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kfcm.gif ar.gif


칼츠님의 칼럼입니다.

나는 "공의(公義)"가 "힘있는 자의 독재적 이기심"으로 해석되기도 한다는 것을 교회에서 처음 배웠다.

칼츠 칼럼 글쓰기

웹에디터 시작 웹 에디터 끝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취소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3 명
  • 오늘 방문자 542 명
  • 어제 방문자 558 명
  • 최대 방문자 1,477 명
  • 전체 방문자 762,384 명
  • 전체 게시물 14,428 개
  • 전체 댓글수 38,147 개
  • 전체 회원수 1,61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