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녀 탄생설의 허구....야훼가 마리아를 택한 이유

안티예수를 방문하신 기독교인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입니다.
이 곳의 글들을 꼭 읽어 보신 후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기 바랍니다.

▶동정녀 탄생설의 허구....야훼가 마리아를 택한 이유

이드 0 4,441 2005.03.04 13:58
..
만약 예수가 실존 했다면 마리아가 간음해서 낳은 사생아였을 겁니다.

마리아가 성령으로 임신했다고 거짓말을 하여 목숨은 부지했지만, 그 당시에도 상식이 있는 사람들은 터무니 없는 말임을 알고 있었겠죠.

그러니 남들에게 자랑을 할 수 없는 것은 당연지사라고 하겠습니다.

개독경에 보면 예수가 어머니에게 불손하게 대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는 자신이 사생아임을 알고 어머니를 증오한 결과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가출하여 저주와 악담을 퍼붓는 모습 역시 세상에 대한 증오심이 많았음을 증명합니다.

저도 예수가 실존인물이 아니라는 것에 공감하나, 실존인물이라는 가정 하에 글을 써보았습니다.

===============================================================

[야훼는 왜 마리아를 택했을까?]

 

예수의 동정녀 탄생 설화는 마태와 누가복음에만 서술되어 있는 전승이다.
이러한 신화가 또 다른 전승을 모방했다는 그 근거에 대해서는 일단 논외를 하기로 하고...

카톨릭에선 예수의 모친을 신격화하여 성모라고 까지 떠받들고 있는 데
주지하는 바 예수란 이름이 그당시 아주 흔한 이름인 것과 같이 마리아도 아주 흔한
이름이었다 한다.게다가 그 둘다 성이 없었다는 것은 무엇을 뜻할까?

여기서 몇가지 의문을 제시하고자 한다.

첫째:예수 즉 소위 야훼의 독생자이며 더우기 야훼 자신이기도 한 그 몸을 태어나게 하기 위한 씨받이로서 선택된 마리아란 여인은 어떤 여인이었으며 어떠한 기준으로 선발하였나하는 의문이 되겠다.일단 요셉과의 결혼생활 그리고 예수의 동생들을 출산한 것으로 묘사된 바이블을 보면 분명히 신적인 존재가 아님은 확실하다고 사료된다.
*그러면 야훼의 선택 기준은 무엇이었는가?바이블은 이에 대해 전혀 묵묵부답이다.
*마리아가 다윗가문이라서 선택했다?(그러나 다위의 후손으로 과연 마리아 밖에 없었을까?)
*믿음이 신실해서?(그러나 바이블은 마리아의 믿음에 대해 전혀 기록한 바 없다)
*마리아가 이뻐서? 아니면 착해서?
*마리아가 특수한 자궁을 가져서?(이또한 예수 동생들의 출생을 보면 말이 안되고...)

둘째:마리아의 원죄는 어떻게 되었을까?
만일 마리아의 원죄를 인정한다면 예수의 원죄도 인정해야 된다는 모순이 따르겠고
혹시 마리아는 특수한 존재라서 소위 그 원죄란 것을 사면해 줬다면 그 특수한 존재와 성관계를 맺은 요셉은 어떠한 존재인가? 그리고 반쪽이나마 그 피를 받아 태어난 예수의 동생들은 어떤 존재인가?

셋째:어쨋던 혼외 임신을 한 마리아는 이에 대해 어떠한 고통도 처벌도 받지 않았는데 요셉은 성령이 참고 살아라고 부탁을 해서인지 불만을 억누르고 데리고 살았다고 치고....
그 동네엔 어른도 없었는가? 그리고 친척도 없었는지?
*마리아는 자신이 성령으로 잉태한 사실을 고백한 적이 전혀 없다.
*요셉도 마찬가지
*결국 이 두사람외는 아무도 몰랐다는 반증이 아닌가?

넷째:소위 성령 잉태를 한 마리아의 이후 행적이 도저히 이해가 안된다.
*요셉에 대해 미안한 그리고 죄스런 감정을 표출한 적도 없고
*가나의 혼인잔치를 보면 조급한 모습을 예수에게 보이고 있으며
*예수가 설교할 때 집으로 데려갈려고 하는 보통의 모친 모습으로 묘사되어 있다.
만약 마리아 자신이 성령으로 잉태한 사실을 인지하고 있었다면 그녀의 행위가 과연 부합되는 행동이었을까?

그대가 만일 마리아의 처지였다면 어떻게 행동했을까?
한번 상상해 보시라.

결국 야훼가 아니 복음서의 기자가 마리아를 선택한 기준은
보편적이며 그 당시 흔한 이름을 차용함으로서 보통 사람에 대한 배려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다고 보여지는데 그대의 생각은 어떠한가?(물론 예수란 이름의 차용도 마찬가지겠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4 ▶예수는 무당인가 아니면 해리성 정체 장애증 환자인가 혹은 비열한 신인가? 이드 2005.03.07 4302
453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숫염소로다 이드 2005.03.04 4174
452 ▶독생자인가? 맏아들인가? 이드 2005.03.04 4213
451 ▶예수도 이단이다? 이드 2005.03.07 4176
450 ▶구약의 메시아와 예수의 차이점 이드 2005.03.07 4161
449 ▶예수는 사탄임을 고백한 바이블 이드 2005.03.04 4434
448 ▶예수는 과연 대속물로서 가치가 있는가 이드 2005.03.10 4721
447 ▶예수의 지문을 비교해 보자. 이드 2005.03.04 4844
446 ▶예수의 호칭..랍비(선생님)라는 호칭에 만족하는 예수 이드 2005.03.07 4706
445 <b><FONT color=#d801e5>챕터 2[출생과 가족]</font></b> 이드 2005.03.04 3896
열람중 ▶동정녀 탄생설의 허구....야훼가 마리아를 택한 이유 이드 2005.03.04 4442
443 ▶동정녀 탄생설의 허구 이드 2005.03.04 4655
442 ▶예수의 족보 이드 2005.03.04 3698
441 ▶예수의 족보....14대를 맞추기위한 마태 기자의 조작 이드 2005.03.07 3914
440 ▶예수와 가족 이드 2005.03.04 4205
439 ▶예수의 가족은 왜 이집트로 도피하였을까? 이드 2005.03.04 4199
438 <b><FONT color=#d801e5>챕터 3[예수의 인간관계]</font></b> 이드 2005.03.04 4086
437 ▶예수와 형제들 그리고 친구....예수는 얼마나 외로웠을까? 이드 2005.03.04 4520
436 ▶세례요한과 예수의 갈등과 투쟁 이드 2005.03.04 4200
435 ▶ 만약 일본인이 조선의 독립을 위해 싸웠다면?....가나안인 시몬 이드 2005.03.04 427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5 명
  • 오늘 방문자 1,036 명
  • 어제 방문자 4,428 명
  • 최대 방문자 5,411 명
  • 전체 방문자 1,527,530 명
  • 전체 게시물 14,416 개
  • 전체 댓글수 38,042 개
  • 전체 회원수 1,66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