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블의 저자는 과연 누구일까?

안티예수를 방문하신 기독교인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입니다.
이 곳의 글들을 꼭 읽어 보신 후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기 바랍니다.

▶바이블의 저자는 과연 누구일까?

이드 0 3,113 2005.03.06 14:33
구약39권 신약 27권 합계66권으로 이루어진 이 방대한 기독교의 경전은 긍정적인 면이던 부정적인 관점이던 인류역사에 너무나 큰 영향력을 발휘했음은 틀림없다.

이 경전들이 씌어진 시기는 BC1500~AD200 약 1500년 이상에 걸쳐 기록되고 전승
편찬된 것으로 알려 지고 있다.

그러면 이 바이블의 저자는 누구인가?
대다수의 기독인들은 디도데후서의 한 귀절을 들어 하나님 즉 성령의 감동을 받아
씌어진 말씀이므로 저자는 당연히 하나님이라고 강변하고 있다.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으로 교훈과 책망과 바르게 함과 의로 교육하기에 유익하니 (딤후 3:16) >>

그러나 이 논리는 스스로에게 족쇄를 채우는 너무나 허약한 변명 밖에 되지 않음을
아시는지...
상기 귀절을 인정한다고 해줘도 여기서 저자가 표현한 성경은 오직 구약 뿐이지 않은가...이러한 논리라면 오직 구약 만이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자체 모순을 벗어 나지
못하게 된다. 더우기 상기 서신을 기록했을 당시는 구약 자체도 정경화가 아직
이루어지지 않았을 때이고...

바이블의 저자로 알려진 인물로서 역사적 실존 인물로 증거되는 인물은 바울 밖에
없다는게 정설이다.
일부 바울 서신외에는 작자 미상의 전승편찬물...이것이 정확한 바이블의 정체가
틀림없지 않은가....

필자는 아래 몇가지 사유로 인해 바이블은 결코 야훼나 神의 말씀이 아님을 확신하는데 그대는 어떻게 생각하시는가?

첫째:바이블의 원본은 한귀절도 남아 있지 않다.
(사실 사본만 남아 있음에 기독인들은 정말 다행으로 생각해야 된다고 본다.
만일 그 원본이란게 남아 있었다면 그 내용이라던가 문체 등이 얼마나 조잡했겠는가...그외 오류 및 사물에 대한 몰이해로 가득했지 않았을까..하고 추정해 본다)

둘째:언어 문제가 되겠다.
구약은 히브리어와 일부 귀절의 아람어...그리고 신약은 헬라어
소위 성령이란 존재는 왜 일관성이 없는가? 차라리 모든 인류 전체가 이해할 수 있는
그러한 신의 언어로 기록했어야만 하지 않았는가....
좋다.이스라엘 민족이 선민이라고 인정해 주자.그러면 모든 기록을 히브리어로
기록할 것 이지...왜 일부는 히브리어 그리고 쬐끔은 아람어..
게다가 신약은 그 선민하고도 전혀 관계없는 헬라어로 기록하게 했는가?

셋째:저자는 왜 불명인가?
차라리 모든 경전이 출처 불명이라면 그래도 이해해 줄 수 있겠다. 왜 일부 바울
서신은 저자가 확실하다고 주장하면서 나머지는 저자불명인가?

넷째:왜 바이블은 일부 시기에만 기록되었는가?
바이블이 기록된 약 1500년 간 외에는 왜 벙어리 흉내를 내는가?
기독인의 논리 대로라면 하나님의 말씀은 오직 바이블 뿐인데...
창조 때 부터 바이블이 기록되기 시작한 시점
그리고 신약이 다 씌어진 날 부터 오늘까지...
그 공백 기간은 왜 말을 하지 않았고 오늘쯤 입이 근질 근질 할 터인데 무슨 연유로
벙어리 흉내를 내고 있는가?


여기서는 바이블의 오류 그리고 오역 등은 논하지 않겠다.
그러나 쬐끔만 사유해 보아도 바이블은 결코 神의 말씀이 아니 것을 확인될 터인데
아직도 디모데후서의 그 한귀절을 방패로 삼아 하나님의 말씀 운운 하는 그 무서운
세뇌에 그저 안타까움과 두려움을 금할 수 없기에 이러한 메아리를 다시금 던져 본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4 ▶ 짜집기의 극치....[십자가 상의 칠언]의 정체[3] 이드 2005.03.04 3258
453 ▶4복음서 정리 마지막회(예수의 부활과 승천) 이드 2005.03.06 3236
452 ▶네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네 나중은 심히 창대하리라 이드 2005.03.06 3230
451 ▶아합왕과 이세벨에 대한 오해들 이드 2005.03.06 3227
450 ▶예수 믿지 않아도 지옥에는 가지 않습니다. 이드 2005.03.04 3219
449 ▶바울의 외모에 대한 오해와 진실 이드 2005.03.06 3214
448 ▶4복음서 정리 네번째글(예수의 공생애 두번째 해) 이드 2005.03.06 3209
447 ▶JEDP에 대하여 이드 2005.03.06 3205
446 ▶예수의 본이름도 찾아줍시다. 이드 2005.03.04 3191
445 ▶ 예수는 왜 침을 뱉었을까?...더럽게시리.... 이드 2005.03.04 3182
444 ▶구약시대의 강간,간통 사례 이드 2005.03.06 3175
443 ▶ 예수의 마지막 한마디와 사형수들의 유언 이드 2005.03.04 3162
442 ▶ 예수의 사랑이 과연 아가페인가? 이드 2005.03.09 3136
441 ▶예수는 태양신의 변조품 이드 2005.03.04 3136
440 ▶할렐루야와 바울의 묵시록 이드 2005.03.06 3131
439 ▶나는 진실로 예수를 믿습니다. 이드 2005.03.04 3130
438 ▶예수의 진화 과정 이드 2005.03.04 3130
열람중 ▶바이블의 저자는 과연 누구일까? 이드 2005.03.06 3114
436 ▶아버지의 종교 그리고 아들의 종교[예수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 이드 2005.03.04 3110
435 ▶비유풀이를 즐겨 하시는 분들에게....예수의 씨뿌리는 비유를 중심으로.... 이드 2005.03.05 3102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91 명
  • 오늘 방문자 449 명
  • 어제 방문자 60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98,923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