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나 큰 오해

안티예수를 방문하신 기독교인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입니다.
이 곳의 글들을 꼭 읽어 보신 후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기 바랍니다.

▶너무나 큰 오해

이드 0 2,588 2005.03.04 11:21
우리는 한 명제 혹은 사물에 대해 어느 정도 선입관을 가지고 있다.
종교에 대한 관념도 마찬가지겠다.
즉 기독교는 사랑의 종교이고 이슬람교는 피의 종교라는 선입관이 그 예가 되겠고.

과연 그러한가?

기독인들은 말한다.
*예수는 이웃 사랑을 네몸같이 하라는 둘째 계명을 주셨고
*한손엔 코란을 다른 한손엔 칼을 하고 주장하는게 이슬람교의 정체이다.

과연 그러한가?

이글에서는 코란에 그러한 경구가 있니 없니...그러한 논쟁은 하지 않겠다.
문제는 그렇게 이웃 사랑을 외치는 기독교의 역사 언저리에는 왜 피냄새만 가득한가에 대한 그 근원에 대해 고찰해 보고자 한다.

모든 결과에는 분명히 원인이 있다고 본다.
사랑을 외치는 종교가 증오와 전쟁의 종교로 변신하게 된 것은 그 합리화를 위해 분명 그 근원이 있지 않겠는가?

필자는 이 모든 불합리,위선의 그늘에는 [以信稱義]라는 바울의 신학이 그 근본 뿌리하고 확신한다.
<<그러므로 사람이 의롭다 하심을 얻는 것은 율법의 행위에 있지 않고 믿음으로 되는 줄 우리가 인정하노라..>라는 로마서의 귀절이 그 근거로 인용되는데

이러한 이신칭의라는 도그마가 기독교가 어떤 모습으로 변신하던 예수에 대한 믿음 하나로 모든 행위에 대한 변명을 제공해왔다는 말이 되겠다.

물론 근현대의 자유주의 신학자 일부는 이제는 다르게 해석해야 한다고 몸부림을 치곤 한다.

A. 바울 신학의 중심이며 또한 기독교 복음의 핵심 교리
-기독교의 구원에 대한 시대를 초월한 보편 타당한 진리라고 보는 관점
B. 바울 시대의 상황에서 특수한 목적과 결부하여 개진된 투쟁성 교리
-과거의 특수한 상황에서 특수한 목적에 유용하게 이용되었으나 현재에는 무용한 이론.

즉 B.관점에 의해 이신칭의에 대한 재해석을 시도하고 있다 한다.

그러나 이 교리는 아직도 한국에선 무소불위의 권위를 휘두르고 있는게 현실이 아닌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3 ▶천국은 아직 미완성인가?....낙원(Paradise)과 천국(Kingdom of heaven) 이드 2005.03.04 2815
372 ▶왜 2,000년 전인가?....그시절 그때의 말세 신앙에 대하여 이드 2005.03.04 2591
371 ▶모래알과 오아시스 이드 2005.03.04 2700
370 ▶아브라함은 과연 믿음의 조상인가 아니면 광신자인가 이드 2005.03.07 2476
369 ▶믿음이 연약하다? 이드 2005.03.04 2695
368 ▶예수를 믿는 그대에게 이드 2005.03.04 2553
367 ▶진리가 하나라고 생각할 때의 위험. 이드 2005.03.04 2525
366 ▶진리가 우리를 자유케한다는 그 오해 이드 2005.03.07 2561
열람중 ▶너무나 큰 오해 이드 2005.03.04 2589
364 ▶소위 믿음에 대해... 이드 2005.03.04 2441
363 ▶믿음에 대하여 이드 2005.03.04 2456
362 ▶율법과 믿음에 대한 기본인식(바울과 야고보) 이드 2005.03.07 2370
361 ▶바울과 야고보 그리고 요한....너무나 틀린 믿음 이드 2005.03.07 2685
360 ▶너무나 틀린 예수의 믿음과 바울의 믿음 이드 2005.03.04 2503
359 ▶너무나 다른 바울의 종말론 이드 2005.03.07 2486
358 ▶예수는 과연 천국에 대해 알고 있었을까? 이드 2005.03.04 2548
357 ▶예수의 종말관 이드 2005.03.04 2562
356 ▶부활에 대한 몇가지 시비 이드 2005.03.04 2644
355 ▶부활은 과연 필요한가? 이드 2005.03.10 2352
354 ▶전혀 의미없는 예수의 부활 사건 이드 2005.03.10 2549
Category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State
  • 현재 접속자 48 명
  • 오늘 방문자 762 명
  • 어제 방문자 888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550,393 명
  • 전체 게시물 14,422 개
  • 전체 댓글수 38,160 개
  • 전체 회원수 1,591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