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경험담 3 페이지 > 안티예수



나의 기독교 경험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244 개신교 설립 학교를 다니는 학생입니다만 필수강의 때문에 괴롭네요. ;; 댓글+2 영생거부 2007.10.08 5156 0
2243 재즈피아니스트!!!!!!!!!!!! 댓글+1 도라지꽃 2010.09.11 5050 0
2242 목사부부의 사는 이야기(실화5) 댓글+1 별똥 2010.05.27 5036 0
2241 어머니의 장례 댓글+19 스칸 2007.02.04 5032 0
2240 전철에서 - 자유시민의 권리 댓글+4 거울처럼 2008.11.18 5003 0
2239 방언이 거짓인 이유 댓글+41 위버멘쉬 2004.11.27 5001 0
2238 에잇짜증나.... 댓글+2 후시딘 2008.02.13 4993 0
2237 길거리, 지하철에서 찬송가부르고 소리치는 사람들에게 뭐라 해야하죠? 댓글+65 노재웅 2006.01.22 4946 0
2236 성경이 날조되었음을 알았을 때.. 댓글+3 imokko 2009.08.23 4902 0
2235 그냥 놔두시죠? 댓글+10 그냥2 2010.05.25 4886 0
2234 20여년동안 교회에 다니고있는 사람입니다. 고민 좀 들어주세요 댓글+16 너바나 2007.03.28 4848 0
2233 참으로 피가 거꾸로 솓아오르는 한마디... 댓글+32 Microwave 2005.01.24 4779 0
2232 100만원 헌금했습니다. 가슴이 답답합니다. 댓글+15 애써김 2007.04.01 4777 0
2231 뭐여... 제즈피아니스트, 내 글에 대한 답변이 자기 입장과 맞다고 생각하나? 댓글+9 SAGE 2010.07.23 4736 0
2230 기독교는 애들한테까지 헌금을 받아쳐먹어야하나 -_- 댓글+2 기독교정말싫어 2011.07.02 4710 3
2229 신에 대한 짧은 생각 댓글+1 아폴론 2013.08.19 4680 0
2228 어제 목사를 패고 말았습니다. 기분이 좋지 않네요. 댓글+22 화염병 2006.03.28 4645 0
2227 고민상담좀 해주세요 ㅠㅠㅠㅠ 존물교회 2010.08.10 4644 0
2226 재즈피~~ 어쩌고 댓글+2 꿀돼지 2011.06.15 4608 1
2225 ‘교파 하나 만듭시다.’ 댓글+4 두개의천국 2009.02.16 4604 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00 명
  • 오늘 방문자 6,347 명
  • 어제 방문자 7,672 명
  • 최대 방문자 7,815 명
  • 전체 방문자 1,750,839 명
  • 전체 게시물 14,416 개
  • 전체 댓글수 38,044 개
  • 전체 회원수 1,66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