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윗의 인구 조사....정말 황당한 야훼의 심술

안티예수를 방문하신 기독교인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입니다.
이 곳의 글들을 꼭 읽어 보신 후 다른 게시판에 글을 쓰시기 바랍니다.

▶다윗의 인구 조사....정말 황당한 야훼의 심술

이드 0 3,261 2005.03.06 11:49
사무엘 하 마지막 장인 24장에 보면 도저히 이해되지 않는 사건이 서술되어 있다.

<<야훼께서 다시 이스라엘에 진노를 내리실 일이 있어 다윗에게 이스라엘과 유다의 병적을 조사할 마음을 품게 하셨다. >>

일단 이 글을 보면 아래의 사건은 오로지 야훼의 계획이나 심술이지 다윗의 자의지에 의한 것이라고는 보기 어렵지 않은가?
그런데 하여튼 다윗은 문제의 그 인구조사란 것을 실시할려고 마음을 먹고 심복 요압에게 명을 내린다.

그러나 요압은 강력히 그 부당함을 간언한다.

<<임금님의 하느님 야훼께서 민병의 수를 지금보다 백 배나 늘리시어 임금님께서 친히 눈으로 보게 되셨으면 합니다마는, 임금님께서는 어찌하여 이런 일을 즐겨 하시렵니까?>>

표현이 좀 애매하기는 하지만 야훼에게 모든 것을 맡겨야한다 뭐 대강 그런 뜻인 것같다.그러나 다윗은 인구 조사를 감행할 것을 명하고 구개월 이십일에 걸쳐 조사를 끝내게 되었다 한다.

도저히 이해되지 않는 것은 조사 종료 후 돌변하는 다윗의 태도가 되겠다.

<<제가 이런 못할 일을 해서 큰 죄를 지었읍니다. 저는 참으로 어리석었읍니다. 야훼여, 이 종의 죄를 용서해 주십시오.>>

*인구 조사한다는 게 무슨 그리 큰 죄인지?
*소위 교만의 죄라고 치자 그래도 그 원인 제공은 야훼가 하지 않았던가?
*일단 다윗은 회개를 했다 한다.

그런데 그 다음 사건 전개가 너무나 황당하지 않은가?

선지자 갓(가드)이 그 이튿날 야훼의 말씀을 전한다.한번 보시라.

<<임금님의 영토 안에 삼 년 동안 기근이 들든가, 임금님께서 원수들에게 석 달 동안 쫓겨 다니시든가, 임금님의 영토 안에 사흘 동안 전염병이 돌든가 할 것입니다. 그러니 잘 생각하셔서 결정을 내리십시오. 저를 보내신 분께 무엇이라고 대답해 올려야겠읍니까?>>

*삼년 간의 기근
*석달 동안의 적의 내침
*삼일 간의 전염병

다윗은 고민 끝에 세번 째 재앙을 선택했다 한다.
그리고 야훼는 애꿎은 백성 칠만명을 몰살 시키고....

다시 정리를 해 보자.

첫째:이스라엘에 진노를 내릴 일이 있다고 판단했으면 그 이유를 말해주던가 그리고 그 이유에 대한 재앙을 내릴 것이지

둘째:인구조사가 죽을 죄라고 쳐도 그렇지 그것을 해야 되겟다는 맘은 야훼가 품게 하지 않았던가?

셋째:야훼는 신이라고 치자 그렇다면 그 다음의 죄는 당연히 다윗이 책임져야 하지 왜 애꿎은 백성들을 몰살시키는 재앙을 내렸을까?

야훼는 질투하는 신이고 분노의 신이라 한다.
이것은 인격신의 한계이니 어쩔 수 없다고 하지만
소위 그 분노라던가 질투 등의 감정을 표출할 땐 합당한 이유가 있어야 할 진데
야훼의 행위를 보면 도저히 정상적인 사고관을 가진 신이라고는 볼 수 없게 묘사되어 있다.

기독인들이여!
이러한 행패가 소위 야훼의 뜻이던가?
그대의 답변이 정말 궁금하노라.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4 ▶야훼 신앙과 조로아스트(짜라투스트라)신앙의 비교 이드 2005.03.05 3741
473 ▶요한계시록 역시 짜집기였다....에녹서와의 관계 이드 2005.03.06 3716
472 ▶시련과 유혹 이드 2005.03.05 3710
471 ▶왜 예수란 이름은 우리말을 차용하지 않는가? 댓글+1 이드 2005.03.04 3657
470 ▶찬송가 그곳에는 이웃사랑이 없다 이드 2005.03.06 3624
469 ▶예수의 비실존을 주장하는 학자와 최근 저서 소개 이드 2005.03.04 3613
468 ▶사단을 경배하는 캐롤송...고요한 밤 거룩한 밤 이드 2005.03.05 3595
467 ▶최음제(합환채)까지 등장하는 아가서 이드 2005.03.06 3510
466 ▶니골라 당과 오늘의 교회[1] 이드 2005.03.06 3459
465 ▶예수와 모세의 라이벌 열전 이드 2005.03.04 3458
464 ▶ 간디의 엄청난 오해 그리고 실수 이드 2005.03.04 3457
463 ▶기독교가 미신 혹은 사이비임을 증명하는 일곱 가지 명제 이드 2005.03.04 3443
462 ▶뱀과 사탄 그리고 예수의 역학적 관계....예수는 사탄이었다. 이드 2005.03.04 3438
461 ▶찬송가의 정체[2] 이드 2005.03.05 3404
460 ▶ 나사로 유감 이드 2005.03.04 3401
459 ▶예수의 승천 이드 2005.03.04 3332
458 ▶동정녀 탄생설의 허구....야훼가 마리아를 택한 이유 이드 2005.03.04 3311
457 ▶제비뽑기 맛디아...웃기는 예수제자 선택[1] 이드 2005.03.06 3278
열람중 ▶다윗의 인구 조사....정말 황당한 야훼의 심술 이드 2005.03.06 3262
455 ▶영혼불멸이냐 소멸이냐?....지옥 심판 그리고 영원한 고통은 없다. 이드 2005.03.04 3259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87 명
  • 오늘 방문자 441 명
  • 어제 방문자 609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698,915 명
  • 전체 게시물 14,427 개
  • 전체 댓글수 38,166 개
  • 전체 회원수 1,60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