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화산의 모세와 엘리야....모세는 얼마나 억울했을까?

안티예수를 방문하신 기독교인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입니다.
이 곳의 글들을 꼭 읽어 보신 후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기 바랍니다.

▶ 변화산의 모세와 엘리야....모세는 얼마나 억울했을까?

이드 0 3,055 2005.03.04 12:30
..
<<엿새 후에 예수께서는 베드로와 야고보와 야고보의 동생 요한만을 데리시고 따로 높은 산으로 올라 가셨다. 그 때 예수의 모습이 그들 앞에서 변하여 얼굴은 해와 같이 빛나고 옷은 빛과 같이 눈부셨다. 그리고 난데없이 모세와 엘리야가 나타나서 예수와 함께 이야기하고 있었다. (마태 17:1~3) >>

 

소위 변화산에서 예수,모세 그리고 엘리야의 삼자 대면 실황이 되겠다.

여기서 우리는 모세와 엘리야는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다가 변화산에 나타났을까하는 의문을 제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면 엘리야는 그동안 어디에 있었을까?
<<그들이 말을 주거니 받거니 하면서 길을 가는데, 난데없이 불말이 불수레를 끌고 그들 사이로 나타나는 것이었다. 동시에 두 사람 사이는 떨어지면서 엘리야는 회오리바람 속에 휩싸여 하늘로 올라 갔다. (왕하 2:11) >>

*엘리야는 회오리바람을 타고 승천했다고 기록되어 있으니 그동안 하늘나라에 있었을게다.
*그동안 어떤 일을 하고 있었는지에 대해서는 바이블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

 

<<모압 땅에 있는 벳브올 맞은편 골짜기에 묻혔는데 그의 무덤이 어디에 있는지는 오늘까지 아무도 모른다. (신 34:6) >>

*모세는 죽어 벳브올 맞은편  골짜기에 묻혔다했으므로 그의 영혼은 틀림없이 쉐올에 있었을게다.
*모세 역시 변화산에 나타날 때 까지 무엇을 하고 지냈는지 바이블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

 

자 그러면 장소를 변화산으로 옮겨 보자.
현실의 예수....쉐올에 있다가 나타난 그러나 육체를 가지지 못한 모세.....하늘에서 육체 역시 고스란히 보존하고 있던 엘리야.....이 세사람이 삼자 회담을 하였다 한다.

일단 인정해 주자.


그다음 장면.....안타깝지만 그 회동 후 헤어져야만 했던 게 또한 그들의 운명이 아니겠는가?
그러면 엘리야는 다시 하늘로
모세는 쉐올로...이런 스토리가 성립되겠다.

 

아! 모세는 얼마나 안타까웠을까? 아니 억울했을까?
자신 보다 한참 후손이며 업적 역시 비교도 되지 않을 엘리야는 처음 부터 하늘에서 호의호식하고 있었다는 것을 이제는 알게 되었지 않은가? 혹시 믿음이 부족했을게라는 의견 역시 모세는 인정할 수 없다.

 

모르는 게 약이다라는 말이 있다.
모세는 변화산 회동을 통해 자기는 육체도 없이 쉐올에 있었고 엘리야는 온전히 육체를 보전해 가면서 하늘에 있었다는 이 엄청난 차별과 비밀을 알아 버렸지 않았던가?

게다가 회동 후 엘리야의 역활에 대해서는 예수가 제자들에게 자세히 설명해 줬지만 모세에 대해서는 일언 반구도 없었다.

 

변화산에 모세는 왜 호출을 당했을까?
약 올리려고 불렀을까?

 

모세는 오늘도 분을 참지 못한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 변화산의 모세와 엘리야....모세는 얼마나 억울했을까? 이드 2005.03.04 3056
433 ▶ 베드로의 정체에 대한 보고서 이드 2005.03.04 3032
432 ▶ 예수의 사랑를 받던 사람 정체 밝히기 이드 2005.03.04 2794
431 ▶ 예수의 처형 장면에 등장한 사람들....누구도 갈 수없는 천국 이드 2005.03.04 3033
430 ▶ 유다를 배신한 예수...예수의 독선과 유다의 고뇌 이드 2005.03.04 3019
429 ▶ 나사로 유감 이드 2005.03.04 3429
428 ▶ 예수와 두 도둑....부끄러운 구원에 대하여 이드 2005.03.16 3121
427 <b><FONT color=#d801e5>챕터 4[예수의 성격]</font></b> 이드 2005.03.04 2715
426 ▶예수는 과연 고통을 알았을까? 이드 2005.03.05 2741
425 ▶경솔한 예수 이드 2005.03.04 3035
424 ▶권위없는 예수 이드 2005.03.04 2977
423 ▶웃음이 없는 예수 이드 2005.03.04 2980
422 ▶소심한 예수....그는 왜 자신을 메시아라고 당당하게 말하지 못했을까? 이드 2005.03.04 2829
421 <b><FONT color=#d801e5>챕터 5[예수의 말과 행동]</font></b> 이드 2005.03.04 2517
420 ▶ 간디의 엄청난 오해 그리고 실수 이드 2005.03.04 3481
419 ▶ 예수의 똥 누는 모습을 상상해 보시라 이드 2005.03.04 3914
418 ▶ 다시 생각해 보는 예수의 기적 사화들..... 이드 2005.03.04 2805
417 ▶ 예수의 새로운 시험문제 이드 2005.03.04 2681
416 ▶ 예수와 마귀의 시험 ...너무나 쉬운 문제 그리고 뻔한 해답 이드 2005.03.07 2988
415 ▶ 예수가 요구하는 헌금 베드로가 강요하는 헌금 이드 2005.03.04 3033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3 명
  • 오늘 방문자 157 명
  • 어제 방문자 173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10,077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