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가십시오.. 님과 같은 분은 필요 없습니다.



나의 기독교 경험담

잘 가십시오.. 님과 같은 분은 필요 없습니다.

ravencrow 7 2,044 2006.10.01 13:48
1. 그 2000년, 아니 실상은 1800여년을 내려온 종교와 반면되는 입장이 1800년전부터 존재 했더랍니다.
 
그럼 그 2000년짜리 종교는 다른 1800년, 아니 실상 기독교의 모태가 되었고, 더 긴세월을 이어온 입장을 인정하고 용납 했습니까?
 
 
 
2. 그 전도의 자유..
 
그 특성안에서 민속 신앙을 욕하며, 타 종교를 폄하 비하하는 행태는 여전합니다.
 
특히나 묻고 싶습니다.
 
과연 점성술사로서 내가 종교의 자유와 타인의 사상의 자유를 침해하지 않는 우리나라에서..
 
점성술사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기독교에 욕을 먹어야 할 이유는?
 
님의 논리 대로면 없습니다.
 
그런데 욕을 먹습니다. 이것이 실상입니다.
 
 
 
3. 눈이 있으면 똑바로 보시기 바랍니다.
 
현실과 이상은 다릅니다.
 
결국 보이지 않는 곳에서 우리는 기독교에게 이곳 저곳을 찔리며 살아 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음지에서 양지로 나올수 있는 세상이 되어 나왔는데..
 
저놈의 기독교란 놈은 변한게 없더라는 말입니다.
 
 
 
 
내가 왜 이 이야기를 할까요?
 
님의 논리 대로면.. 우리도 기독교로부터 욕을 먹어야 할 필요가 없습니다.
 
종교의 자유, 사상의 자유.. 이런게 잘 지켜지고 존중 된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그러나.. 현실을 보십시오.. 누가 먼저 타인의 종교를 깔아 뭉개고, 타인의 사상을 향해 독설을 내 뱉습니까?
 
이 싸움의 근원은 누구입니까?
 
 
 
감정싸움?
 
나는 율법을 택한 것 뿐입니다. 서로 사랑하라.. 네 이웃을 용서하라..
 
이따위 거지 발싸개 같은 소리가 아니라..
 
눈에는 눈, 이에는 이라는 평범한 인과의 법칙 안에서 살아가는 율법을 선택했을 따름입니다.
 
만일 님의 논조가 정녕 옳다면, 나의 이러한 선택은 진리 안에서 존중 되어야 할 것이며, 내가 보는 진리 또한 존중 되어야 할 것입니다.
 
또한 나의 행동과 말과, 신념에는 정당성이 부여 될 것입니다.
 
이것은 감정에 의한 것이 아닙니다. 신념에 의한 것이지요.
 
나는 암 아라침입니다.
 

Comments

노아의팥죽 2006.10.01 23:02
맞는 말씀 이십니다
아니 내가 개독을 믿다보니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어 안티가 된건데 어디서 앙탈 부리기는.............
한얼 2006.10.01 23:46
원문 쓴사람은 불과 몇년전까지만해도 주일학교
유년부 소속이었을겁니다.

거기서 <에~쭈님....에~쭈님.....> 하면서 손뼉치고 찬양하던

초등학생이 몇년 지나니까 뭘좀 안답시고 여기 들어와서

한다는 소리가 마지막에....<하나님은 사랑이십니다?>

철딱서니 없는 맹신자에게 운영자님의 글이 너무도 아깝습니다.
장정헌 2006.10.02 14:38
어렸을때부터 쇠뇌 되어 개독교신이 유일신이라고 철썩 믿기때문에 어쩔수가 없나 봅니다
웃기고있네들 2006.10.04 03:42
역시 반기련 인간들은 이런식이라니까 ㅎㅎㅎㅎㅎ
어으 역겨워~~~~~ 구역질 나려고 하네^^
역겨울거 없거든 ...
구역질나면 토하면 그만이지~

성경만큼 역겹기야 하겟니~
겐조 2006.10.10 01:42
교회에서 하나님은 사랑이라고 10만번 외치고 나니까 성령이 충만해져서 그따위로 말하냐?
윌링투런 2006.10.07 22:05
이런식이라면 어떤식을 말하는거죠 ?

뭐 바꿔 보면 기독교 신자분들, 전도사분들, 목사분들도 항상 그런식이지 않나요?

뒤에서 숨어서 한마디 한마디씩 욕이나 하고있는 사람은 오히려 당신이지 않습니까?

비겁한 자세가 아닙니까?

설득을 시켜보던가 하시죠.

진짜 기독교 신자라면 그러지말고 "비록 쓰레기통으로 가더라도 나는 이사람들에게 믿음을 주리라!" 하고 설교를 하시죠?

그편이 오히려 당당하고 멋진 모습아닙니까?

아니면, 지금 하고계신 행동이 하나님께서 좋아라 하실 모습일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976 염병하고 있네 웃기고 있네들.. 댓글+1 지새는비 2006.10.04 1652 0
1975 야비한 웃기고있네들 댓글+6 천년제국 2006.10.04 1995 0
1974 웃기고있네들 이 자식 댓글+7 천년제국 2006.10.04 2019 0
1973 추석 잘들 보내세요. 댓글+6 반기전사 2006.10.04 1892 0
1972 기독교에 대해 안좋게 보시는 것에 대한 궁금증.. 댓글+23 잌투스 2006.10.03 3553 0
1971 천주교... 댓글+4 듀나 2006.10.02 1838 0
1970 아..화나... 댓글+8 천년제국 2006.10.02 2057 0
1969 지폐훼손하는 C발놈들 댓글+4 천년제국 2006.10.02 1800 0
1968 놀이방에 놀러온 개독교 할머니의 쇠뇌 댓글+7 장정헌 2006.10.02 2071 0
1967 오늘도 짜증나는날. 댓글+6 60억분의1 2006.10.01 1836 0
1966 자꾸 믿음이 떨어집니다 댓글+6 선량한학생 2006.10.01 1999 0
1965 반기련을 떠납니다.... 댓글+27 익스트림 2006.10.01 5395 0
열람중 잘 가십시오.. 님과 같은 분은 필요 없습니다. 댓글+7 ravencrow 2006.10.01 2045 0
1963 침대에서 떨어진 예수재이 댓글+6 몽팔 2006.09.30 1861 0
1962 등쳐먹는 전도사... 댓글+6 행복한세상 2006.09.29 1980 0
1961 욕쟁이 개독전무 2탄 댓글+14 행복한세상 2006.09.28 2613 0
1960 상쾌한 출근길을 망친 앵무새 한마리... 댓글+8 멍멍토낑 2006.09.28 2052 0
1959 [내꺼 내가 펌]어제 지하철에서... 댓글+7 세일러문 2006.09.26 2230 0
1958 욕쟁이 개독전무에게 당하다. 댓글+9 행복한세상 2006.09.26 2225 0
1957 기도하는 웃음치료사~ 댓글+6 아침햇살 2006.09.25 1974 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6 명
  • 오늘 방문자 1,242 명
  • 어제 방문자 1,805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357,704 명
  • 전체 게시물 14,428 개
  • 전체 댓글수 38,225 개
  • 전체 회원수 1,66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