2006.12.23 1393 0
2073 열받게하는 개독상무 댓글+3 행복한세상 2006.12.22 1469 0
열람중 옛날 여친.. 댓글+3 깐느 2006.12.21 1560 0
2071 나의 친구.. 댓글+3 멍멍토낑 2006.12.21 1471 0
2070 저희 친구의 실화. 댓글+3 JAHYEON 2006.12.20 1593 0
2069 개독때문에 생긴 고독 댓글+3 salkkagi 2006.12.20 1543 0
2068 예수쟁이 에 대한 안좋은 추억 댓글+2 에반겔리온초호기 2006.12.19 1421 0
2067 어떻게해야할까요. 댓글+8 나는나를믿는다 2006.12.19 1764 0
2066 남의 잔치까지 방해하는 /...... 댓글+3 깐느 2006.12.18 1595 0
2065 제가 개독을 떠나온 경위... 댓글+5 자일리톨123 2006.12.18 1808 0
2064 멋진 선생님 ㅋ 댓글+8 Belldandy 2006.12.16 1869 0
2063 오랜만에 경험담 씁니다. 댓글+1 MadKiller 2006.12.16 1295 0
2062 개독과 함께 꿀꿀한 아침을 열다~! 댓글+2 엔키두 2006.12.16 1396 0
2061 (-_-)(_ _)... 동생의 .. 댓글+6 tito 2006.12.14 1808 0
2060 신학대학교 학생입니다. 댓글+11 예수쟁이들과춤을 2006.12.12 2710 0
2059 그녀에게 쓰는 두번째 이야기. 댓글+3 60억분의1 2006.12.10 1523 0
2058 그녀에게 쓰는 첫번째 이야기. 댓글+8 60억분의1 2006.12.10 1831 0
2057 번외... 댓글+1 쭈니얌 2006.12.10 1350 0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31 명
  • 오늘 방문자 153 명
  • 어제 방문자 9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965,803 명
  • 전체 게시물 14,433 개
  • 전체 댓글수 38,223 개
  • 전체 회원수 1,64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